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라이프
셰어킴 “작년 대비 올해 쉐어하우스 1인실 12.2% 증가”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12  10:07:3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1인 가구가 증가하면서 공유형 주거형태인 쉐어하우스에 대한 수요도 증가하고 있다.

쉐어하우스 전문 플랫폼 셰어킴에 따르면 6월 1일 기준 쉐어하우스 거주 인원이 가장 많은 곳은 마포구로 765명이다. 이어 서대문구(494명), 강남구(429명), 관악구(303명), 광진구(289명), 성북구(260명) 순으로 나타났다.

쉐어하우스가 가장 많은 곳 역시 마포구가 139곳으로 1위이며, 그 뒤를 이어 강남구(70곳), 서대문구(62곳), 관악구(61곳), 광진구(45곳), 성북구(36곳)로 집계되었다. 모두 학생과 수험생 수요가 많거나 강남권 등에 가까워 직장인 수요가 많은 곳이다.

서울에 위치한 쉐어하우스의 1인실 점유율은 56.3%, 2인실 점유율은 34.2%로 나타났으며, 3인 이상의 다인실 점유율은 9.6%에 그쳤다. 특히 1인실의 경우 작년에 비해 점유율이 약 12.2%의 큰 폭으로 늘어나면서, 1인 가구의 수요 중 가장 인기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쉐어하우스의 주택 유형은 다세대&다가구, 연립주택을 포함한 빌라가 53%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으며, 이어 아파트(18.8%), 단독주택(18.4%), 기타(7.5%), 오피스텔(1.9%), 원룸(0.5%) 순으로 나타났다.

셰어킴이 서울에 등록된 쉐어하우스 705곳과 룸 3245개를 기준으로 조사한 결과 입주자 남녀 비율은 남성 14%, 여성 86%로 나타났다.

이는 약 1년전과 비교하여 여성의 입주비율이 약 3% 증가한 것으로, 주거 불안을 겪은 적 있는 1인가구 여성들이 보안 시스템이 잘 갖춰진 여성 쉐어하우스로 주거지를 옮기면서 꾸준히 늘어난 수요로 나타났다.

또한 서울 쉐어하우스 평균 보증금은 160만원으로 2018년 하반기 대비 21만4000원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평균 임대료는 42만1000원으로 2018년 하반기 대비 5000원 하락했다.

셰어킴은 1인 가구가 거주하기 편리한 구조를 가지고 있고, 취사 및 휴식을 위한 다양한 옵션이 있는 쉐어하우스에 대한 수요가 점점 늘고 있다며 쉐어하우스는 원룸 대비 저렴한 보증금과 월세, 그리고 생활에 필요한 가전가구 풀옵션 구조로 1인 청년 가구들의 경제적인 부담을 덜어주고 있다고 밝혔다.

현재 셰어킴에 등록된 국내 쉐어하우스 룸은 총 3245개이며, 등록된 침대 개수는 5001개이다.

셰어킴은 매년 6월과 12월 연 2회 신뢰도 높은 쉐어하우스 관련 통계자료를 발표하고 있으며, 쉐어하우스에 대한 자세한 정보 및 통계 자료를 셰어킴 공식 홈페이지 및 블로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엘앤씨테크, 다이젠 컨백터 포토 상품평 이벤트 진행
2
기가바이트, 고성능 영상 편집 게이밍 노트북 ‘AERO 15’ 시리즈 최대 70만원 인하... 초특가 타임세일 진행
3
웰메이드, 옛날 추억 소환하는 인디안 45주년 기념 헤리티지 영상 공개
4
마이크로닉스, 폴리고날 패턴의 풀메쉬 쿨링 퍼포먼스, 쿨맥스 S7, S7 RGB PC케이스 출시
5
코잇, ECS 미니PC LIVA Z2 출시 기념 ADATA SSD 증정 이벤트
6
TI, LM5164 100V 1A 스텝다운 전압 컨버터 쓴 동기 DC/DC 벅 컨버터 제품 출시
7
위닉스, 미세먼지 필수가전 ‘TOWER PRIME’ 공기청정기 출시
8
콜러, 맨유에서 영감 얻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컬렉션’ 출시
9
1400만 펫팸족, 댕댕이 생활 개선 위한 제품 눈독
10
블루에어, 스웨덴 라이프스타일 위크 2019 참가... 제품 전시 및 임산부 요가 클래스 진행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