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라이프
닥터스텍 바나브, 여성 호르몬과 피부관리를 위한 우먼클래스 성료 밝혀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2.09  13:59:5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토탈 홈케어 뷰티 디바이스 브랜드 바나브(VanaV, 대표 김준석)가 여성 호르몬과 피부관리를 위한 우먼클래스에 후원사로 참여했다.

지난 8일 중앙일보시사미디어 SM지사(이하 중앙SM)가 개최한 제 19회 우먼클래스 ‘호르몬 & 피부’ 편은 토탈 홈케어 뷰티 디바이스 브랜드 바나브와 종근당의 후원으로 성료했다. 베스트 웨스턴 프리미어 서울가든호텔에서 진행된 이번 우먼클래스 ‘호르몬 & 피부’ 편은 사전 응모를 통해 선정된 중앙SM 고객과 뷰티 인플루언서가 참석한 가운데 김태희 부천순천향병원 교수의 ‘여성호르몬: 월경전 증후군 이해와 예방’, 김원석 D&A성형외과 원장의 ‘여성피부: 핫앤쿨 스킨케어’ 등 여성을 위한 특별 강연이 펼쳐졌다.

   
▲ 닥터스텍 바나브와 종근당이 후원한 제 19회 중앙SM 우먼클래스 ‘호르몬 & 피부’ 편

특히, 이번 우먼클래스는 여성이라면 누구나 고민할 주제를 엄선해 참석자들의 높은 주목도를 이끌었으며 김원석 D&A성형외과 원장의 스킨케어 강연은 뷰티 디바이스 브랜드 바나브의 대표 제품 ‘HOT&COOL SKIN FIT(핫앤쿨스킨핏)’ 소개와 함께 이루어졌다. 바나브 ‘HOT&COOL SKIN FIT’은 온열∙냉각모드를 통해 피부 적정 온도를 쉽고 편하게 조절하는 뷰티 디바이스로 실내・외 온도차가 극심한 겨울철, 피부 온도 관리의 중요성을 일깨웠다.

   
▲ ‘여성피부: 핫앤쿨 스킨케어’를 강연하는 김원석 D&A성형외과 원장

이날 피부 적정 온도의 중요성에 대해 강연한 김원석 D&A성형외과 원장은 “36.5℃의 신체 적정 온도와 같이, 얼굴 피부 또한 가장 이상적인 온도인 31℃를 유지해야 한다”며 “피부 온도가 지나치게 높으면 수분 증발로 극심한 건조감과 피지 분비가 많아지고 요즘처럼 추운 날씨에는 피부 온도가 너무 낮아 혈액 순환 장애가 올 수 있으니 각별히 주의해야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바나브는 피부 본연의 아름다움을 살려주는 토탈 홈케어 뷰티 디바이스 전문 브랜드로 집에서도 전문가의 손길을 받은 듯 건강한 피부 관리가 가능한 뷰티 디바이스를 다양하게 선보이고 있다.

바나브의 모든 제품은 공식 쇼핑몰(http://vanav.co.kr/) 및 신세계백화점 강남・인천・대구・센텀시티점 SSC 매장과 현대백화점 대구점 SSC 매장, 시코르 플래그십 강남역점, 롯데면세점 월드타워점에서 구매할 수 있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