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신상품뉴스컴퓨팅
웨이코스, 휴대성과 실용성의 완벽한 비즈니스용 기계식 키보드 'Razer Blackwidow Lite Stealth US' 출시
최인훈 기자  |  news@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12  12:04:4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Razer의 한국 공식수입유통사 주식회사 웨이코스(대표 고민종)는 Razer 오렌지축이 적용된 비즈니스용 기계식 키보드 'Razer Blackwidow Lite Stealth US'를 출시하였다.

'Razer Blackwidow Lite Stealth US'은 Razer사의 인기 게이밍 키보드 라인업인 Blackwidow 시리즈 중 유일한 비즈니스용 키보드로서 시리즈의 최고 장점인 정확성과 빠른 반응성과 키 촉감을 적용하였고 비즈니스 제품에 맞추어 키 소음이 적은 오렌지축과 O-ring 사운드 뎀퍼를 적용함으로써 조용한 사무실이나 도서관에서도 사용가능하도록 타이핑 소음을 줄여 집중력과 생산성을 유지할 수 있도록 하였다.

특히 성능뿐만 아니라 비키스타일의 텐키리스 키보드는 컴팩트한 사이즈와 케이블 탈착 기능으로 휴대성을 강화하였으며, 화이트 LED 백라이트를 통해 어두운 공간에서 키보드를 사용할 수 있도록 하여 세련된 디자인과 실용성을 강조하였다. 그리고 Razer Synapse 3를 통해 화이트 LED 백라이트 밝기 조절과 주로 사용하는 기능에 대한 매크로 설정이 가능하고 8,000만 번의 키 스트로크 수명을 가져 내구성 역시 뛰어난 제품이다.

레이저 담당자는 ‘많은 사람들은 일상의 3분의 1 정도를 사무실 또는 교실의 책상에서 지내고 있다. 그로 인해 게임을 위한 키보드보다 비즈니스 또는 학업을 위한 키보드를 더욱 많이 사용한다. 그래서 레이저는 그동안 출시했던 게이밍 키보드가 아닌 비즈니스용 기계식 키보드를 출시하였다.’라고 밝혔다.

레이저(RAZER)사는 미국 샌프란시스코에 본사를 둔 게이밍기어 전문기업으로 2005년에 설립, 현재 프리미엄 게이밍기어 업계를 리드하고 있는 기업이다. 전 세계 3500만 이상의 게이머에게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가 결합된 게이밍 관련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으며, PC기반의 게이밍은 물론 플레이스테이션, XBOX, 모바일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플랫폼에서 세계 최대의 게이머들과의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다양한 프리미엄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웨이코스는 공식파트너로서 레이저사의 다양한 제품의 국내 공급과 국내 공급된 정품에 대해 마우스 제품은 2년, 그외 제품은 1년간의 무상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최인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이승기가 쓰던 그 제품 뭐야?“... ‘리틀 포레스트’ 에 나온 ‘이승기샴푸’ 화제
2
“값비싼 메시 공유기 사지 말고 업그레이드 하세요” ipTIME, 메시 지원 펌웨어 발표
3
가성비 정점에 오른 라이젠 5 노트북 ‘레노버 아이디어패드 S340-15API R5’
4
발열을 이겨낸 보급형 케이스 '마이크로닉스 사하라'
5
더 작고 가벼워진 QHD 포터블 모니터 ‘QCT130 그램뷰’
6
싱가포르항공, 직원 업무 효율성 증대를 위해 VMware Workspace ONE 도입
7
TPO에 맞는 공항패션 스타일링
8
슈퍼마이크로, 새로운 솔루션 출시를 통해 고성능 슈퍼워크스테이션 시스템 포트폴리오 확대
9
한국콘텐츠진흥원, 초등 및 중학생 대상 ‘게임리터러시’ 교육 실시
10
벤텀, ‘리벤지 오브 술탄’ 1대 자스민으로 섹시 스타 ‘강인경’ 선정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