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라이프
볼보자동차, 한국을 초석으로 세계 시장 공략에 나선다
홍진욱 기자  |  honga@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11.03  09:45:4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볼보자동차그룹 하칸 사무엘손 CEO는3일(목) 메이필드 호텔에서 진행된 기자간담회에서 볼보자동차의 2017년 비전에 대해 발표했다. 특히, 한국시장의 중요성에 대해 강조하고 새롭게 변화하고 있는 볼보자동차의 2017년 주요 활동 계획을 밝혔다.

CEO 취임 이후 첫 방한인 하칸 사무엘손 CEO는 최근 3년간 볼보자동차코리아의 놀라운 성장률을 언급하며 한국 시장의 가능성과 중요성을 강조했다. 볼보자동차코리아는 주요 신차 출시 없이도2014년에 전년대비 약 55%, 2015년에 약 42% 성장했으며, 2016년 9월 기준으로 전년동기대비 26.7% 성장했다.

특히, 하칸 사무엘손 CEO는 한국의 D-E 세그먼트 시장은 글로벌 자동차 브랜드의 각축전이 펼쳐지고 있는 중심지라고 설명했다. 한국은 볼보 기존 플래그십 세단인 S80 의 최근 3년간 판매량이 세계 3위를 기록하며 중국, 미국을 이어 중요한 시장으로 성장했다. 하칸 사무엘손 CEO는 전통적으로 왜건 모델에 강한 볼보자동차가 글로벌 프리미엄 세단 시장에서 입지를 구축하기 위해서는 한국 시장의 반응과 평가가 필수적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한국 시장에서의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경쟁력을 확보한다면 글로벌 프리미엄 세단 시장에서 충분히 성공할 수 있을 것이라 전했다.

스웨디시 럭셔리의 가치와 혁신적인 기술력이 결합된 더 뉴 S90의 예약대수는 9월 말 국내 공개 이후 한 달이 조금 넘은 현재 시점까지 300대 이상의 예약 판매를 기록하며 순조로운 출발을 보이고 있다. 하칸 사무엘손 CEO는 "초기 판매 수치에 대해 긍정적으로 전망하고 있다"며, "더 뉴 S90이 한국 프리미엄 세단에서 새로운 대안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볼보자동차는 올해 한국을 비롯한 글로벌 시장에서 '스웨디시 럭셔리'라는 차별화된 가치를 강조한 '올 뉴 X90'과 '더 뉴 S90'을 성공적으로 런칭했다. 또한, 글로벌에서 V90, 크로스컨트리 V90의 출시로 90 라인업을 완성하며 볼보자동차의 선도적인 기술력을 입증하고, 프리미엄 브랜드로서 한 단계 도약했다.

이러한 신제품에 대한 긍정적 평가로 인해 볼보자동차는 올해 기록적인 성과를 달성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또한, 최근 미국, 중국, 유럽 등 주요 시장의 성장세를 바탕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올해 9월까지 전년동기대비 약 10%의 매출 성장을 기록했다. 2016년 3분기까지 수익이 62% 수직 상승해 한화로 약 9천 700억 원의 영업 이익을 내며 2015년 전체 실적을 넘어섰다.

현재 볼보자동차는 미래 자동차산업의 핵심 기술이자 성장동력인 자율주행차 분야에서 시장을 선도해 나가고 있다. 볼보자동차는 2017년 스웨덴 일반 도로에서 100대의 자율주행차를 운행하는 '드라이브-미 프로젝트'의 시행을 앞두고 있다. '드라이브-미' 프로젝트는 스웨덴 정부와 스웨덴 교통관리공단 등이 지원하는 대규모 자율 주행 프로젝트이다. 볼보자동차는 실제 고객들을 자율주행차량에 탑승시켜 탑승자의 안전과 다양한 교통 상황에 대처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구축할 방침이다.

더불어, 차량 공유업체인 '우버', 자동차 안전부품업체인 '오토리브' 와 글로벌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완벽한 자율주행을 위한 연구 개발에 앞장서고 있다. 이처럼 다각적인 방면에서 협력 관계를 구축하고, 공동의 연구 개발을 통해 자율주행차 시장을 주도하겠다는 계획이다.

볼보자동차는 순수 전기차 개발과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시장에도 집중하고 있다. 이미 다양한 모델을 통해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차량을 선보이고 있으며, 2017년에도 새로 출시되는 모델에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차량을 함께 공개할 예정이다. 또, 2019년에는 CMA 소형차 플랫폼을 기반으로 한 순수 전기차를 출시할 예정이다. CMA 플랫폼은 개발 당시부터 순수 전기차를 염두에 두고 제작됐다고 밝힌 바 있다. 이와 관련해 하칸 사무엘손 CEO는 2025년까지 100만 대의 전기 자동차 출시를 목표로 친환경적이고 높은 연비 효율을 갖춘 전기차 시장에서 입지를 구축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하칸 사무엘손 CEO는 "볼보자동차는 여전히 ‘사람’을 위한 차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여기에 최신 기술과 스칸디나비안 디자인을 집약한 신차를 대대적으로 출시하는 등 많은 변화의 시기를 보내고 있다”며 “최근 한국에서도 북유럽 라이프스타일이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고 들었다. 볼보자동차의 스웨덴 프리미엄 가치를 한국 소비자에게 더 많이 알릴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볼보자동차는 2017년 크로스컨트리 V90의 국내 출시를 계획하고 있고, 볼보의 베스트셀러카인 XC60의 풀체인지 모델 등 새로운 라인업의 모델들을 글로벌 공개할 예정이다.

홍진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크로스오버, 두 눈을 사로잡을 듀얼뷰 3:2 화면비 3840x2560 모니터 전격 판매실시
2
전통적 디자인에 최신 기술을 입혔다 ‘캔스톤 R60BT ARC’ 2채널 블루투스 북쉘프 스피커
3
지식 창업 페스티벌 ‘라클리티’ 5월 19일 개최, 지식 창업가들의 이야기 온라인 동시 생중계
4
삼성전자, '모두를 위한 AI'… AI 라이프 솔루션 공개
5
라엘, ‘미리 준비하는 여름’ 프로모션 진행…주요 제품 최대 60% 할인
6
힐크릭, 후원 선수 김효주 프로 유럽여자프로골프투어 우승 기념 프로모션 진행
7
게이밍 DDR5 메모리 증정... ZOTAC RTX 40 SUPER 시리즈 블로그 후기 이벤트 진행
8
DAHON, 제32회 CIBF에서 최첨단 Vélodon 로드 바이크 공개
9
생활공작소, 18일 ‘네이버 THE보장데이’ 최대 70% 할인 프로모션
10
다향, 훈제오리 구매 고객 대상 ‘토종닭 훈제슬라이스’ 증정 프로모션 실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