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모바일
LG유플러스, 가상화 기술로 LTE망 장비 구축한다
인형민 기자  |  news@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4.02.13  09:47:3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LG유플러스가 LTE 트래픽의 효율적 수용을 위해 범용 하드웨어 플랫폼 기술인 NFV기반의 LTE 데이터 장비를 구축하여 망 연동 시연에 성공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LG유플러스가 도입한 NFV 기술은 기존 네트워크 장비의 경우 소프트웨어가 기본 탑재된 하드웨어 장비를 구축해야 했지만, NFV(Network Functions Virtualization)는 네트워크 장비의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를 분리하는 개념으로 범용 하드웨어 플랫폼에 다양한 소프트웨어를 가상화하여 구동시키는 기술이다.

이는 별도의 하드웨어로 동작하던 각각의 네트워크 장비를 대용량의 가상화 서버 위에서 소프트웨어로 설치해, 새로운 LTE 통신 소프트웨어의 구현 등 신속한 서비스 도입이 가능해 VoLTE, Uwa 등의 서비스를 트래픽 걱정 없이 LTE로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이를 위해 LG유플러스는 LTE 네트워크 기술의 고도화를 위해 지난해 말부터 세계적인 네트워크 전문 기업 Connectem 및 올해 1월 Affirmed Networks와 협력을 통해 NFV 기반의 LTE 기지국과 연동 역할을 하는 MME(Mobility Management Entity) 및 SGW(Serving Gateway), 유선망과 연동하는 PGW(PDN Gateway) 장비를 구축했다.

LG유플러스가 세계 최초로 시연한 3밴드 CA(Carrier Aggregation)을 상용화하게 되면 80MHz의 대역폭에서 최대 300Mbps의 속도가 제공됨에 따라 순간적인 트래픽 사용량이 현재 대비 2배 이상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어, 하반기로 예정된 3밴드 CA 단말기 출시 시점에 맞춰 NFV 기반 LTE 핵심 장비의 상용화를 진행할 계획이다.

SD기술전략부문장 최택진 전무는 “LTE를 이용한 서비스가 늘어남에 따라 폭발적으로 증가하는 트래픽에 유연하게 대응하고 All-IP 기반의 신규 서비스를 민첩하게 수용하기 위해 NFV 가상화 솔루션을 도입했다”며 “추후 LTE 네트워크에서도 고객에게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신기술에 대한 연구 및 개발에 투자는 물론, NFV와 같은 가상화 장비는 LTE Core 장비에서 더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인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규혁(GYU HYUK) EP 앨범 [why are we] 15일 발매
2
잘만, 미니타워케이스 'P30 Air BTF' 정식 출시
3
에스라이즈, 얇고 가볍지만 강력한 14인치 게이밍 노트북 ‘HP 오멘 14 슬림’ 런칭
4
큐소닉, 지마켓 / 옥션 2월 디지털 빅세일! 삼성 모니터 최대 26% 할인
5
K2, 봄 신상 할인... '봄맞이 선판매' 프로모션 실시
6
더조인, 모바일 가상화 보안 솔루션 ‘J-VMP’ 국제 CC인증 획득
7
ipTIME, 와이파이6E 지원하는 PCI-Express 무선랜카드 ‘AX5400PX-6E’ 출시
8
이엠텍, 팰을 잡기 위한 최적화 PC! 레드빗 PC 구매 시 ‘PALWORLD’ 증정 프로모션 진행
9
성인 전체의 비만율 40% 육박, 성인 남성 2명 중 1명은 비만
10
써모스, 신학기 ‘알파 세대 취향 저격’ 텀블러 3종 출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