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컴퓨팅
마이크로스트레티지, “2020 글로벌 엔터프라이즈 분석 현황” 보고서 발표
최인훈 기자  |  news@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1.11  13:41:0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마이크로스트레티지코리아(이하 MSTR, 지사장 양천금)는 오늘, 시장조사기관인 홀앤파트너스(Hall & Partners)에 의뢰해 진행한 “2020 글로벌 엔터프라이즈 분석 현황(2020 Global State of Enterprise Analytics)” 보고서를 발표했다.

보고서에 의하면 조직의 94%가 데이터 및 분석이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과 비즈니스 성장에 중요하다고 믿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대부분의 조직들이 데이터 중심 문화를 구축하고 있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2020 글로벌 엔터프라이즈 분석 현황” 보고서의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 임원 및 경영진에 비해 일선 직원들은 데이터가 부족한 상태이며, 데이터 및 분석에 대한 액세스도 매우 적었다. ‘데이터 권한’과 ‘데이터 부족’간 격차는 금융 서비스 업계에서 가장 두드러지며 일선 직원의 11%만이 분석 보고서에 액세스하고 있다.
• 직원의 60%는 필요한 정보를 얻는데 몇 시간 또는 며칠이 걸리며, 만 3%만이 몇 초 안에 정보를 찾을 수 있다.
• 분석에 능숙하지 않은 직원들이 데이터 기반의 의사결정을 해야 하는 경우, 79%는 IT 또는 비즈니스 분석가에게 도움을 요청해야 했다. 단 7%만이 셀프서비스 도구를 사용할 수 있다.
• 인재 및 기술 등 분석 이니셔티브에 대한 투자는 증가하고 있다. 대기업의 75%, 중소기업(직원 1,000명 이하)의 59%는 ‘인재’에 더 많은 투자를 할 것이라고 답했다. 또한, 대기업의 79%, 중소기업의 60%는 ‘기술’에 더 많은 투자를 할 것이라고 답했다.

마이크로스트레티지의 선임부사장 겸 CMO인 마지 브레야(Marge Breya)는 “놀랍게도 대부분의 직원들이 여전히 데이터 기반 의사결정에 대해 주먹구구식의 태도를 취하고 있다. 셀프 서비스 분석 채택률은 30%에 머무르고 있다. 이에 기업들은 전체 직원들이 적시에 통찰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지원해야 한다”라며 “조직의 65%가 내년에 분석 투자를 늘릴 계획이라고 답변했다. 우리는 기업들이 인텔리전트 엔터프라이즈(Intelligent Enterprise™)의 필수 기반인 데이터 중심의 의사결정과 지속적인 혁신을 보상하는 ‘인사이트-퍼스트(insights-first) 문화’를 구축하는 방향으로 투자가 이뤄지도록 권고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한편, 데이터 및 분석을 활용하고 있다고 답변한 응답자들은 효율성 및 생산성 향상, 더 빠르고 효율적인 의사결정, 더 우수한 재무 성과 등과 같은 이점을 얻게 됐다고 밝혔다. 리테일 및 의료 산업은 신제품 개발 및 수익흐름 파악 등에 분석을 사용함으로써 이 분야를 주도하고 있다.

차세대 성공을 위해 다음과 같은 내용을 담고 있다/

• 개방적인 태도로 멀티-툴 환경을 수용해야 한다. 단일 도구가 조직의 모든 니즈를 충족시키거나 다양한 사용자들의 모든 역량 수준을 충족시킬 것으로 여겨서는 안된다. 따라서 조직은 안전하고, 관리 가능하며, 확장 가능한 고성능 환경을 보장하는 엔터프라이즈 분석에 대한 개방형 플랫폼 접근방식을 고려해야 한다. 이를 통해 사용자는 그들이 선호하는 데이터 사이언스, AI, 셀프 서비스 BI 도구를 그대로 사용하면서 여러 툴들이 신뢰할 수 있는 엔터프라이즈 데이터에 접근하는 것을 허용할 수 있다. 또한, 여러 시스템의 정보를 조합할 수 있으며, 컨텐츠를 신속하게 구축할 수 있다.

• 모든 사용자, 프로세스, 애플리케이션, 장치가 활성화되도록 지원해야 한다. 조직에서는 매일 수많은 결정이 내려지기 때문에 사용자는 몇 초 내에 통찰력에 접근할 수 있어야 한다. 이를 위해 조직은 사용자가 매일 사용하는 모바일 앱, 스크린, 제품, 비즈니스 애플리케이션 등에 인사이트를 바로 보여줄 수 있도록 지원해야 한다.

• 신뢰할 수 있는 데이터로 시작하여, 그 데이터를 통찰력 확보에까지 활용해야 한다. 차세대 분석을 보다 잘 활용하기 위해서는 관리 가능하고 신뢰할 수 있는 엔터프라이즈 데이터 자산과 사용자의 활용을 향상시키는 시스템이 필요하다. 시간이 지남에 따라 학습되는 시맨틱 계층을 통합함으로써 조직들은 시스템 사용, 위치, 원격 측정 데이터 등을 통해 데이터를 계층화하여 새로운 AI 기반 애플리케이션과 경험을 확보할 수 있다. 이를 통해 각 사용자는 시간이 지남에 따라 기업이 더 스마트한 조직으로 변화하도록 해주는 피드백 루프(feedback loop)를 주도하면서 통찰력 생성에 일조하게 된다.

한편, 이번 조사는 2019년 2분기, 연 매출 1억 달러 이상인 10개 산업 부문(금융 서비스, 정부, 의료, 호텔, 제조, 소매, 소프트웨어 기술, 전문 서비스, 통신 및 기타)에 속한 브라질, 독일, 일본, 영국, 미국의 비즈니스 인텔리전스 및 분석 전문가 500명을 대상으로 했다.

최인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풀무원, 제2회 중국 상하이 국제수입박람회 참가···글로벌 두부·김치로 中 소비자 공략
2
성능과 가격 경쟁력을 모두 잡은 'MSI GS65 Stealth 8SF'
3
부담없이 사용하는 2.5인치 SSD '어떤 제품을 고를까?'
4
엘앤씨테크, 다이젠 컨백터 포토 상품평 이벤트 진행
5
100만대까지 딱 2년! MSI, 게이밍 모니터 100만대 판매 소식 알려
6
모바일게임 TEPPEN, 신규 카드팩 ‘The Devils Awaken’ 출시
7
텀블벅, ‘달빛 천사’에 이어 첫 전통식품으로 크라우드 펀딩 시장 부활 이끌어
8
에이수스(ASUS), TUF 게이밍 모니터 VG시리즈 VG32VQ, VG27AQ 및 VG27BQ 출시
9
기가바이트, 고성능 영상 편집 게이밍 노트북 ‘AERO 15’ 시리즈 최대 70만원 인하... 초특가 타임세일 진행
10
비앤빛 안과 세계시력교정협회 컨퍼런스 성료... 박원순 서울시장 방문해 ‘빅데이터 기반 바이오 헬스 산업 확장’에 힘쓰겠다 밝혀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