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라이프
LG화학, 인슐린 저항성 개선 당뇨병 신약 미국 임상 1상 진입
뉴스탭 취재팀  |  news@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01.19  11:35:2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LG화학은 미국 식품의약국(FDA)에서 인슐린 저항성을 개선하는 제2형 당뇨병 치료 신약 후보 물질 ‘LC542019’의 임상 1상 시험 계획(IND)을 승인받았다고 19일 밝혔다.

LG화학은 이번 LC542019 1상 승인에 따라 생명과학사업본부 출범 5년 만에 통풍 치료제 ‘티굴릭소스타트(Tigulixostat)’를 비롯해 총 10개의 임상 개발 단계 신약 후보 물질을 확보하게 됐다.

LG화학은 미국에서 건강한 성인 및 제2형 당뇨병 환자 98명을 대상으로 LC542019의 안전성 및 내약성, 약동학(약물의 흡수·분포·대사·배출 과정) 및 약력학(약물 농도 및 치료 효과) 평가 등을 진행하게 된다.

LC542019는 인슐린 민감도 조절 단백질인 ‘GPR120’의 작용을 활성화해 인슐린 저항성을 개선하는 약물이다.

인슐린은 혈액 내 포도당을 세포 안으로 이동시켜 에너지원으로 사용되게 하거나, 세포에 저장되도록 도와준다. 세포의 인슐린 저항성이 높아지게 되면 인슐린이 분비돼도 혈액과 세포 간 포도당 이동이 정상적으로 이뤄지지 않아 고혈당 상태가 된다.

LG화학은 인슐린 저항성 개선을 통한 강력한 혈당 감소 효능뿐만 아니라 체중 감소, 지방간 개선 등 부가적 효능을 동시에 갖춘 차별화한 당뇨병 치료제를 개발한다는 전략이다. LC542019 전 임상 결과 효과적인 혈당 개선과 함께 체중 감소 등 부가 효능이 확인된 바 있다.

시장 조사 자료(GlobalData)에 따르면 제2형 당뇨병 치료제 글로벌 시장은 2021년 67조원(565억달러)에서 2029년 109조원(919억달러)으로 꾸준히 성장될 것으로 전망된다.

손지웅 생명과학사업본부장은 “당뇨 질환에서의 R&D 전문성을 바탕으로 기존 당뇨약들과 차별화한 혁신 신약을 개발할 것”이라며 “전략 질환군 글로벌 임상 개발 가속화 및 임상 개발 과제를 지속해서 발굴해 생명과학사업본부의 성장 잠재력을 극대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탭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헬스케어 서비스 기업 ㈜정션메드, ‘구급키트 케어봄’ 텀블벅 크라우드펀딩 진행중
2
삼성전자, '2022 고아웃 캠프' 참가... '더 프리스타일' 브랜드 체험존으로 주목 받아
3
호텔업계, 무더위·비 피해 즐기는 이색 호캉스 풍성
4
공진원, 2022 한국소비자 베스트 브랜드대상 1위 수상
5
제이씨현온비즈(주), 메타쿨 RF45 캠핑용 냉장고 출시 기념 라이브 행사 실시
6
팔방미인 외장SSD 'KLEVV R1 Portable SSD' 국내 정식 출시
7
콩가텍, 기능 안전 시장 진출을 위한 대규모 투자 진행
8
인텍앤컴퍼니, ASUS 인기 모니터·공유기 ‘오늘의집’ 포토 리뷰 작성 이벤트 진행
9
'포켓몬고 Fest 2022' 현장 이벤트에 울트라비스트 등장
10
이엠텍, 빅데이터 시대의 필수품! ASUSTOR AS67 시리즈 런칭 기념 특가 진행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