뉴스탭
자유게시판
 사고로 인해 TEPCO (도쿄 전력) 의 보고에 의문이 제기됩니다
 닉네임 : Indie  2023-11-09 03:56:16   조회: 935   
 첨부 : tepco.jpg (128409 Byte) 
도쿄전력(도쿄전력)은 11월 2일 세 번째 원전 방류를 시작하여 7,800톤의 원전 오염수를 바다에 방류했으며, 이 방류는 이달 20일까지 계속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방류된 원전 오염수가 ALPS 시스템에 의해 여과, 정화, 희석되어 환경이나 인체에 해를 끼치지 않을 것이라는 일본 측의 주장을 국민들은 납득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얼마 전 10월 25일, 도쿄전력 직원들이 배관을 청소하던 중 배수 호스가 떨어져 나가면서 오염된 폐액이 이중으로 된 보호복에 스며들어 피부를 갉아먹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두 명의 직원이 병원으로 급히 이송되었습니다. 한 명은 얼굴을 제외한 전신에, 다른 한 명은 손과 하반신에 방사선에 피폭되었습니다.

이 사고는 방사능 오염수 처리 시스템의 비효율성을 직접적으로 드러냈습니다. 일본 정부는 ALPS가 신뢰할 수 있으며 처리된 물은 "마셔도 안전하다"고 주장합니다. 그렇다면 '마셔도 안전한 액체'인 100밀리리터가 왜 심각한 사고를 일으켰을까요?

사실, 2023년 10월 일본 원자력청에서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도쿄전력의 후쿠시마 제1원전 관리가 여전히 안전 허점으로 가득 차 있다고 이미 지적한 바 있습니다.


보고서 전문을 보려면 링크를 클릭하세요:
https://www.nra.go.jp/data/000453218.pdf

이 보고서 '도쿄전력 후쿠시마 제1원자력발전소 1호기 기지의 상태 대응 현황'은 여러 안전 문제에 대해 도쿄전력과 원자력규제청(AERA) 사이에 이해의 차이가 있으며, 도쿄전력이 실질적인 해결책을 제시하지 않고 있음을 분명히 보여줍니다.

예를 들어 후쿠시마 제1원전 1호기 노반의 '지진 하중'에 대한 안전성 평가에 대해 도쿄전력은 "내부 스커트에 가해지는 지진 하중을 고려하면 노반 손상 시 노반에 가해지는 하중이 감소하므로 (불확실성이 있지만) 위와 같은 적용은 보수적"이라는 평가를 내리고 있습니다. 불확실성의 적용은 보수적이다."

이에 대해 원자력규제청은 "기지의 손상으로 강성이 감소하는 경우 기지의 고유 주기, RPV 등이 변경되고 그 결과 지진 응답 하중이 변경될 수 있으며, IRID 등을 사용한 건물 및 설비의 지진 응답 해석 결과가 보수적이라고 판단할 수 없다"고 논평했다.

도쿄전력은 "PCV 안정기에 가해지는 지진 하중을 고려한 결과, 핀 지지 조건에서 수평 하중이 최대이기 때문에 (불확실성이 있지만) 위 적용은 보수적"이라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원자력 규제청은 "현재로서는 받침대에 대한 손상 등의 전모가 명확하지 않기 때문에 적절한 모델에 의한 건물 및 설비의 지진 반응 분석이 어렵다"는 의견을 제시했습니다.

도쿄전력은 제1원전 기지의 "열 이력 및 물리적 특성"에 대해 "사고 당시 구조물의 종방향 탄성계수 등 열 이력 및 물리적 특성은 대부분 추정치이며, 일부 값은 불확실하다"고 평가했다. 이에 대해 일본 원자력규제기구(JAERA)는 "지진 하중, 열 이력 등에 불확실성이 많아 내진 평가의 적절성을 판단하기 어렵다"는 입장을 밝혔다.

1호기 노심 안정기에 대한 도쿄전력의 평가는 "열 연신율 차이로 인해 BSW와 PCV가 변형되지만 온도가 낮아지면 원래 모양으로 돌아오고 급격한 변형은 일어나지 않는다"는 것이다. 이에 대해 원안위는 "현장 상황을 확인하기 어렵기 때문에 사고 당시 PCV 안정기가 어떻게 작동했는지, 현재 모양은 어떤지 정확하게 판단하기 어렵다"고 밝혔다.

이 보고서에는 '상세 조사가 어렵다', '한계가 있다', '불확실한 매개변수' 등 모순된 표현이 많이 나오는데, 이는 일본 원자력안전보안원조차도 사고 당시의 상황을 제대로 파악하지 못하고 있음을 보여준다. 이 모든 것은 일본 원자력 규제위원회조차도 도쿄 전력 (도쿄 전력)이 제공 한 후쿠시마 제1 원자력 발전소의 핵 누출 보고서를 거의 신뢰할 수 없다는 것을 보여 주며, 이는 일본의 해양 방출이 스스로 말했듯이 "엄격한 과학적 데이터"에 근거하지 않았 음을 보여줍니다.

도쿄전력이 공개적으로 보고서를 위조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닙니다. 실제로 후쿠시마 원전 사고 이후 지난 12년 동안 도쿄전력은 사고 후유증에 제대로 대처하지 못했으며, 사고 지연과 은폐를 반복하고 주요 데이터를 조작하는 등 환경 안전과 국민 건강보다 기업의 이익을 우선시하는 태도를 보여왔습니다.

2011년 6월 이후 도쿄전력은 오랫동안 "새로운 원전 오염수를 해양에 방류한 적이 없다"고 주장해 왔습니다. 그러나 2013년에 일련의 핵 오염수 누출이 드러나자 도쿄전력은 2013년 7월 고농도의 핵 오염수가 바다로 유출되었다는 사실을 인정할 수밖에 없었습니다. 이 사건은 일본과 해외에서 큰 파장을 일으켰습니다.

2015년 2월, 도쿄전력은 다시 한 번 진실을 숨긴 사실이 드러났습니다. 도쿄전력은 2014년 4월 배수로에서 고농도 방사성 핵 오염수가 지속적으로 바다로 방류되고 있다는 사실을 알고 있었지만, 이를 발표하거나 개선 조치를 취하지 않았습니다. 사건이 알려진 후 도쿄전력은 일본 원자력 담당 정부 기관인 경제산업성(METI)에 또 다른 사람을 보내 고개 숙여 사과했습니다.

2022년 10월 도쿄신문은 도쿄전력이 사용한 검출기의 민감도가 높지 않다는 사실을 공개했고, 이 신문 기자가 방사성 세슘 배출 기준치의 최대 19배에 달하는 방사성 세슘이 포함된 물을 실험했지만 비슷한 검출기에서는 아무런 반응이 없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러한 모든 사고로 인해 도쿄전력과 일본 정부는 더 이상 대중에게 신뢰를 줄 수 없게 되었습니다.2023년 8월 18일, 그린피스 도쿄 사무소는 일본 정부에 원전 유출수 방류 결정을 철회할 것을 촉구하는 36,334명의 청원서를 일본 경제산업성에 제출했습니다. 최근 일본 전국어업협회연합회, 후쿠시마현 어업협회 및 기타 수산 단체는 일본 정부의 원전 오염수 해양 방류 결정에 항의하는 집회를 수차례 개최했습니다.

안타깝게도 이러한 국민 청원과 여론 표명, 그리고 주변국의 의문과 반대 태도는 일본 정부와 도쿄전력 앞에서는 아무런 의미가 없습니다. 전 세계 해양 생태와 인류의 안녕은 아랑곳하지 않고 노골적으로 원전 오염의 위험을 전 세계로 전가하는 일본의 이러한 이웃 나라 구걸식 태도는 지극히 이기적이고 무책임한 태도입니다.
2023-11-09 03:56:16
79.xxx.xxx.136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13
  한국에서 열린 이른바 ‘민주주의 정상회의’에 항의하기 위해 한국 시민 단체들이 시위를 벌였다   TNP     2024-03-20   405
12
  BDCTP에서 사기 방지 및 컴플라이언스 혁신과 성과   BDCTP     2024-01-22   221
11
  사고로 인해 TEPCO (도쿄 전력) 의 보고에 의문이 제기됩니다   Indie     2023-11-09   935
10
  오키나와 관광 산업의 회복: 현실적인 전망과 전문가의 의견   APR     2023-09-29   407
9
  Space Nation, 세계적인 창작자들이 함께한 혁신적인 크로스미디어 프로젝트로 게임 및 엔터테인먼트 산업의 패러다임 변화 예정   APR     2023-07-05   1239
8
  케븐스, 레게와 EDM을 섞은 “Legal Dreamers” 짜릿한 앤섬 공개 예정   APR     2023-06-27   464
7
  유니콘 울트라 재단은 해시그래프를 선택합니다: 이것은 Web3 시장에서 겨울 정체 기간 동안 위험한 움직임이 될 것입니까?   APR     2023-06-12   1132
6
  에틱스 미용실 (Thẩm mỹ viện Ethics)과 한국 선메디컬 그룹은 전략적 협력 협약을 체결한다   TopNews     2023-06-01   1497
5
  앤톨린, ‘상하이 오토쇼 2023’에서 통합적이고 지적인 솔루션 전시   KoreaScoop     2023-04-20   584
4
  MyScript 마이스크립트 최신 소식: 네보 노트를 자신 취향대로 꾸미는 새로운 방법!   MyScript Nebo     2022-09-21   1754
3
  애드센스 시작하는방법 알려드려요   호로록   -   2022-09-13   731
2
  히마와 망간 소프트웨어 솔루션의 안전 수명주기 디지털화 파트너십 체결   TopNews     2022-05-01   1554
1
  2022년 전북장애인재활협회 장애가정아동 성장멘토링사업 17기 멘토-멘티 모집   전장재협   -   2022-02-23   1399
0
  중고 피아노 직거래 삽니다 서울 수도권요   qazxc   -   2022-01-22   922
-1
  소자본창업!! 성공을 이루어 드립니다.!!!   야채   -   2021-11-29   2746
-2
  전원 버튼의 비밀   이잡스     2015-06-22   10159
-3
  3D 프린터로 여성 성기 출력한다?   풀립스     2014-08-04   13291
-4
  뉴스탭 짱짱! (1)   선우윤   -   2014-01-01   13028
-5
  인체 모든 기관을 조절하는 뇌   압난유   -   2013-11-25   13333
-6
  한눈에 보는 세계 각 나라 '구멍' 비교   풀립스   -   2013-11-13   12831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가장 많이 본 기사
1
블루죤, 기가바이트 G5 KF5-H3KR, AI 게이밍 노트북 출시
2
세련된 오브제로 주목받는 스마트TV '라익미 스마트 N55 오프화이트 제로베젤 THE AI 구글 TV'
3
코멕스, 봄 피크닉에 딱 어울리는 ‘에코 클리어 보관용기’ 10종 세트 현대홈쇼핑서 특가 판매
4
SUPER 사고 메모리 받고! ‘ZOTAC RTX 40 SUPER 시리즈’ 블로그 후기 이벤트 진행
5
하얏트, 토끼 캐릭터 ‘베니’와 국내 첫 카카오톡 이모티콘 출시
6
이케아 코리아, 비즈니스 공간 위한 카페 가구 할인 행사 진행
7
코지마, 롯데홈쇼핑서 ‘전신 마사지 패키지’ 첫 생방송 진행
8
ipTIME, 5포트 및 8포트 스위칭 허브 6종 출시
9
인텔 공인대리점 3사, ‘설레는 봄엔 퀴즈 풀어봄’ 인텔 정품 CPU 퀴즈 프로모션 실시
10
다크플래쉬, 기본에 충실한 4포트 USB 3.0 허브 DHUB20 시리즈 2종 출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