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GLOBAL컴퓨팅
휴이온, 첫 인스피로이 다이얼 시리즈 태블릿 'Q620M' 공개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14  19:05:4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휴이온 애니메이션 테크놀로지(Huion Animation Technology)가 2019 홍콩 전자전(Hong Kong Electronics Fair)에서 최신 그래픽 입력장치를 선보였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휴이온의 첫 인스피로이 다이얼(Inspiroy Dial) 시리즈 태블릿이자 2019년 Taiwan Golden Pin Design Award를 수상한 Q620M 제품을 직접 경험해 볼 수 있다.

   
▲ 인스피로이 다이얼 Q620M

다이얼 컨트롤러를 갖춘 인스피로이 다이얼 Q620M은 사용자에게 창의적인 경험을 선사한다. 다이얼 컨트롤러는 단축키를 기능이 있어 작업 흐름을 촉진하고, 일상업무의 생산성을 높인다. 그래픽 작업자의 경우, 다이얼 컨트롤러를 사용해 브러시의 미세 조정, 캔버스 크기 조정, 색상 선택 등의 작업을 수행하는 한편, 메인 드로잉 소프트웨어에서 원치 않는 모든 선을 취소할 수 있다. 사무 작업자의 경우, 사용자는 웹사이트를 탐색하면서 기사를 스크롤하고 자유롭게 확대 및 축소할 수 있다. 영상 편집자의 경우, 다이얼 컨트롤러를 영상 도구로 사용해서 영상을 일시 중지 또는 재생할 수 있다. 사용자는 다이얼 컨트롤러를 다양한 방식으로 사용할 수 있으며, 무한한 가능성을 탐색할 수 있다. 다이얼 컨트롤러는 작업 방식을 새롭게 정의할 것이다.

Q620M은 다이얼 컨트롤러 이외에도 사용자의 기대를 만족시키는 다양한 기타 기능이 있다. 이 제품은 266PPS의 응답속도를 통해 지연 또는 끊김없이 매끄러운 드로잉 경험을 보장하는 한편, 사용자가 빠르게 드로잉 하더라도 펜의 움직임을 바로 포착할 수 있다. 그리고 8,192레벨의 압력 감도를 갖추고 있어, 태블릿 표면에 가해지는 압력에 따라 라인의 폭이 변하므로, 모든 라인 입력을 더 자연스럽게 렌더링 할 수 있다. 또한, 무선연결 및 20시간의 배터리 수명을 제공하므로, 번거로운 케이블에서 자유로울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더 편리하게 영감을 포착할 수 있다. 기기의 배터리가 거의 다 떨어졌을 때만 사용자에게 전력 충전을 알리는 다른 디지털 제품과는 달리, 입력 버튼의 라이트가 실시간으로 전력 소비를 표시하므로, 사용자는 배터리 방전에 대한 걱정 없이 야외에서의 드로잉 작업에 대비할 할 수 있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덱스터크레마, 더 드럼 어워즈 마케팅 APAC 등 국제 광고제 휩쓸어 한국타이어 초개인화 마케팅 성과
2
이엠텍, 티몬에서 만나는 특가! 6월 티몬 메가디지털 세일 진행
3
크로스오버존, 40인치 나노IPS 5K 모니터가 65만원 특가 판매
4
"로지텍G와 오롤리데이가 당신의 일상을 행복으로 채워드립니다"
5
AMD, 새로운 라데온 게임 번들 이벤트 실시...그래픽 카드 구매 시 2종의 무료 게임 제공
6
STCOM, XFX 라데온 RX 7700 XT & 7800 XT 시리즈 그래픽카드 구매자 대상 게임 번들 행사 진행
7
테팔, 무더위 갈아버릴 ‘썸머 테팔 블렌더 위크’ 행사 진행
8
MSI 게이밍 핸드헬드 '클로' 일렉트로마트 역대급 할인···최대 30만원 혜택
9
크로스오버존, 24인치 광시야각 FHD 모니터 무결점 7만원 특가 판매
10
게이밍PC에 활력을 ‘ZOTAC GAMING 지포스 RTX 4070 Ti SUPER Trinity’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