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컴퓨팅
구글-생활코딩, 온라인 무료 코딩 수업 ‘코딩 야학’ 진행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5.15  14:56:2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구글코리아는 코딩에 관심을 가지고 배우고자 하는 이들을 위해 오는 6월 1일(목)부터 30일간 누구나 참여 가능한 온라인 무료 코딩 수업인 ‘코딩 야학’ 프로젝트를 실시한다.

이번 ‘코딩 야학’은 구글코리아와 ‘생활코딩’이 함께 진행하는 무료 프로젝트로, 독학으로 코딩을 공부하는 이들을 응원하고 함께 공부할 수 있도록 온라인 동영상 강의, 유튜브 라이브 멘토링 및 단체 스터디 학습도 지원한다. ‘코딩 야학'은 중학생 이상 코딩에 관심이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코딩 야학' 1기 프로젝트(http://code-night.ga)는 6월 1일(목)부터 30일(금)까지 한 달간 22시간 과정으로 진행된다. 프로젝트에 등록을 한 후, 정해진 시간에 유튜브를 통해 실시간으로 수업을 듣고 채팅 및 원격제어를 통해 질의응답 시간을 갖는 방식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수업의 주제는 <웹 애플리케이션 만들기>로, 정보 기술의 심장이라고 할 수 있는 웹 애플리케이션을 만들어보면서 코딩과 인터넷이 무엇인지에 대해서 구체적으로 체험할 수 있도록 구성되었다. 30일간의 주어진 진도표에 따라 함께 공부하는 형식이다.

구글코리아와 생활코딩이 함께하는 ‘코딩 야학’은 오는 5월 26일(금)까지 코딩에 관심이 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무료로 신청양식(https://goo.gl/SNna1O)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30일간의 온라인 강의가 끝난 후, 오는 7월 8일(토)에는 구글코리아에서 수료자 중 선착순 70명 대상으로 오프라인 워크샵이 진행된다.

구글 캠퍼스 서울 임정민 총괄은 “컴퓨터공학 전공자나 전문 개발자가 아니더라도 일반인들이 코딩을 알고 직접 해보는 것은 새로운 시각으로 다양한 생각을 펼치는데 큰 도움이 된다”라며,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많은 분들이 자칫 어렵게 느껴질 수 있는 코딩을 즐겁게 배우면서 함께 네트워킹도 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생활코딩’의 강사 이고잉은 “코딩 야학은 고단한 하루 일과를 마치고 코딩을 공부하고 계실 여러분을 응원하기 위해서 만들어진 프로젝트”라며, “함께 공부하면서 조금씩 코딩이나 컴퓨터와 친해지는 시간을 가져보길 바란다. 우리의 목표는 완주가 아니라 시작”이라고 격려의 말을 전했다.

한편, 구글코리아와 생활코딩은 이번 첫번째 ‘코딩 야학’을 시작으로 새로운 커리큘럼으로 프로젝트를 이어갈 예정이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룩셈부르크 부총리 외교고문이 이끄는 경제사절단 32명,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방문하여 한국 스타트업 육성 시행착오 등 경청
2
ASUS 메인보드 바이오스, 이래서 매력있다
3
쿨맥스, 포커스 시리즈 구매시 미니 선풍기 증정 행사 열어
4
조텍컵 마스터즈 결승전, 컴퓨텍스에서 eSports 토너먼트로 열려
5
영국 맥주 문화에 혁명을 일으킨 브루독, 벨루가 라인업에 합류
6
제이씨현시스템, 기가바이트 라데온 RX560 그래픽카드 2종 출시
7
MSI, '5만원 즉시 할인' X99 메인보드 특가 이벤트 열어
8
모바일 쿠폰 전문기업 즐거운, ‘피자헛’ 모바일 쿠폰 오픈
9
SKT, 20만원대 스마트폰 갤럭시 와이드2 출시
10
안랩,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용 무료 보안 앱 ‘V3 모바일 시큐리티’ 인기몰이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