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라이프
숏폼부터 가상 인플루언서, 예능 콘텐츠까지… ‘MZ세대’ 시선 이끄는 효과만점 마케팅 눈길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3.03.23  08:38:1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이른바 ‘MZ세대(밀레니엄+Z세대)’로 불리는 젊은 층이 정치·경제·문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 업계 분위기를 좌우하는 ‘큰손’으로 활약하고 있다. MZ세대는 유행과 트렌드에 민감하지만 무작정 휩쓸리지는 않으며, 자신만의 가치를 기반으로 한 라이프스타일을 영위한다는 특징이 있다.

MZ세대가 각 분야 주요 소비층으로 성장하게 되자, 이들만의 독특한 문화를 마케팅에 효과적으로 녹여내 적극적으로 시장 선점에 나서려는 다양한 시도들이 눈길을 끌고 있다. ‘숏폼’부터 ‘가상인간’, ‘예능 콘텐츠’까지 전통적인 마케팅에서 관점을 뒤집는 참신한 아이디어로 MZ 세대들의 소비 심리를 흔들고 있는 기업들을 소개한다.

■ 숏폼, 더 짧고 간결한 콘텐츠 선호하는 MZ세대 열광… 숏폼 마케팅 솔루션 ‘숏뜨’ 주목
최근 MZ세대 문화 트렌드의 ‘뜨거운 감자’ 역할을 하는 ‘숏폼’은 15초에서 최대 10분을 넘기지 않는 짧은 영상으로, 시청에 부담이 없고 영상의 제작∙편집도 쉬워 간편하게 활용 가능한 것이 강점이다. 데이터 분석 전문가들에 따르면, 숏폼 콘텐츠의 대표적인 플랫폼인 ‘틱톡’의 경우 작년 1분기 동안 전세계 이용자들이 월평균 23.6시간 사용했을 정도로 글로벌 열풍이 거세지고 있다.

이런 가운데, 숏폼 토탈 솔루션 기업 △숏뜨가 숏폼 트렌드를 활용한 참신하고 톡톡 튀는 마케팅 캠페인을 통해 업계의 큰 관심을 받고 있다. 숏뜨는 삼성전자, 현대자동차 등과 같은 글로벌 대기업부터 스포티파이, 야놀자 등의 IT 스타트업까지 업종과 분야를 가리지 않고 다양한 기업들의 마케팅 캠페인을 기획, 실행하며 업계를 선도하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2022년 서비스 출범 1개월 만에 틱톡과 공식 파트너를 체결했으며, 1년만에 매출 30억을 달성하는 등 성공적인 비즈니스를 이어 나가는 중이다.

숏뜨는 기존에 제작사, MCN, 미디어랩으로 쪼개져 집행되는 것이 일반적이었던 숏폼 마케팅을 통합하여 제작에 필요한 모든 기능을 갖춘 올인원 통합 솔루션을 제공하면서 업계 내 플레이어들과 차별점을 뒀다. 이를 통해 업무 과정을 혁신적으로 효율화하고 비용도 절감하며 ‘숏폼 마케팅’ 비즈니스의 새로운 지평을 열고 있다.

새로운 콘텐츠 생산을 위한 투자도 아낌없이 지원하고 있다. 최근에는 합정에 30평대의 숏폼 전문 제작 스튜디오인 ‘숏뜨 스튜디오’를 설립하며 크리에이터들이 영상 기획, 제작에만 몰두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하기도 했다. 카메라부터 크로마키, 의상, 메이크업룸, 탈의실, 조명 등 크리에이터 개인이 구비하기 어려운 장비들을 지원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 가상 인플루언서, 디지털 문화 익숙한 MZ세대 관심 커지며 ‘셀럽 마케팅’의 새로운 대안으로 관심
MZ세대 문화의 또다른 특징은 태어날 때부터 디지털 기기를 접하며 이에 거부감이 없는, 이른바 ‘디지털 네이티브’로 자라왔다는 점이다. 기업들은 이를 활용해 MZ세대들에게 참신한 모습으로 다가서고자 ‘가상 인플루언서’를 활용한 마케팅 시도를 늘리고 있다. 가상 인플루언서는 사생활 리스크를 걱정할 필요가 없으며, 시공간 제약 없이 다양한 활용이 가능한 것이 매력적이다.

△롯데홈쇼핑에서 자체 개발한 가상 인플루언서 ‘루시’는 SNS와 더불어 자사 모델로도 활동하며 현재 10만 명 이상의 팔로어를 보유하고 있을 정도로 국내에서 가장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에프앤비(F&B), 패션, 명품 등 국내외 유명 브랜드들의 광고모델을 맡으며 셀럽으로서 입지를 탄탄하게 다진 루시는 홈쇼핑에서 실시간 고객 소통으로 상품을 판매하는 라이브 방송 진행자로도 나서며 전방위적인 활약을 이어가고 있다.

△신세계그룹이 그래픽 전문기업 펄스나인과 손잡고 제작한 Z세대 가상인간 ‘와이티’도 상품 모델의 영역을 넘어 다양한 분야에서 역할을 해내고 있다. ‘영원한 스무살(Young Twenty, YT)’이라는 뜻의 이름을 가진 와이티는 다양한 브랜드의 광고 모델과 함께 라이브커머스를 진행하며 지난해 활동 4개월만에 약 2만명의 팔로워를 모으기도 했다. 작년에는 프로야구단 SSG랜더스의 SSG랜더스필드 홈경기 시구자로도 나서며 야구팬들을 비롯한 대중들의 큰 관심을 받았다.

■ 예능 콘텐츠, 기업 숨기고 ‘공감’ 드러내며 MZ세대 중심 긍정적인 브랜드 이미지 형성에 기여
MZ세대들은 상품을 구매할 때에도 단순한 구매 활동에만 그치지 않고, 그것을 통해 파생되는 재미와 간접 경험을 선호한다. 기업들은 이러한 트렌드를 반영해 브랜드나 상품 노출을 강조한 ‘광고’ 느낌이 나는 콘텐츠를 삼가고, 스토리라인과 캐릭터를 비롯한 콘텐츠 자체의 재미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이를 통해 콘텐츠로 충성 구독자를 늘리고자 기존의 마케팅 문법에서 벗어난 새로운 형식의 유튜브 마케팅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GS리테일에서 운영하는 GS25의 공식 유튜브 채널 ‘이리오너라’는 구독자수 100만명을 돌파했다. ‘못배운놈들’, ‘갓생기획’, ‘편의점 알바생 박재범의 하루’ 등 주로 예능 콘텐츠를 통해 대중과 소통한 GS리테일은 처음부터 유튜브 채널을 광고가 아닌 고객들에게 재미를 주기 위한 채널로 기획했다. 편의점 유튜브 채널임을 잊고 그저 예능으로 콘텐츠를 소비하도록 하면서, 고객들의 GS25에 대한 친밀도와 인지도를 높여 인기몰이에 성공한 셈이다.

결혼정보회사 △듀오 역시 예능 콘텐츠를 활용 중이다. MZ세대의 연애, 결혼에 관한 인식부터 소개팅, 연예 고민 등 2030세대가 흥미를 갖을 만한 ‘연애와 결혼’이라는 주제를 색다른 방식으로 다뤘다. 이와 함께 실제 듀오를 통해 결혼에 골인한 커플들의 실제 스토리를 담은 ‘성혼 콘텐츠’ 등이 인기를 끌었다. 이를 반영하듯 지난 2월 시청자 연령 중 ‘만 25세~34세’가 전체의 절반 이상인 52.7%로 1위를 차지했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이게 진짜 서비스다' 고객 만족 위해 3D 프린터까지 '서린씨앤아이'
2
배상면주가, 출시 20주년 맞아 ‘오매락40’ 리뉴얼 출시
3
원더월, 한승우 단독 공연 ‘스페셜 라이브 원’ 개최…7일 티켓 오픈
4
블리자드, 디아블로 IV 출시 기념해 버거킹과 협업하여 신제품 버거 선보여
5
라엘, 6월 ‘미니 올영픽’ 선정…페미닌 케어 최대 36% 할인
6
전자랜드, 온∙오프라인 동시 할인 축제 ‘세일랜드’ 진행
7
원더월, SF9 유태양 팬미팅 ‘LOVE – HOPE IN THE DARK’ 개최…1일부터 티켓 판매
8
엔비디아 메트로폴리스, 전자 제조업체들의 산업 자동화 실현
9
영양은 더하고 칼로리는 줄이고!...건강한 여름 책임질 업&다운 가전 눈길
10
생활공작소, 세계 환경의 날 기념 네이버 그린 쇼핑위크 참가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