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신상품뉴스라이프
도루코, 면도기 업계 혁신 이끌 ‘스터블 면도기 프로토타입’ 한정판 출시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9.28  13:35:2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도루코(대표이사 백학기)가 ‘스터블 면도기 프로토타입’ 한정판 제품을 선보인다고 28일 밝혔다.

이른바 ‘비어드족(Beard족, 수염을 기르고 다듬는 사람)’ 가운데는 수염 관리를 위해 전동 클리퍼(바리깡)를 쓰는 경우가 많다. 이번에 선보이는 도루코 스터블 면도기 프로토타입은 일반 습식 면도기와 동일한 환경과 방법으로 수염을 다듬을 수 있게 차별화한 제품이다.

   
 
과거에도 도루코는 혁신적인 면도날을 선보인 적 있다.

일반적인 면도기는 최적의 날 진입 각도를 형성하기 위해 ‘날을 지지해주는 강대’와 ‘날’을 용접해 면도기를 구성한다. 도루코 기술연구소는 날 자체를 직접 구부리는 연구를 통해 공학적, 기술적 어려움을 극복해냈다.

이는 면도 퍼포먼스에 이점을 다양화하는 핵심 기술이 됐다. 도루코는 혁신적인 기술과 품질로 세계 최대 면도날 정기 배송 업체 ‘달러 셰이브 클럽(Dollar Shave Club)’ 등 글로벌 유수 기업들로부터 러브콜을 받고 있다.

이번에 선보이는 스터블 면도기도 혁신적인 제품으로 평가받는다.

수염을 일정한 길이만 남기고 자르려면 체모 중간 부분을 절삭해야 한다. 하지만 수염은 다른 체모와 달리 많이 두껍기 때문에 절삭할 때 뜯김과 자극이 있을 수밖에 없다. 도루코 기술연구소는 혁신적인 날, 날 진입 각도, 슬랜트 배치 등의 연구를 통해 스터블 면도의 악조건들을 모두 극복했다.

과거에는 ‘깔끔히 면도한 모습’이 댄디하고 니트한 남성의 얼굴로 여겨졌다. 최근 미국, 유럽에서는 수염을 단정하게 다듬고 기르는 남성도 댄디하다는 인식과 트렌드가 자리 잡고 있다. 국내에서도 수염을 스타일링하는 남성들이 점차 증가하고 있고 많은 커뮤니티 사이트와 SNS에서 이를 확인할 수 있다.

전동 클리퍼의 소음과 번거로웠던 사후 관리, 전기가 필요한 환경 등에서 벗어나 비어드족의 클래시컬한 감성을 충족해줄 도루코의 스터블 면도기 프로토타입이 글로벌 그루머들에게 어떤 평가를 받고 패러다임의 변화를 선사할 지 귀추가 주목된다.

도루코의 스터블 면도기 프로토타입은 900개 한정으로 인디고고 사이트에서 구매, 펀딩을 할 수 있으며 혁신적인 기술에 대한 내용도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대한치매학회-한국에자이, ‘치매 환자를 지키는 COVID-19 대응 프로젝트’ 공동 협력 양해각서 체결
2
STCOM, ASUS TUF B450M-PRO GAMING 메인보드 구매 시 문화상품권 증정 이벤트 진행
3
‘동방불패 모바일’, 신규 대전 ‘세력전’ 업데이트
4
코로나19 시대, 오감만족 할로윈을 즐기는 방법은?
5
레드햇, 2020년 레드햇 이노베이션 어워드 APAC 수상 기업으로 ‘오렌지라이프’와 ‘국가정보자원관리원’ 선정
6
조텍 ‘ZOTAC GAMING 지포스 GTX 1650 AMP CORE GDDR6 4GB’ 출시
7
서린씨앤아이, 실용성에 중점 둔 프렉탈디자인 디파인 7 컴팩트 시리즈에 화이트 색상 출시
8
미니타워의 표준 '마이크로닉스 GH2-Metal 강화유리'
9
수집형 RPG 그랑삼국, 웹툰 ‘호랑이형님’ 콜라보레이션 실시
10
필립스, 합리적인 가격대 ‘에센셜 에어프라이어’ 3종 선보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