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모바일
KT, 국내 최초 화상회의 통합 플랫폼 개발
인형민 기자  |  news@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4.02.26  15:01:5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KT(회장 황창규, www.kt.com)는 이기종 장비를 수용할 수 있는 화상회의 통합 플랫폼 KTCX(Collabo-eXchanger)를 개발 완료해 MWC 2014 현장에서 시연했으며 상용화 준비 중에 있다고 26일 발표했다.

KTCX는 서로 다른 제조사에서 만들어진 화상회의 장비 및 S/W 솔루션 간의 프로토콜 연동을 가능하게 하여 고객이 보유한 장비의 종류에 제약 받지 않고 언제 어디서나 화상회의 서비스 제공이 가능한 통합 화상회의 플랫폼으로, KT가 국내 최초로 개발 완료하여 현재 2014년 중 서비스 제공을 목표로 상용화 준비 중에 있다.

지금까지 화상회의 서비스는 동일한 벤더에서 생산한 제품 간에만 연결이 가능하였기 때문에 특정 벤더에 종속되어 고객 선택의 폭이 좁을 수 밖에 없었고, 특히나 S/W 화상회의 솔루션과의 연동이 불가하여 원격 화상회의의 대중화에 어려움이 있었다.

그러나 KTCX 플랫폼을 사용하면, 고객은 기존에 보유하고 있던 장비를 그대로 이용하여 타 벤더의 장비뿐 만 아니라 S/W 화상회의 솔루션과도 실시간 고해상도 회의를 진행할 수 있기 때문에 기존에 화상회의 솔루션을 도입하였던 기업이나 정부기관뿐만 아니라 일반 개인들도 화상회의 서비스에 쉽게 접근할 수 있게 된다.

KTCX 플랫폼은 국제 표준 규격을 기반으로 하여 시장 지배력이 높은 메이저 벤더(Cisco, Plycom, Lifesize) 12개 제품의 연동에 성공하였으며 KT 종합기술원에서 개발한 S/W화상회의 솔루션인 KTCS(Collaboration Station) 및 KT 인터넷 전화 그리고 모바일 폰과의 통화 기능까지 제공하여 명실상부 어떤 유형의 단말에서도 화상회의가 가능한 통합 화상회의 플랫폼으로 시장에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된다.

KT 융합기술원에서는 조기 시장 진입을 위하여 회의 연결 기능은 자체 기술로 개발하고 미디어 처리 서버는 상용 제품을 적용하였다. 자체 기술과 상용 제품의 믹스매치를 통하여 Time to Market이라는 일차적인 목표 외에 화질 등 화상회의 성능까지도 안정적으로 확보하게 되었다.

KT 융합기술원 서비스연구소 이성춘 소장은 "평소 화상회의 운영에 어려움을 겪었던 고객들이 통합 플랫폼을 통해 쉽고 편하게 시스템을 확장할 수 있어 업무 효율성을 향상시킬 수 있게 된다"며, “앞으로도 고객을 위한 혁신적인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발할 것”이라고 밝혔다.

인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크로스오버존, 24인치 IPS TYPE-C 모니터 10만1천원 특가 판매
2
필립비(PHILIP B), 앰버서더 이현이와 함께 네이버 쇼핑 라이브 진행
3
루컴즈전자, 장마 시즌 대비 가전 위크 특가 프로모션 진행
4
전자랜드, ‘2024 타임캡슐 슈퍼콘서트’ 티켓 증정 이벤트 진행
5
노트북 한계를 뛰어넘은 괴물급 성능 ‘타이탄 18 HX A14VIG-i9 4K Mini LED WIN11’
6
LF 보리보리, 시원한 여름 준비 위한 베베빅 프로모션 실시
7
‘위즈맥스 기술력 세계에 알렸다’ 마이크로닉스, 컴퓨텍스 2024 전시 성료
8
네스프레소, 클럽 멤버 대상 ‘멤버스 데이 프로모션’ 진행
9
덱스터크레마, 더 드럼 어워즈 마케팅 APAC 등 국제 광고제 휩쓸어 한국타이어 초개인화 마케팅 성과
10
PC에 옷을 만들다! 고랩 GLM140 케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