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신상품뉴스라이프
이딸라, 핀란드 디자인의 아이콘 ‘알토 화병’ 2021 한정판 출시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4.08  09:58:1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핀란드 프리미엄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이딸라(Iittala)’가 올해 브랜드 탄생 140주년을 기념하며 디자인의 전설 ‘알바 알토(Alvar Aalto)’가 처음 선보였던 ‘알토 화병’을 복원해 2021개 한정 출시한다.

   
 

알토 화병은 핀란드를 대표하는 디자인 아이콘이자, 현대 건축의 거장 알바 알토의 가장 유명한 오브제다. 올해 신제품 알토 화병 한정판은 1937년 출시 당시의 초창기 형태를 오랜 이딸라의 아카이브에서 찾아서 그대로 되살렸다. 세계적으로 가장 많이 알려진 기존 알토 화병의 핀란드 호수를 닮은 부드러운 곡선 모양과는 달리 뾰족하고 각진 형태로 마치 부메랑을 떠오르게 한다. 이는 가장 희귀한 형태로 같은 모양의 알토 화병이 지난해 핀란드 경매에서 알토의 디자인 중 최고가인 5만 5천 유로에 낙찰되었다.

이번 한정판은 전통 방식인 나무 틀을 이용해 핀란드 유리 장인의 마우스 블로운(mouthblown) 기법으로 만들어 더욱 특별하다. 나무 틀에 제작된 알토 화병은 유리 재질 특유의 역동적인 표면을 갖고 있으며, 모든 제품이 각기 다른 고유의 생김새를 지녔다. 특히 모든 제품 하단에는 각각의 고유 번호가 각인되어 소장가치가 높다.

총 4가지 투명, 모스 그린, 코퍼, 다크 그레이 색상으로 출시된 알토 화병 신제품은 생생한 색감으로 실내 인테리어를 완성하는 오브제이며, 그 자체만으로도 예술품이 된다.

140주년이라는 기념비적인 해를 맞이해 새로운 사이즈의 ‘알토 화병 140mm 리사이클 에디션’도 함께 출시된다. 지속 가능한 디자인에 중점을 두고 있는 이딸라는 핀란드 이딸라 마을의 유리 공장에서 나온 재활용 유리만을 100% 사용한 ‘리사이클 에디션’을 2019년부터 선보이고 있다. 2021년 한정판 알토 화병 140mm 리사이클 에디션은 다른 알토 화병 신제품과 동일하게 나무 틀에 제작되어 특별한 가치를 지닌 제품이다.

모든 알토 화병은 핀란드에서 유리 장인의 마우스 블로운 수작업으로 탄생한다. 하나의 알토 화병을 만들기 위해서는 7명의 장인이 1,100도의 고온에서 12단계의 제작 과정을 거치며, 오랜 이딸라의 유리 공예 노하우와 장인정신을 담아 남다른 가치를 지닌다.

2021년 한정 ‘알토 화병’ 신제품은 전국 이딸라 백화점 매장과 공식 온라인몰에서 만나볼 수 있다. (문의: 02-749-2002, www.iittala.co.kr)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한국허벌라이프, 한국영양학회와 손잡고 ‘허벌라이프 뉴트리션 신진학자상’ 후원 MOU 체결
2
네스프레소, ‘현대백화점 천호점’에 부티크 오픈
3
DEWE HEART DEWE(듀이하트듀이), 21 SUMMER 컬렉션 '베이비 돌 드레스' 출시
4
안랩, 핀테크 스타트업 대상 ‘클라우드 보안 전략 수립 세미나’ 개최
5
피씨디렉트, 차세대 신기술 탑제, 인텔 670p 필드테스터 모집 이벤트 실시
6
풀무원, 90초 완성 식물성 소스 HMR ‘두부크럼블 덮밥소스’ 출시
7
아웃도어 브랜드 몽벨, 5월 1일 몽벨 분당 스퀘어 정식 오픈
8
SAS-대우건설, AI 기반 해외 EPC 입찰안내서(ITB) 분석 시스템 구축
9
올가홀푸드, 탄소중립 소비 촉진 나서...에코머니 5배 적립 행사
10
하이테라, 올인원 바디캠 단말기 VM780 출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