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모바일
한국화웨이, 차세대 인터넷 아키텍처의 방향을 제시하는 ‘Rethink IP for ISP’ 세미나 성료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3.09  11:13:0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정보 통신 기술(ICT) 솔루션을 제공하는 한국화웨이(www.huawei.com)는 지난 8일, 차세대 아키텍처와 향상된 IP(internet protocol) 서비스에 대해 논의하는 ‘Rethink IP for ISP’ 세미나를 성공리에 개최했다고 밝혔다.

빅데이터와 클라우드 서비스가 발전하면서 인터넷 서비스들과 기업들의 대다수 업무가 클라우드로 옮겨가고 있다. 이러한 환경에서 데이터센터에 대한 컴퓨팅 능력과 네트워크 처리능력에 대한 수요는 증가하나, 이는 기존 ICT 아키텍처에 새로운 과제로 다가왔다.

   
▲ 제임스 궈(James Guo) 한국화웨이 엔터프라이즈 부문장이 3월 8일 차세대 인터넷 아키텍처의 방향을 제시하는 ‘Rethink IP for ISP’ 세미나를 진행하고 있다.

이번 세미나에서 화웨이는, ‘대규모 가상화 데이터 센터 네트워크의 서비스를 가시화하는 신속한 트러블슈팅과 손쉬운 운영 및 유지보수를 실현하는 것, 대용량 멀티 테넌트(massive multi-tenant) 네트워크 자원의 고객화 프로세스 최소화, 빅데이터 기반의 영상 서비스 및 네트워크의 AI 서비스 지연 해결, 빅데이터 트래픽으로 인한 회선 비용 상승 문제 해결과 회선 대역폭의 이용률 상승에 제고 방안’ 등을 주요하게 다루었다고 밝혔다.

이와 같은 현안 과제 해결을 위한 대안으로, 데이터센터 네트워크 및 데이터센터 인터커넥션 방안 (Huawei SDN Fabric, Enable Cloud Service Easy and AI Ready) 등을 소개했다. 더불어 이에 대응할 수 있는 화웨이 제품으로 클라우드패브릭 CE128, CE68, CE58 장비, 패브릭인사이트 DC 네트워크 스마트 운영 시스템, 코어 라우터 NE40E 시리즈 등을 소개해 참석자들의 주목을 받았다.

   
▲ 지난 8일 성료한 한국화웨이 ‘Rethink IP for ISP’ 세미나에서 최용준 한국화웨이 엔터프라이즈 네트워크 제품군 기술 이사가 강연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 2014년 부터 지속해온 본 세미나에는 많은 국내 인터넷 기업 관계자들이 대거 참석하여 자리를 빛냈다. 제임스 궈 (James Guo) 한국화웨이 엔터프라이즈 부문장은 “이번 세미나를 통해 국내 다양한 인터넷 기업 관계자들과 차세대 인터넷 네트워크 아키텍처로의 변혁에 대해 논의하고, 국내 시장의 요구에 대해 들을 수 있어서 기뻤다”고 전했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박나래, 대상웰라이프 ‘면역엔 클로렐라’ 광고모델 발탁
2
여름 기력 보충을 위한 영양 가득 ‘이색 쌈 요리’
3
SAP, 독일 축구 대표팀 경기력 향상 위한 최적의 혁신 기술 공개
4
블록체인 프로젝트 창업 및 투자가 쉬워진다
5
오피지지, 세계 최초 ‘동남아 지역’ LoL 전적 서비스 시작
6
보스코인, 4분기 메인넷 공개에 앞서 퍼블릭 파이낸싱 위해 최적화된 테스트넷 소스코드 공개
7
기프토, 스타트업 위한 리버스 ICO 전략 소개
8
유니오, 자체 블록체인 플랫폼 ‘유니풀 체인(UNIFUL Chain)’ 만든다
9
국내 최초 옵테인 게이밍 노트북! ‘MSI GP63 옵테인’ 출시
10
판다익스프레스 목동현대점, 온가족 좋아하는 신메뉴 4종 출시기념 할인 이벤트 진행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