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라이프
'채소보다 냉동만두', 가정간편식 인기에 큰 냉동실 찾는 소비자 늘어
뉴스탭 취재팀  |  news@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12  11:35:5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냉동식품 등 가정간편식이 인기를 끌며 대용량 냉동칸을 갖춘 냉장고와 냉동고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가격비교 사이트 다나와(www.danawa.com)는 올해 1월부터 5월까지 오픈마켓 등을 통해 거래 된 냉장고의 판매통계를 분석한 결과, 350리터 이상의 대용량 냉동칸을 갖춘 냉장고의 판매량 점유율이 15.5%로 전년 동기 대비 5.4% 증가했다고 밝혔다. 같은 기간 400리터 이상의 냉장칸을 갖춘 냉장고의 판매량 점유율은 45%로 전년 대비 4% 하락했다.

점유율 변화는 대용량 냉장고 시장에서 두드러지게 나타났다. 850리터 이상 대용량 냉장고 시장에서 350리터 이상의 냉동칸을 갖춘 제품의 판매량 비중은 올해 83%로 전년 대비 31.5% 상승했다. 대용량 냉동공간을 갖춘 제품에 대한 수요가 급격하게 증가되었음을 나타내는 추세다.

   
 
냉동고의 판매량도 늘었다. 19년 1월부터 5월까지 집계 된 냉동고의 판매량은 18년 대비 9%, 17년 대비 46.7% 증가했다. 냉동식품을 대량으로 비축하는 경우가 많아지며, 아예 별도의 냉동고를 구비하는 가정도 늘어난 것으로 다나와 측은 분석했다.

류희범 다나와 유통분석담당은 “간편식 시장 확대가 주방가전 시장의 변화를 이끌고 있다”며 “장기적으로 냉장고 시장은 소형냉장고와 냉동고 중심으로 재편 될 가능성도 있다”고 전망했다.

뉴스탭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이승기가 쓰던 그 제품 뭐야?“... ‘리틀 포레스트’ 에 나온 ‘이승기샴푸’ 화제
2
“값비싼 메시 공유기 사지 말고 업그레이드 하세요” ipTIME, 메시 지원 펌웨어 발표
3
가성비 정점에 오른 라이젠 5 노트북 ‘레노버 아이디어패드 S340-15API R5’
4
발열을 이겨낸 보급형 케이스 '마이크로닉스 사하라'
5
더 작고 가벼워진 QHD 포터블 모니터 ‘QCT130 그램뷰’
6
싱가포르항공, 직원 업무 효율성 증대를 위해 VMware Workspace ONE 도입
7
TPO에 맞는 공항패션 스타일링
8
슈퍼마이크로, 새로운 솔루션 출시를 통해 고성능 슈퍼워크스테이션 시스템 포트폴리오 확대
9
한국콘텐츠진흥원, 초등 및 중학생 대상 ‘게임리터러시’ 교육 실시
10
벤텀, ‘리벤지 오브 술탄’ 1대 자스민으로 섹시 스타 ‘강인경’ 선정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