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라이프
한화시스템, 아주대학교와 손잡고 미래 모빌리티 ‘나이트비전’ 개발
뉴스탭 취재팀  |  news@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2.24  00:44:3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한화시스템(대표이사 김연철)은 아주대학교(총장 박형주)와 22일 수원시 아주대학교 연암관에서 ‘자율주행 모빌리티 분야 기술 공동연구’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은 ▲나이트비전 기술 공동 연구 ▲관련 연구기기 및 인프라 활용 ▲협의체 운영 및 상호 기술 자문 ▲관련 교육 프로그램 제공 등 다양한 산학협력 활동을 추진한다.

   
▲ 자율주행 모빌리티 분야 기술 공동연구(MOU) 현장. 한화시스템 이수재 연구개발본부장(사진 좌측)과 아주대학교 오영태 산학부총장

나이트비전은 주야간 및 안개, 비 등 관측이 어려운 환경에서도 사용할 수 있는 차량 탑재용 열화상 카메라이며, 자율주행기술의 안전성 확보를 위한 필수보조센서로 부각되고 있다. 현재 나이트비전 시장은 형성 초기단계로, 앞으로 자율주행차량, UAM 등 새로운 모빌리티 산업의 등장으로 크게 확대될 전망이다.

한화시스템은 이번 협약을 통해 열화상 카메라에 탑재되는 지능형 모듈인 퀀텀레드를 AI기술과 융합해 성능을 고도화하고, 자율주행 나이트비전에 최적화된 모듈로 발전시켜 모빌리티 분야 시장을 공략할 계획이다.

아주대학교는 AI기술을 자율주행차량에 접목하기 위해 설립된 ‘자율주행 모빌리티 연구센터’를 보유하고 있으며, 자율주행차량 개발, 정책, 교통환경 등 다양한 분야의 연구성과와 노하우를 갖고 있다.

한화시스템 김연철 대표이사는 “40여년간의 축적된 전자광학 기술로 개발한 열화상 카메라 모듈을 보유한 한화시스템과 모빌리티 관련 뛰어난 연구역량을 가진 아주대학교와의 시너지가 기대된다”라며, “향후 자율주행 나이트비전 시장을 개척하고, UAM분야까지 사업영역을 확대해 스마트 모빌리티 열화상 모듈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한화시스템은 세계 최초로 개발한 초소형 절대온도 측정 기술을 이용해 정확한 온도 측정이 가능하고, 소형경량화된 지능형 열화상엔진모듈 ‘퀀텀레드’ 를 지난 18일에 출시한 바 있다.

뉴스탭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컴퓨존, NH카드와 5% 청구할인 이벤트 진행
2
에이디엠코리아, 증권신고서 제출… IPO 본격 돌입
3
끝판왕 메인보드! MSI Z590 갓라이크 출시
4
업그레이드된 국민 메인보드! MSI Z590 게이밍 엣지 WIFI 출시
5
하이크비전, 탁월한 정확도의 주변 보호 및 화재 감지 기능 제공하는 HeatPro 시리즈 열화상 카메라 출시
6
ADATA, ‘XPG 게이밍 제품군’ 2021 레드닷 어워드: 제품 디자인 부분 수상
7
풀무원, 국내·외 생산기지에 ‘스마트 글라스’ 도입…디지털 시스템 구축
8
시그니아, 보청기 사용자의 올바른 마스크 착용법 유튜브 공개
9
쿨링을 위한 첫걸음 '서멀 그리즐리 Kryonaut extreme'
10
Dreame, 알리익스프레스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한 브랜드'로 선정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