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GLOBAL모바일
Huion, 베를린 IFA 2019에서 새로운 펜 디스플레이 선봬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9.09  09:30:1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Huion Animation Technology가 베를린 IFA에서 자사의 최신 그래픽 입력장치를 세계에 선보였다. Inspiroy Ink 시리즈의 첫 번째 제품인 H320M과 Huion 제품 라인 중 가장 높은 색상 재현성을 자랑하는 Kamvas Pro 16 Premium은 세계 곳곳에서 온 방문객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Inspiroy Ink H320M은 펜 태블릿과 LCD 라이팅 태블릿을 결합한 업계 최초의 펜 태블릿이다. 이 조합은 장치의 가용성을 최대한 높일 뿐만 아니라, 사용자에게 더 큰 편의를 선사한다. 이 태블릿에 적용된 전자 종이 기술이 라이팅 태블릿의 낮은 전력 소비를 보장하기 때문에 내장된 셀 코인(cell coin) 배터리는 약 2년 동안 LCD 제도 작업을 지원할 수 있다. LCD에 부착된 네 개의 미끄럼 방지 고무패드와 기기와 함께 제공되는 태블릿 슬리브는 제도 작업 시 양면 작업 면적의 긁힘을 방지한다. 압력 민감도 수치가 8192에 달하고, 응답 속도가 266PPS에 달하는 이 펜 태블릿은 원활하고 실제와 다름없는 제도 경험을 선사한다. 사용자는 정통 제도 기술을 제대로 구현할 수 있다. 생각이 떠오를 때마다 LCD에 작업한 다음, 뒷면을 통해 현실로 만들 수 있다. 태블릿을 다시 뒤집어 이 과정을 반복하면 된다. 덕분에 좋은 아이디어를 놓치지 않고, 창작 흐름이 끊기지도 않는다.

   
▲ Inspiroy Ink H320M

Kamvas Pro 16 Premium은 Huion 제품 라인 중 색상 재현성이 150% sRGB로 가장 높은 펜 디스플레이다. 그뿐만 아니라 현재 대비율도 가장 높아, 화면에서 진행하는 작업에 더 큰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다. 완전 래미네이션 기술과 반사 방지 유리를 적용해 화면 시차를 최소한으로 줄였으며, 동시에 펜-종이와 같은 마찰감을 선사한다. 패널에는 총 6개의 프로그래머블 프레스 키가 있어 사용자는 자신의 펜 디스플레이를 개인화함으로써 작업 효율성을 높일 수 있다.

   
▲ Kamvas Pro 16 Premium

Huion은 "사용자 요청, 사용자 참여, 사용자 지향성"이라는 Huion의 만트라를 통해 모든 고객이 자신의 이상적인 Huion 펜 태블릿을 찾아 더 나은 미래를 향해 나아갈 수 있도록 한다. 웹사이트 www.huion.com을 방문해서 자신에게 어울리는 이상적인 Huion 태블릿을 알아볼 수 있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코잇, ECS 미니PC LIVA Z2 출시 기념 ADATA SSD 증정 이벤트
2
조 말론 런던, 크리스마스 컬렉션 ‘매직 앤 메이헴’ 출시
3
료칸클럽닷컴, 일본 료칸 전문 여행사로서 현지 료칸들과 원활한 객실 공급을 위한 전략적 제휴 강화
4
동대문 엽기떡볶이, '2020 수능 수험표' 이벤트 실시
5
무스너클, 롯데백화점 본점에 팝업스토어 오픈
6
그라비티 2년 만에 출격한 지스타 2019, 성공적인 브랜딩 눈길
7
NordVPN, 파일 암호화 도구 NordLocker 공식 출시
8
매드포갈릭, 겨울 시즌메뉴 론칭 기념 ‘100% 당첨 퀴즈 이벤트’ 진행
9
프리미엄 밀크 초콜릿 '밀카', 놀라운 식감과 다양한 맛으로 즐기는 '밀카 바' 3종 출시
10
게이밍 PC 시장이 주목하는 '인텔 9세대 코어 i5-9600KF'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