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컴퓨팅
후지필름, 일본기업 최초로 ‘엔비디아 DGX-2 슈퍼컴퓨터’ 도입
최인훈 기자  |  news@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14  19:26:2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엔비디아(www.nvidia.co.kr, CEO 젠슨 황)는 후지필름(FUJIFILM)이 일본 기업으로는 최초로 엔비디아 DGX-2 인공지능(AI) 슈퍼컴퓨터를 도입한다고 발표했다. 이를 통해, 후지필름은 헬스케어, 의료영상 시스템, 그리고 디스플레이용 고기능 소재 분야 AI 기술 개발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 엔비디아 DGX-2 슈퍼컴퓨터

후지필름은 여러 대의 DGX-2 시스템으로 구성된 새로운 슈퍼컴퓨터 클러스터를 구현할 예정이다. 각 시스템은 엔비디아 NV스위치(NVSwitch)를 통해 연결된 16개의 엔비디아 테슬라 V10 텐서 코어(NVIDIA Tesla V100 Tensor Core) GPU를 통합한 혁신적인 AI 네트워크 패브릭으로, 초당 2.4TB의 처리량을 제공한다.

DGX-2는 새로운 딥러닝 모델을 신속히 개발, 테스트, 배포 및 확장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후지필름은 이 시스템을 사용해 헬스케어를 포함한 광범위한 분야에 걸친 AI 연구를 가속화한다는 방침이다.

엔비디아의 글로벌 운영 담당 부사장 겸 일본 대표 오사키 마사타카(Masataka Osaki)는 “의료 서비스의 정확성과 전달방식을 개선하는 것은 우리 사회가 직면 한 가장 큰 도전과제 중 하나이다. 후지필름이 보유한 의료 영상 시스템 분야의 전문성과 엔비디아의 AI 역량이 결합되어, 획기적인 지능형 의료 영상 시스템 애플리케이션의 개발 및 배포를 강화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후지필름의 최고 디지털 책임자 요다 아키라(Akira Yoda)는 “후지필름은 여러 분야에 AI를 적용하고 있다. 헬스케어 분야에서는 고속 연산기능을 제공하는 다양한 엔비디아 GPU를 통해 AI 기반 영상진단 기술을 개발하고 있다. 슈퍼컴퓨터의 도입으로 처리 능력이 크게 향상될 것이다. 기존에는 수 일이 걸렸던 AI 학습도 이제 몇 시간이면 완료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후지필름은 의약품, 바이오CDMO, 재생의료 등의 헬스케어 분야에 집중하고 있으며, 의료용 이미지 분석·인식용 기술을 통합한 의료장비 및 서비스 등의 의료 시스템 분야에서도 활약하고 있다. 또한 디스플레이 소재나 정밀 화학 등 고기능 소재를 개발하는 작업에 시뮬레이션을 활용하고 있다.

최인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Remo Tech, 세계 최초의 자동 연출 AI 카메라 OBSBOT Tail 발표
2
보스코인-퀸비컴퍼니-페이익스프레스, 3자 MOU 체결
3
인텔 9세대 프로세서를 위한 필수품 '애즈락 Z390 Extreme4 디앤디컴'
4
셀바스 AI-KBS한국어진흥원-에프앤아이, 음성인식 및 VR 기반 ‘한국어 교육 플랫폼’ 해외사업 협력
5
테팔 매직핸즈 블랙라벨 인덕션 8P 세트, CJ 오쇼핑 최화정쇼 통해 새해 첫 특가 방송
6
활용도 만점! 다기능 블루투스 스피커 ‘마이크로닉스 ROUND STUDIO BT-1000 커브드 블루투스’
7
튜닝의 끝판왕이 나왔다 '지스킬 트라이던트Z 로얄'
8
최신 게임도 쌩쌩! 맞춤 PC보다 저렴한 MSI 게이밍 PC, 11번가 단독 기획전!
9
Gen.G e스포츠, 신임 CEO에 메이저리그 수석 부사장 출신 크리스 박 선임
10
뒷주머니에 쏙 들어가는 포켓형 블루투스 스피커 ‘브리츠 BZ-A5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