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라이프
닥터키친, 환자에게 ‘먹는 즐거움’ 돌려주며 사회적 가치 실현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8.10  16:27:5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현대 사회에서는 기업이 국가 경제와 사회 시스템의 많은 부분을 차지하고 있다. 이 때문에 선진국에서는 기업이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것이 자연스러운 경영 철학으로 자리 잡았다. 글로벌 기업이 사회공헌팀 등의 조직을 별도로 운영하는 것도 이 때문이다. 그러나 한국에서는 성장이라는 목표아래 사회적 책임에 대한 논의가 시작된지 그리 오래되지 않았다.

이런 상황에서 사회적 책임과 가치 실현을 기업 경영의 철학 중 하나로 생각하는 기업이 있다.

식이요법 전문 연구 기업 닥터키친(대표 박재연/www.doctorkitchen.co.kr/)은 필수적이지만 발전 속도가 더딘 분야에 진출해 사회에 긍정적인 영향력을 행사하는 기업 중 하나다. 닥터키친은 요식업과 헬스케어 분야를 결합한 새로운 시장에 뛰어들어 만성질환자들을 위한 식단을 개발하기 시작했다. 질병을 앓고 있는 사람도 즐길 수 있는 맛있고 건강한 음식이 없어 식이조절에 실패하는 경우가 많았기 때문이다. 닥터키친은 당뇨 환자를 위한 맞춤형 식단 개발을 통해 사회의 건강 문제 해결에 앞장 서고자 하고 있다.

건강에 좋은 레시피는 맛이 없다는 기존의 고정관념을 타파하고 환자들에게 먹는 즐거움을 돌려주는 것이 닥터키친의 목표다. 닥터키친은 당뇨 환자도 안전하고 맛있게 먹을 수 있는 레시피를 개발해 배송하는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당뇨 환자라면 쉽게 먹지 못하는 자장면과 같은 음식을 자체적으로 개발한 레시피로 건강하게 바꿔, 밍밍하고 심심한 음식으로만 식이요법을 하지 않아도 된다는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고 있다.

당뇨 위험 인구가 천 만 명에 육박하고 있는 만큼 기업과 사회가 함께 식습관 개선에 나서야 한다고 생각한 것이 닥터키친의 창업 배경이다. 식이조절로 당뇨 발병률을 크게 낮출 수 있는 전(前)당뇨 환자나 출산 전까지 꾸준한 관리가 필요한 임신성 당뇨 환자와 같이 철저한 식단 관리를 진입장벽으로 느끼는 사람들을 돕고자 하는 것이다.

닥터키친 박재연 대표는 “관리 식단(Care Food)에 누구도 ‘맛’이라는 가치를 인정하지 않았다. 이런 좁은 시장에 뛰어든 이유는 건강 관리의 허들을 낮춰 식이 관리를 통해 근본적인 질병 관리를 돕기 위함"이라며 “맛과 건강을 모두 잡은 닥터키친의 당뇨 맞춤형 식단을 시작으로 주요 질병 식단, 토탈 식이 관리 서비스 등으로 포트폴리오를 확장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씨엠코포레이션, 2019 졸업과 입학 시즌 맞이 에너맥스 파워 서플라이 특가 이벤트 진행
2
고사양 게이밍PC에 딱이네!! '프렉탈 디자인 메쉬파이 S2 Black 강화유리'
3
감성충만 게이머를 위한 165Hz 27인치 모니터 ‘KXG UNDERDOG 27FHD50 165 BLACK N WHITE’
4
초콜릿처럼 달콤했던 '갤럭시 밴드의 달콤한 콘서트'
5
수많은 인파로 인산인해 'MSI 신제품 노트북 쇼케이스'
6
더블피쉬, 국내 최초 에어프라이어 전용 냉동식품 출시
7
존재가 모든 것을 말한다 '기가바이트 Z390 AORUS MASTER 제이씨현'
8
나이키, 시그니처 스니커인 에어맥스 1 의 디자인을 그대로 재현한 '에어맥스 1 G 골프화' 출시
9
그라비티, 2018년 4분기 잠정실적 발표, 분기 사상 최대치 경신... 글로벌 성장 가속화
10
’Street Fighter V: AE’와 ’퍼즐앤드래곤’, 콜라보레이션 실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