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GLOBAL모바일
원모어, 듀얼 드라이버 ANC 프로 무선 인이어 이어폰 출시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5.28  11:09:4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고급 소비자용 오디오 제품 생산업체 원모어(1MORE)가 CES 혁신상 수상 제품인 듀얼 드라이버 ANC 프로 무선 인이어 이어폰(Dual Driver ANC Pro Wireless In-Ear Headphones)의 출시를 발표했다.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 기능을 적용한 제품을 올해 두 개째 출시한 원모어는 소비자에게 합리적인 가격으로 고품질 및 다기능 제품을 꾸준히 제공하고 있다. 듀얼 드라이버 ANC 프로는 현재 한국에서 139,000원의 가격으로 판매 중이다.

   
 
원모어 듀얼 드라이버 ANC 프로는 첫 번째 모델의 후속 제품으로, 업데이트된 디자인과 하이브리드 노이즈 캔슬링(최대 35dB까지 제거) 기능을 제공하며, 배터리 이용 시간은 20시간에 달한다. 새롭게 추가된 윈드 노이즈 감소(Wind Noise Resistance, WNR) 모드는 바람에 의한 스피커 소음을 억제함으로써 더 선명한 통화 품질과 더 우수한 청취 경험을 제공한다. 또한, ANC 프로는 그래미상을 받은 사운드 엔지니어 Luca Bignardi가 전문적으로 튜닝한 제품이다. 이 프로 버전 제품은 고선명도 인증 사운드와 고급 기능을 결합한 만큼, 업무를 보는 전문가는 물론 오디오 애호가에게도 매우 만족스러운 제품이다.

주요 기능은 아래와 같다.

• 하이브리드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 - 듀얼 ANC 마이크와 전용 디지털 신호 프로세서가 각각 환경 소음과 인이어 소음을 효과적으로 분석하고 차단한다.

• 다이내믹 드라이버 + 밸런스드 아마추어 - 티타늄 복합 다이어프램이 장착된 13.6mm 다이내믹 드라이버에 원모어의 독자적인 밸런스드 아마추어가 더해져 다양한 주파수에서 정밀하고 완벽하게 균형 잡힌 사운드 스테이지를 제공한다.

• 20시간의 배터리 사용 시간 + 고속 충전 - 160mAh의 내장 리튬 배터리는 완충 시 최대 20시간 동안 중단 없이 음악을 재생할 수 있으며, 고속 충전이 가능하다. 10분의 충전으로 3시간 더 사용할 수 있다.

• 윈드 노이즈 감소(WNR) 모드 - 이 제품은 바람으로 인한 스피커 소음을 억제하고, 원치 않게 집중이 흐트러지는 것을 막아주는 WNR 모드를 선보인다.

• 원활한 접속 - 블루투스(R) 5와 SBC/AAC/LDAC 코덱으로 인해 안정적인 접속과 최고의 무선 오디오 품질을 보장한다.

• 내구성 - IPX5 방수 기능을 갖춘 이 제품은 튼튼할 뿐만 아니라 여러 방향에서 발생하는 물과 땀을 견딜 수 있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컴퓨존, NH카드와 5% 청구할인 이벤트 진행
2
에이디엠코리아, 증권신고서 제출… IPO 본격 돌입
3
끝판왕 메인보드! MSI Z590 갓라이크 출시
4
하이크비전, 탁월한 정확도의 주변 보호 및 화재 감지 기능 제공하는 HeatPro 시리즈 열화상 카메라 출시
5
쿨링을 위한 첫걸음 '서멀 그리즐리 Kryonaut extreme'
6
ADATA, ‘XPG 게이밍 제품군’ 2021 레드닷 어워드: 제품 디자인 부분 수상
7
풀무원, 국내·외 생산기지에 ‘스마트 글라스’ 도입…디지털 시스템 구축
8
시그니아, 보청기 사용자의 올바른 마스크 착용법 유튜브 공개
9
Dreame, 알리익스프레스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한 브랜드'로 선정
10
코시국, 봄바람 타고 '색조 메이크업'이 뜬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