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모바일
LG유플러스, 모바일 번호이동ㆍ신규가입 영업재개
인형민 기자  |  news@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4.04.04  09:01:3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LG유플러스(부회장 이상철 / www.uplus.co.kr)가 오는 5일(토)부터 모바일 번호이동 및 신규가입 등 무선 영업재개에 들어간다.

타사 고객 중 LG유플러스로 번호이동을 원하거나 신규가입을 희망하는 고객은 가까운 LG유플러스 매장에서 5일부터 가입할 수 있으며, 24개월 이상 단말 사용고객과 분실 및 파손 고객뿐만 아니라 모든 고객의 기기변경도 가능해진다.

이에 따라 LG유플러스로 번호이동 하거나 신규 가입하는 고객들은 LG G프로2, 갤럭시S5, 베가 시크릿업 등 최신 스마트폰을 구매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영업재개를 기념하여 5일부터 갤럭시S5를 구매하는 고객 전원에게 갤럭시 기어Fit 또는 갤럭시 기어2 네오 할인권을 제공하고 갤럭시S5와 갤럭시 기어Fit 번들 구매고객에는 갤럭시 기어Fit 추가 스트랩을 증정한다.

또 전국 주요매장에 내방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이벤트를 진행하여 추첨을 통해 바디용품, 섬유유연제, 화장지 세트, 즉석 원두커피 등 푸짐한 사은품을 제공하며 LTE8무한대 요금제 가입고객 선착순 10만명에게도 화장지 세트를 증정한다.

한편 영업재개에 앞서 LG유플러스는 고객 만족도 향상을 위해 영업정지 기간 중 전국 직영점과 대리점 직원들을 대상으로 고객정보 관리 및 상담 품질 강화, 인사ㆍ용모복장ㆍ매장청결 등 고객 응대 기본기 정립 교육을 진행했다. 또 전국의 기지국 시설을 재점검하고 광대역 LTE 커버리지 확대에 박차를 가하는 등 네트워크 품질 강화에 힘써 왔다.

뿐만 아니라 지난 2일에는 국내 최초로 음성(무선)과 데이터를 모두 무제한으로 제공하는 LTE8 무한대 요금제를 출시하며 본격적인 영업재개 채비를 마친 상태다.

LG유플러스는 신규 요금제 출시를 통해 영업기간 중 보조금 경쟁에서 벗어나 요금 및 서비스 혜택을 제공함으로써 가입자를 확대하겠다는 방침이다.

지난 3일 열린 사내 성과 공유회에서 이상철 부회장은 “지난 영업정지 기간은 유통채널을 점검하고 직원 재교육을 하는 등 마음을 다지고 재도약을 준비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며 “이제 영업을 재개함에 따라 개구리가 한 발 뒤로 갔다가 도약하듯, 잔뜩 당겨진 활시위가 활을 떠나서 최고 속도로 질주하듯, 힘차게 전진할 것으로 믿는다”고 강조했다.

인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무더위 극복 위한 활력 충전… 제약업계, 여름 건강 시장 공략 나서
2
에이블리, ‘헬시플레저’ 트렌드 겨냥 ‘릴레이 디저트 팝업스토어’ 진행
3
알체라, ‘솔루션 바우처’ 공급기업 선정... 온디바이스 AI 서비스 개발 지원
4
"베스트셀러 원서로 읽어볼까"… 올여름 문학 원서 15.1% 판매 증가
5
생활공작소, 최근 출시한 퍼퓸 핸드워시로 ‘글로우픽 베스트 신제품’ 선정
6
줌, 업무 효율 높이는 노코드 워크플로우 빌더 ‘워크플로우 자동화(Workflow Automation)’ 베타 출시
7
다크플래쉬 어항케이스 DS900, 2024년 상반기 다나와 히트브랜드 PC케이스 부분 선정
8
크로스오버존, 인기 모니터 5종 대상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7월 특가전 실시
9
서린씨앤아이, 하이트 Y70 인피니트 디스플레이 업그레이드 킷 예약 판매 진행
10
에스앤아이코퍼레이션, 부산국제금융센터(BIFC)에 전기차 화재 진압 솔루션 도입…부산광역시 공공기관 중 최초 도입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