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컴퓨팅
포춘 500대 기업 중 85% 이상이 애저 사용, 국내 애저 매출도 꾸준히 상승세
최인훈 기자  |  news@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11.11  11:35:2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마이크로소프트의 클라우드 플랫폼 ‘애저(Azure)’의 성장세가 돋보인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2017 회계연도 1분기(2016년 7월~9월)의 국내 애저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134%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는 단순 컴퓨팅 자원만을 이용하는 IaaS(Infrastructure as a Service)뿐만 아니라 플랫폼을 제공하는 PaaS(Platform as a Service)에 대한 고객 수요가 늘어나 마이크로소프트 애저의 사용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해석된다. 특히 마이크로소프트는 하이브리드 서비스 접근과 IoT 및 머신러닝 분야 조기 투자로 클라우드 시장을 확대하고 있다.

마이크로소프트 애저는 다양한 기업 니즈에 최적화된 포괄적인 클라우드 포트폴리오를 갖추고 고객이 원하는 환경에서 손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며 기업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이에 애저는 한국뿐만 아니라 지난 분기 아시아태평양(APAC) 지역에서도 세 자릿수 성장을 이뤄냈다.

현재 포춘(Fortune) 500대 기업 중 85% 이상이 애저를 사용하고 있으며 매달 평균 애저 가입 고객수는 약12만 건에 이른다. 이러한 클라우드 성장세에 힘입어 지난 분기 마이크로소프트는 애널리스트들의 예상치를 뛰어넘는 실적을 기록하기도 했다. 2017 회계연도 1분기 애저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16% 급등해 이 같은 실적을 견인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전 세계적으로 클라우드 서비스 중 최대규모인 100개 이상의 데이터센터를 운영 중이다. 국내에서도 애저(Azure), 오피스 365, 다이나믹스 CRM 온라인에 대한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하면서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지난 5월 서울을 포함해 국내 거점 두 곳에 새로운 데이터센터를 신설하고, 이를 통해 애저 서비스를 확장한다는 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 및 엔터프라이즈 부문 김우성 이사는 “마이크로소프트의 클라우드는 가트너의 매직 쿼드런트 보고서에서 17개 분야에 걸쳐 리더로 선정된 유일한 기업”이라며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애저를 통해 기업들이 경쟁력을 강화하고 신규 비즈니스 모델 개발 및 수익 창출의 기회를 얻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인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와, 이 노트북 어디꺼에요' 스타필드 점령한 'MSI 용용이 노트북'
2
헨켈 친환경 주방세제 ‘프릴’(Pril), 29일까지 롯데마트서 프릴 전 제품 2개 구매 시 반값 할인
3
크로스오버, 두 눈을 사로잡을 듀얼뷰 3:2 화면비 3840x2560 모니터 전격 판매실시
4
전통적 디자인에 최신 기술을 입혔다 ‘캔스톤 R60BT ARC’ 2채널 블루투스 북쉘프 스피커
5
크로스오버존, 24인치 IPS 75Hz 모니터 7만3천원 특가 판매
6
최대 35% 메가할인! MSI 노트북, 15일 저녁 8시 G-LIVE 방송 진행
7
지식 창업 페스티벌 ‘라클리티’ 5월 19일 개최, 지식 창업가들의 이야기 온라인 동시 생중계
8
라엘, ‘미리 준비하는 여름’ 프로모션 진행…주요 제품 최대 60% 할인
9
힐크릭, 후원 선수 김효주 프로 유럽여자프로골프투어 우승 기념 프로모션 진행
10
삼성전자, '모두를 위한 AI'… AI 라이프 솔루션 공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