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컴퓨팅
디아블로 IV, 개발팀 라이브스트림 통해 신규 콘텐츠 ‘지르의 도살장’과 ‘검은 한겨울’ 소개 및 게임플레이 공개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3.12.01  15:15:0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디아블로 IV(Diablo IV)는 ‘피의 시즌(Season of Blood)’에 새롭게 추가될 시즌 게임 종반 최종 던전인 ‘지르의 도살장(Abattoir of Zir)’ 및 기간 한정 이벤트인 ‘검은 한겨울(Midwinter Blight)’에 대한 상세한 내용들을 오늘 새벽 진행된 최신 모닥불 대화(Campfire Chat)를 통해 공개했다.

조 셜리 게임 디렉터(Joe Shely, Game Director)와 조셉 파이피오라 어소시에이트 게임 디렉터(Joseph Piepiora, Associate Game Director)는 모닥불 대화에서 시즌 컨텐츠를 더욱 다채롭게 즐길 수 있도록, 디아블로 IV의 첫 시즌 게임 종반 최종 던전 콘텐츠 지르의 도살장 및 첫 기간 한정 이벤트 검은 한겨울을 소개하고 지르의 도살장의 게임 플레이 영상도 함께 공개했다.

게임 종반 최종 던전인 지르의 도살장은 12월 6일(이하 한국 시각 기준)에 시작, 피의 시즌에서 가장 어려운 도전으로 플레이어들을 이끈다. 지르의 도살장에서는 10분 동안 모든 적을 처치하고 마지막으로 군주 지르의 충직한 피 추적자를 무찔러야 한다. 성공하면 도살장의 더 깊은 곳으로 내려갈 수 있지만 새로운 단계마다 더 잔혹한 도전이 기다린다. 피의 눈물 문양은 도살장에 있는 다양한 적들을 정복하는 데 필수일 정도로 강력한 문양이며, 기존 문양과 같이 업그레이드가 가능하다.

첫 기간 한정 이벤트인 검은 한겨울은 12월 13일에 적용, 조각난 봉우리를 새로운 공포로 물들인다. 새로운 괴물을 무찌르며 퀘스트를 완료하고 이벤트 진행도를 획득할 수 있으며, 한겨울 광장을 핏빛 노획품으로 장식하여 조각난 봉우리의 사람들에게 희망을 안길 수도 있다. 하지만 붉은 망토 피바람이라는 위험한 적이 역병마귀 하수인과 함께 활보하므로 주의해야 한다.

모닥불 대화에서는 커뮤니티 피드백에 기반한 업데이트 계획도 함께 공개됐다. 지옥물결의 활성 시간 수정이나 925 위력의 아이템 수급처 추가 등 패치가 다음 시즌에 적용될 예정이며, 4시즌에서는 아이템 체계에 변화가 있을 예정이다. 향후 시즌에 적용될 여러 변화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추후 공개된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가격 낮추고, 성능은 높인 ‘갤럭시 GALAX 지포스 RTX 4080 SUPER ST D6X 16GB’
2
네스프레소, 앰배서더 김고은 영화 ‘파묘’ 전격 지원...꽃샘 추위 속 영화관 찾은 관객에게 커피 선물
3
오늘의집, 단 4일간 ‘봄맞이 얼리버드 특가’ 진행
4
홈쇼핑모아, 앱 내 무료 AI프로필 ‘AI사진관’ 신규 필터 추가
5
잘만, 신제품 미니타워케이스 P10 정식 출시
6
제로 탄산 통했다!... ‘미에로화이바 스파클링 제로’ 편의점 입점과 함께 월 판매량 100만병 돌파
7
유니씨앤씨, 네이버 x 삼성전자 갤럭시북4 봄맞이 특가 진행
8
포트넘 앤 메이슨,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매장 리뉴얼 오픈
9
LF 보리보리, 봄맞이 프로모션 실시... 다양한 할인 혜택부터 푸짐한 경품까지
10
게임하기 딱 좋은 TV ‘더함 스마트 75 MiniLED 144Hz 로컬디밍 돌비 AI 구글3.0 게이밍프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