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디지털
더 나은 세상을 향한 기술 혁신의 장 ‘CES 2022’ 막내려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01.10  08:32:3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CES® 2022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현지시간 7일 금요일 막을 내렸다. 올해 CES에서는 스타트업 8백여 곳을 비롯해 전 세계 2천 3백개 이상의 참관사가 인공지능(AI), 차량 기술, 디지털 헬스, 스마트 홈 기술 등 혁신 기술이 담긴 제품을 선보였다.

CES는 2년만에 라스베이거스로 귀환해 실내외 전시공간 11곳을 마련하고, 1천 8백여 미디어를 포함한 4만 명 이상의 현장 참가자를 맞이했다. 이중 30%가 미국 외 지역에서 온 참가자로, 국가 수는 119개에 달했다. 실로 세계적인 행사였다.

   
 

CES를 주관 및 개최하는 미소비자기술협회(CTA) 회장 겸 CEO 게리 샤피로는 “혁신이 현실로 한 걸음 가까이 다가온 한 주였다. CES 2022에는 산업을 재구상하고, 헬스케어, 농업, 지속가능성 등 세계적인 문제에 대한 해결책을 제시하는 기술이 집합했다”며, “특히 올해 CES 전시장에서는 대면 상호작용의 기쁨을 느낄 수 있었고, 미래를 다시 정의하고 세상을 더 나은 곳으로 바꾸어 갈 혁신 제품을 오감으로 체험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CES 담당 수석부회장(EVP) 카렌 춥카는 “지난 한 주간, 더욱이2년만에 거의 처음으로, 전 세계 업계가 서로 협업하고, 파트너십을 구축하고, 계약을 성사시키고, 경제를 진전시키기 위해 한 자리에 모였다. CES 2022가 이를 통해 전 세계 비즈니스를 진척시키는 데 기여했다고 믿는다”며, “대면이 어려웠던 2년을 보낸 뒤, 우리 업계가 CES 2022에서 한 데 모여 최신 혁신을 생생히 경험할 수 있었음에 감회가 크다”고 밝혔다.

   
 

CES 2022 주요 트렌드ㄹ르 살펴 보면 다음과 같다.

비즈니스에 박차를 가하고 시장을 움직일 혁신 기술이 넘쳐난 CES 2022에는 보쉬, 캐논, 하이센스, HTC, LG전자, 엔비디아, 삼성전자, 소니, 파나소닉, 퀄컴 등이 주요 브랜드로 참가했다.

차량 기술은 올해 CES의 핵심 트렌드로, BMW, 현대, 인디 오토노머스 챌린지, 스텔란티스(Stellantis) 등 190개 이상의 차량 기술 기업이 참가했다. 베트남 최초의 차량제조사 빈패스트(VinFast)도 올해 CES에 등장했다.

디지털 헬스 분야에서는 원격의료, 커넥티드 헬스 디바이스, 웨어러블 디바이스에서의 건강 기능 개선사항 등을 엿볼 수 있었다. 애보트, 에센스, 바라코다 데일리 헬스테크 등이 전시를 펼쳤다.

인공지능(AI) 기술은 CES 2022 도처에 있었다. 인공지능은 제품과 기술을 보다 스마트하고, 더욱 효과적이며, 맞춤 가능하도록 만들고, 농업부터 헬스케어, 차량, 제조, 엔터테인먼트까지 거의 모든 주요 산업을 발전시켰다. 존 디어는 최초의 완전 자동화 트랙터를, 비욘드 허니콤은 AI로 구현한 맞춤형 식사 준비 및 요리 로봇을 선보이기도 했다.

올해 전 세계 19개국에서 800개 이상의 스타트업이 CES의 스타트업 허브인 유레카 파크 전시관을 빛냈다. 스카이드라이브(SkyDrive)의 에어 택시, 센트로닉스(ScenTronix)의 에브리휴먼(EveryHuman) 알고리즘 향수, AI로 작동하는 오비스크(Orbisk)의 완전 자동화 음식물 쓰레기 모니터링 시스템 등이 등장했다. 베네치안 엑스포(Venetian Expo)에는 최초로 유럽관(European Pavilion)이 마련돼 유럽의 최신 기술 혁신을 살펴볼 수 있었다.

기조연설 무대에는 전 세계 리더들이 올랐다. 주요 인사로는 한종희 삼성전자 부회장 겸 DX CEO 및 부문장, 메리 바라 GM 의장 겸 CEO부터, 헬스케어 업계 최초로 CES에서 기조연설을 한 로버트 B. 포드 애보트 회장 겸 CEO가 있다.

CES 2022는 현장에 모인 4만 명 이상의 참가자를 성공리에 지원했다. 미국관광협회(U.S. Travel Association)는 CES가 마련한 프로토콜에 칭찬을 보내기도 했다. CES 2022 헬스 프로토콜은 현장 참가자에게 적용됐으며 백신접종증명, 실내 마스크 착용을 요구하고 검사 및 사회적 거리두기 방법 등을 포함했다.

올해 CES에 대면 참가할 수 없었다 해도 디지털 콘텐츠가 열려 있다. CES 2022 디지털 플랫폼에 있는 콘텐츠는 1월 31일 월요일까지 이용할 수 있다. 올해 CES 디지털 플랫폼은 웹 서밋(Web Summit)이 제공했다. 현장 및 디지털 참가자 모두 디지털 콘텐츠에 접근할 수 있다.

CES 2023 역시 라스베이거스로 돌아온다. 내년 CES 기간은 2023년 1월 5일 목요일부터 8일 일요일까지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헬스케어 서비스 기업 ㈜정션메드, ‘구급키트 케어봄’ 텀블벅 크라우드펀딩 진행중
2
삼성전자, '2022 고아웃 캠프' 참가... '더 프리스타일' 브랜드 체험존으로 주목 받아
3
공진원, 2022 한국소비자 베스트 브랜드대상 1위 수상
4
야놀자, ‘제주여행도 야놀자해’ 기획전 진행
5
월드비전, ‘가정폭력피해아동가정 자립지원사업’ 성과연구 및 정책 포럼 개최
6
팔방미인 외장SSD 'KLEVV R1 Portable SSD' 국내 정식 출시
7
브랜드엑스코퍼레이션-현대백화점, 헬스케어 콘텐츠 강화 위한 업무협약 체결
8
넛지헬스케어㈜, ‘키토선생’ 소이비랩 저당 두유 누적 판매량 50만 개 돌파
9
‘제1회 로고스필름 극본 공모전’ 개최...더욱 많은 작가에게 열린 기회 제공 마련
10
디지털헬스케어·병원·제약사, 의료 사각지대 해소 및 지역민 건강 위해 나선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