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라이프
티앤알바이오팹, 역분화줄기세포 활용 심장 조직 재생기술 특허 취득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12.02  16:42:1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3D 바이오프린팅 전문 기업 ㈜티앤알바이오팹(246710, 대표이사 윤원수)이 ‘동결보관 및 저산소 조건에서의 생존율을 향상시키는 심근세포 응집체 제작 기술’에 대한 국내 특허를 취득했다고 2일 밝혔다.

이 특허기술은 심근세포를 100마이크로미터(µm)의 3차원 구조로 균일하게 제작하는 기술로, 세포의 체내 생존율을 높여 손상된 심장 기능을 개선하는 치료적 유효성을 심근경색 동물모델을 통해 검증했다.

또한 제작된 심근세포 응집체는 6개월 이상 냉동 보관이 가능해 갑작스럽게 발생하는 심장 질환 환자에게 즉시 활용 가능한 것이 장점이여, 특히 개흉 수술 없이 카테터 시술만으로 세포를 이식할 수 있어 환자의 부담을 낮출 수 있는 세포치료제 기술로도 적용이 가능하다.

전 세계적으로 급성 심근경색과 같은 난치성 심장 질환이 급증하고 있는 가운데 수술적 치료 또는 약물 치료가 활용되고 있으나, 손상된 심근세포를 재생시키는 세포 치료 기술은 아직 발전이 더딘 상황이다. 티앤알바이오팹의 심근세포 제작에 사용되는 역분화줄기세포(iPSC)는 생물 조직을 구성하는 다양한 세포들로 분화할 수 있는 세포로서, 세포 및 조직 손상을 치료하는 재생의학 분야에서 활용도가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윤원수 티앤알바이오팹 대표이사는 “본 특허 기술에 대해 자체 개발한 iPSC 세포주를 이용한 비임상 안전성 평가 후 임상시험계획(IND)을 신청할 계획”이라면서 “또한 이번 특허 범위에 심근세포 생산 기술과 타깃 질환이 포함돼있어, 관련 질환의 세포치료제를 개발 중인 글로벌 기업들과도 기술이전 등 다각적인 사업화 전략을 검토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티앤알바이오팹은 이 기술에 대해 PCT 출원을 완료하고, 미국, 중국, 유럽, 일본 등 개별국 특허 출원도 준비하고 있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그래픽카드 품귀 시대, PC 업그레이드에 적합한 AMD CPU는?
2
보안 기업 ‘센티넬원(SentinelOne)’, 한국 지사 설립
3
YOSTAR, <명일방주> 원스토어 및 갤럭시 스토어 정식 출시
4
모비릭스, 수요예측 경쟁률 1,407.53:1 기록… 공모가 희망범위 최상단 14,000원으로 확정
5
그라비티 ‘라그나로크 온라인’, 에피소드 18 ‘기도의 방향’ 업데이트 진행 예고
6
온세미컨덕터, AoA기술로 IoT 자산 관리 지원 강화
7
엠텍코리아, 32인치 QHD 모니터 ‘ViewSys Q3207 QHD real 75’ 출시
8
1:1 맞춤형 비대면 영양관리 ‘상식’, 새해 기념 할인 이벤트 진행
9
국내 기업, 코로나19의 영향으로 클라우드 구축 가속화...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투자 확대
10
조텍코리아 ‘ZOTAC CUP LOL 커뮤니티 리그’ 진행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