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라이프
센골드, '차곡차곡' 정식 출시...금·은 적립식 투자로 수익률 ↑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3.03.29  09:16:5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한국금거래소 디지털에셋의 금투자 플랫폼 센골드가 금·은에 정기적으로 투자할 수 있는 ‘차곡차곡’을 정식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차곡차곡을 통해 고객은 자유롭게 금액과 기간, 주기를 설정할 수 있어 안정적이고 계획적인 투자가 가능하다. 장기 투자를 지향하거나 적립식으로 자산을 매수하는 투자자들에게 안성맞춤이다.

   
 

최근 실리콘밸리은행(SVB) 파산 여파와 크레디트스위스(CS) 유동성 위기 사태로 금융시장에 위기감이 감돌면서, 지난 20일 국제금값은 1년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美 연방준비위원회(FED)의 가파른 금리인상에도 불구하고, 국제금값은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글로벌 양적완화 시기에 경신했던 고점에 근접하고 있다. 불안정한 국제정세에 전세계 중앙은행들의 금 매입 규모가 55년 만에 최고 수준을 기록하며 국제금값의 추가 상승을 기대하는 목소리도 높다. 이러한 분위기 속에서 금에 간편하게 투자할 수 있는 서비스 또한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어 세간의 주목을 받고 있다.

한국금거래소디지털에셋(대표 박성욱)이 지난 2020년 3월에 출시한 센골드는 올해 3월, 출시 3년만에 누적 거래금액 7천억 원을 달성하며 꾸준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센골드에서 이용자는 1/100g 단위로 소액부터 거래할 수 있으며, 어디서든 앱으로 간편하게 주문할 수 있다는 점이 강점이다.

센골드의 가장 큰 장점은 투자비용을 절감하고 수익률을 극대화할 수 있다는 데 있다. 금시세를 추종하는 ETN 또는 ETF에 투자 시 발생하는 배당소득세(15.4%), 골드뱅킹에 적용되는 매매차익에 대한 과세(15.4%)가 센골드에는 적용되지 않는다. 카드사 및 각종 멤버십 포인트와 같은 유휴자산으로 금을 매수할 수 있다는 점 또한 장점으로 꼽힌다.

센골드는 ‘차곡차곡’ 출시와 함께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이벤트 기간 내에 차곡차곡을 신규 신청한 고객은 납입금액에 따라 e플래티넘(백금)을 적립 받으며, 추첨을 통해 골드바도 받을 수 있다.

한국금거래소디지털에셋의 박성욱 대표는 “변동성이 큰 시장환경 속에서 투자자들이 든든한 안전자산을 확보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센골드는 앞으로도 고객 편의성을 위한 기능 혁신, 다양한 투자 기회의 제공을 통해 원자재 전문 투자 플랫폼으로 지속 거듭날 것”이라고 밝혔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배상면주가, 출시 20주년 맞아 ‘오매락40’ 리뉴얼 출시
2
패션업계는 탄소배출 다이어트 중...세계환경의 날 앞두고 친환경 행보 눈길
3
원더월, 한승우 단독 공연 ‘스페셜 라이브 원’ 개최…7일 티켓 오픈
4
인텔 공인대리점 3사, ‘인텔 정품 CPU 검색 인증’ 프로모션 실시
5
블리자드, 디아블로 IV 출시 기념해 버거킹과 협업하여 신제품 버거 선보여
6
라엘, 6월 ‘미니 올영픽’ 선정…페미닌 케어 최대 36% 할인
7
'이게 진짜 서비스다' 고객 만족 위해 3D 프린터까지 '서린씨앤아이'
8
전자랜드, 온∙오프라인 동시 할인 축제 ‘세일랜드’ 진행
9
원더월, SF9 유태양 팬미팅 ‘LOVE – HOPE IN THE DARK’ 개최…1일부터 티켓 판매
10
엔비디아 메트로폴리스, 전자 제조업체들의 산업 자동화 실현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