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모바일
SKT, 전자청구서 이용 고객 70% 넘었다
인형민 기자  |  news@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4.04.04  08:56:4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하성민, www.sktelecom.com)은 이메일•MMS•스마트청구서 등 전자청구서를 이용하는 고객이 전체 가입자의 70%를 넘어섰다고 4일 밝혔다.

전자청구서는 언제 어디서나 통신요금 및 부가서비스 이용 내역 등을 손쉽게 확인할 수 있고, 종이청구서 사용으로 인한 불필요한 자원 낭비도 막고, 청구서 분실에 따른 개인정보 유출을 방지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이에 따라 SK텔레콤은 다양한 형태의 청구서를 고객들에게 제공하며 전자청구서의 장점을 알리고 이용률을 더욱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SK텔레콤은 지난 2007년에는 MMS 청구서를, 2010년 12월부터는 국내 통신업계 최초로 스마트폰 이용 환경을 고려한 ‘스마트청구서’ 어플리케이션을 도입했다. 특히 ‘스마트청구서’ 어플리케이션은 통신요금 외에도 54개 지자체의 각종 세금 청구서 및 선관위, 적십자 등의 기부신청서 등을 제공하고 있어 고객들에게 인기가 높다. 현재 SK텔레콤 고객 중 50%가 이용 중이다.

또한 SK텔레콤은 전자청구서 신청 시 다양한 혜택도 제공한다. 전자청구서를 신청하는 모든 고객에게 매월 11번가 마일리지 500점을 제공한다. 또 스마트폰 이용고객이 스마트청구서 신청 시 11번가 마일리지 2,000점을, 피처폰 이용고객이 MMS청구서 신청 시에는 벨소리와 컬러링 서비스를 무료로 1회씩 추가로 제공한다. 전자청구서 전환은 SK텔레콤 고객센터 (1599-0011), ‘온라인티월드 (www.tworld.co.kr)’, ‘모바일티월드 어플리케이션’ 등에서 가능하다.

한편, SK텔레콤은 자사 고객의 전자청구서 이용률이 높아지며 한 해 30년 산 나무 6만 6천 그루를 보호하는 것으로 추산했다.

1인당 한 달에 받는 종이고지서 양을 A4 3장 정도로 추정했을 때, SK텔레콤 전자청구서 이용 고객들은 일 년에 약 6억 6천만 장에 가까운 종이를 절약할 수 있다. 30년 산 나무 1 그루로 A4 1만 장을 만들 수 있는 점을 고려하면, 전자청구서 이용으로 1년 간 6억 6천만 그루를 살릴 수 있는 것이다.

SK텔레콤 방성제 고객중심경영실장은 “개인정보유출을 막고 각종 혜택도 있어 전자청구서 이용 고객이 증가하고 있다”며, “자원 낭비를 방지하고, 환경보호에도 일조할 수 있어 전자청구서 이용을 계속 권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인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무더위 극복 위한 활력 충전… 제약업계, 여름 건강 시장 공략 나서
2
에이블리, ‘헬시플레저’ 트렌드 겨냥 ‘릴레이 디저트 팝업스토어’ 진행
3
알체라, ‘솔루션 바우처’ 공급기업 선정... 온디바이스 AI 서비스 개발 지원
4
"베스트셀러 원서로 읽어볼까"… 올여름 문학 원서 15.1% 판매 증가
5
생활공작소, 최근 출시한 퍼퓸 핸드워시로 ‘글로우픽 베스트 신제품’ 선정
6
줌, 업무 효율 높이는 노코드 워크플로우 빌더 ‘워크플로우 자동화(Workflow Automation)’ 베타 출시
7
다크플래쉬 어항케이스 DS900, 2024년 상반기 다나와 히트브랜드 PC케이스 부분 선정
8
크로스오버존, 인기 모니터 5종 대상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7월 특가전 실시
9
서린씨앤아이, 하이트 Y70 인피니트 디스플레이 업그레이드 킷 예약 판매 진행
10
에스앤아이코퍼레이션, 부산국제금융센터(BIFC)에 전기차 화재 진압 솔루션 도입…부산광역시 공공기관 중 최초 도입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