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라이프
제주삼다수, 업계 최초 인도네시아 할랄 HAS 인증 취득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01.17  09:14:0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제주삼다수가 먹는샘물 업계에서는 처음으로 인도네시아 할랄 ‘HAS(Halal Assurance System)’ 인증을 획득했다.

인도네시아에 먹는샘물을 수출하기 위해서는 할랄 인증을 받아야 하는데, 제주삼다수를 생산, 판매하고 있는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사장 김정학)에서는 2017년 할랄 인증을 취득한 뒤 최근 관련 인증을 갱신했다.

   
▲ 제주삼다수 인도네시아 할랄 및 HAS 인증서

특히 제주삼다수는 2017년 최초 인증 취득 이후 할랄 인증 정책과 할랄 보증시스템 11가지 기준의 이행과정 요건을 완벽하게 충족하는 할랄 최고등급인 ‘A등급’을 3회 연속으로 받으면 주어지는 ‘HAS(Halal Assurance System)’인증을 국내 먹는샘물 업계에서는 최초로 받았다.

할랄 인증은 이슬람 율법에 따라 허용된 것을 뜻하며, 엄격한 규칙에 의해 생산된 식품에만 부여되는 인증이다.

인도네시아 할랄 인증은 인도네시아 울라마 협의회(MUI,Majelis Ulama Indonesia)에서 발행하고 있는데, 먹는샘물과 관련한 할랄 인증을 받기 위해서는 물과 직접적으로 접촉해있는 생산설비 및 여과 필터, UV Lamp 석영관의 재료에서 동물성 원료가 들어가지 않음을 증명해야 하고, 원료 입고부터 제품 출하까지 이슬람 율법에 어긋나지 않는 까다로운 요건을 충족해야 인증을 취득할 수 있다.

   
▲ 제주삼다수 무라벨 제품 라인업

제주개발공사는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제주의 청정 지하수를 원수로 하는 제주삼다수가 국제적으로 인정받는 우수한 제조 환경에서 생산되고 있음을 다시 한번 증명하는 계기가 됐다는 분석이다.

한편 제주삼다수는 할랄 인증 외에도 품질경영표준인 ISO9001, 국제식품안전표준인 FSSC22000, 미국위생협회의 NSF 등 다수의 글로벌 인증을 보유하며 엄격한 품질관리를 통하여 지속적인 품질혁신을 이어가고 있다.

   
▲ 제주삼다수 생산 모습

김정학 제주개발공사 사장은 “제주삼다수의 청정관리와 품질인증 등을 통해 먹는 샘물 시장 리더로서 자부심을 지키고 브랜드 파워 1위로서의 입지를 다져 글로벌 생수 시장에 진출할 수 있는 발판을 더욱 확고히 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운동에 빠진 MZ세대, 전문성 높인 종목별 특화 아이템 주목
2
휴페이엑스, 하이픈과 협업으로 간편 결제 사업 전개 가속
3
업그레이드 되서 돌아온 'SAPPHIRE 라데온 RX 6750 XT NITRO+ OC D6 12GB'
4
굽네, ‘요기요X배틀그라운드 모바일’ 프로모션 참여…3천원 할인
5
테팔의 업그레이드된 기술력이 적용된 '테팔 매직핸즈 스테인리스스틸 뉴 이모션 멀티 6종 세트' 출시
6
MSI, 더욱 강력한 성능의 플래그십 게이밍 PC! ‘MEG 이지스 Ti 5’ 출시
7
기가바이트 게이밍 노트북 'A5 K1 R5' 출시 및 빅스마일데이 참여
8
인텔 공인대리점 3사, “놓칠 수 없는 게이머들의 필수템” 12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 프로모션 실시
9
소니코리아, 세계에서 가장 가벼운 프리미엄 G Master 표준 줌렌즈 ‘FE 24-70mm F2.8 GM II’ 국내 출시
10
기본기 탄탄한 시력보호 모니터 ‘ASUS VZ27EHE 시력보호 Gaming 베젤리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