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기획
명소가 되어가는 용산 옹PC방, 어떤 비결이 있길래?FPS 게임에 특화된 시설로 마니아들의 마음 사로잡아
홍진욱 기자  |  honga@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5.11  17:35:1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PC방 경쟁이 치열하다. 비단 어제 오늘의 이야기는 아니지만, 올 상반기처럼 이렇다 할 만한 히트 게임이 없는 시기에는 이기기 위한 경쟁이 아닌 살아남기 위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어려운 나날을 보내고 있다.

하지만 아무리 힘든 상황에도 성장하는 업체가 있듯 불경기에도 자신만의 차별화 전략으로 성장을 거듭하는 특출난 PC방도 드물게 있기 마련이다. 서울 용산구 원효로에 위치한 옹PC방이 이러한 경우에 해당한다.

   
FPS 게임에 최적화된 구조와 남다른 마케팅 전략으로 불황을 이겨내고 있는 용산 옹PC방

옹PC방은 일반 PC방과 달리 FPS 게임에 최적화된 구조와 남다른 마케팅 전략으로 전례 없는 불황에도 불구하고 꾸준한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특히 학생들의 왕래가 많지 않아 지리적으로 불리한데다, 걸어서 10분여 거리에 저렴한 PC방들이 즐비한 것을 감안하면 옹PC방의 승승장구는 더욱 특별해 보일 수밖에 없다.

이에 최근에는 ASUS가 선정한 '프리미엄 게이밍 존 1호점'에 이름을 올려 적잖은 화제가 되기도 했다. 과연 불황과 열악한 조건, 치열한 가격 경쟁이라는 삼중고를 극복하고 성공 신화를 써가고 있는 비결은 무엇인지 김영찬 옹PC방 사장을 만나 들어봤다.

   
 
불황을 이겨낸 힘, 키워드는 '차별화'

원효로 대로변에 위치한 옹PC방(서울시 용산구 원효로 153 원효빌딩)은 이미 FPS 게임 마니아들과 개인 방송을 하는 BJ들 사이에서는 명소로 통하는 곳이기도 하다. 동네에서 흔히 볼 수 있는 PC방과 달리 PC 구성과 인테리어 등 모든 것이 FPS에 최적화되어 있기 때문이다. 게다가 게임을 하면서 동시에 개인 방송을 하는 BJ들을 위한 공간도 따로 마련돼 있다. 게임이 그닥 관심이 없는 사람이 보기에도 '여기는 다르네'라는 것을 한 눈에 알 수 있을 정도다.

   
▲ 김영찬 용산 옹PC방 사장

현재의 옹PC방 성공은 차별화를 위한 각고의 노력 끝에 이루어진 것이다. 약 2년 전 광주에서 올라와 옹PC방을 인수한 김영찬 사장의 사실 PC방과는 전혀 관련이 없던 사회복지사로 근무하던 30대 청년이었다. 지인의 권유로 옹PC방을 인수했지만, 막상 와보니 상권이 썩 좋은 편도 아니었고 손님 수도 기대에 미치지 못해 좌절을 겪었다고 한다.

   
 
처음 1년은 일일이 용산 상가를 돌며 전단지를 나눠주고 쿠폰을 뿌리는 등 발품을 팔아 손님을 모았으나, 이런 생활이 이어지다 보니 육체적, 정신적 피로가 겹쳐 병원 신세도 여러 번 지게 됐다. 1년쯤 됐을 때 그만둬야 겠다는 생각에 매장을 팔아버릴 결심도 했다.

하지만 이대로 주저 앉을 수는 없었던 김영찬 사장은 다시 한 번 마음을 다잡고 살 길을 모색하게 된다. 인터넷을 통해 소위 '대박 난' PC방들을 직접 찾아다니며 성공 요인을 분석하고, 이러한 사례를 옹PC방에 적용할 방법도 고민한다.

   
 
노력 끝에 내린 결론이 '특화된 PC방을 만들자'는 것이었다. 특히 옹PC방은 지리적 여건이 썩 좋지 못한 곳에 있다 보니 손님들이 찾아 오기만을 기다렸다가는 말 그대로 굶어죽기 십상이었다. 이에 특정 분야에 특화된 PC방을 만들어 멀리서라도 애써 찾아오는 명소를 만들어 보기로 결심한다.

그리고 찾게 된 길이 바로 FPS였다. 물론 다른 게임에 소홀한 건 아니지만, 특히 FPS 게임에 최적화된 장소를 만들어 마나아들의 발길을 돌려보기로 마음 먹는다. 이에 뛰어난 반응 속도로 FPS 게임에 가장 적합하다고 알려진 CRT 모니터 20대를 구입해 전용 좌석을 만들었다.

   
 
또한 해당 분야에서 유명한 BJ를 찾아가 도움을 청하기도 했고, 이들처럼 개인 방송을 하는 사람들을 위해 CRT와 LCD로 듀얼 모니터를 구성해 마치 가정에서 방송을 하는 것 같은 환경을 만들고자 했다. 또 분위기 환기를 위해 매장 내에 벽화를 그리는 등 일반 PC방과 차별화를 두기 위해 많은 노력을 했다.

이 뿐만이 아니다. PC방 자체적인 대회는 물론 넥슨을 비롯한 게임 회사들과 함께 크고 작은 게임 대회를 진행하면서 이름을 조금씩 알리게 된다. 그러자 블로그와 SNS에 옹PC방에 대한 이야기들이 조금씩 검색되기 시작했고, 게임 대회의 빈도도 점차 늘어났다. 이렇게 PC방을 찾아 온 손님들이 두 번, 세 번 다시 찾고, 입소문이 퍼지면서 손님 수가 단시일 내에 크게 늘게 된다.

   
 
당연히 매출도 수직 상승했다. 정확한 액수는 말하기 어렵지만, 작년 11월에 비해 불과 5~6개월 사이에 2배 이상의 매출 상승을 일궈냈다고 한다. 요즘 같은 어려운 시기에 '기적'이라는 단어를 붙이기에 부족함이 없는 결과인 셈이다.

   
 
김영찬 사장은 "처음 1년 간은 포기하고 싶을 생각이 들 정도로 힘든 나날이 이어졌다. 하지만 남과 똑같이 해서는 살아남을 수 없다는 생각에 FPS라는 차별화 요소를 찾아냈고, 과감한 투자를 통해 손님을 모을 수 있었다"라며, "지난 해까지만 해도 근처 손님들만 찾아오는 PC방이었는데, 이제는 전국에서 찾아오는 FPS의 명소가 됐다. 얼마 전 지방에 거주하는 손님들이 주말을 이용해 올라와 이틀 동안 게임을 하고 일요일에 다시 내려간 경우도 있었다. 듀얼 모니터에 CRT까지 갖춘 전국 유일의 PC방이라는 소문을 듣고 찾아 온 손님이었다"라고 전했다.

덧붙여 "매출이 늘었다고 자만하거나 안주할 생각은 추호도 없다. 잘 되어 기쁘기는 하지만 아직 100% 만족스럽지는 못하다. 버는 만큼 투자를 통해 전국 최고의 FPS PC방을 구축하고자 하는 꿈을 갖고 있기 때문이다. 그리고 게임 대회와 같은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손님들에게 끊임없이 즐거움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받은 만큼 돌려줄 수 있는 PC방이 되고 싶다"고 밝혔다.

   
 
'ASUS 프리미엄 게이밍 존' 1호점으로 선정, 손님들도 만족

앞서 말했듯 옹PC방은 최근 ASUS의 '프리미엄 게이밍 존'으로 선정돼 더욱 이름을 알리게 됐다. ASUS의 게이밍 모니터와 키보드, 마우스를 모두 설치한 첫 번째 PC방으로 이름을 올리게 된 것이다.

설치된 제품은 ASUS의 VG278HV, MG278Q 모니터 등으로 빠른 반응 속도로 FPS 게임을 하기에 적합한 제품이라는 점에서 옹PC방과 잘 어울린다. 먼저 VG278HV 모델은 1ms 응답속도를 비롯해 144Hz 주사율, 그리고 FHD 해상도로 FPS에 최적화된 특징들은 FPS 게임을 즐기는 유저들에게 상당히 매력적인 특징이다.

   
 
아울러 MG278Q 모델은 1ms 응답속도, 144Hz 주사율을 갖춰 FPS/레이싱 게임 등에 최적화된 제품이다. 2560x1440 (WQHD) 해상도로 VG시리즈 대비 높은 해상도 보여주는 것은 물론 장시간 게임을 즐기는 유저들ㄹ의 눈 피로감을 덜어주기 위해 Ultra-Low Blue Light, 플리커 프리 등과 같은 기술도 적용됐다. 이에 지난 4월 19일 옹 PC방에서 열렸던 써든어택2의 비공개 테스트에서 행사에 참여한 유저들과 업주들에게 상당히 좋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알려지기도 했다.

   
 
또한 옹PC방 ASUS Gaming Zone에는 유저들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ASUS의 CERBERUS 게이밍기어 시리즈도 세팅되어 있다. SECC 강철판을 덧댄 생활 방수형 게이밍 키보드 CERBERUS와 최고 2500DPI를 지원하는 3색 LED 지원 마우스, 60mm 네오디움 드라이버 유닛이 탑재된 헤드셋 등 3종이 준비되어 더욱 실감나는 게임을 즐길 수 있다.
 

   
 
김영찬 사장은 "ASUS 모니터로 프리미엄 게이밍 존을 설치한 이후 손님들의 반응도 상당히 긍정적이었다. 처음에는 ASUS 모니터를 잘 모르던 손님들도 몇 번 경험해 본 후 '좋다'고 말하는 경우가 적지 않았다. 타사 제품과 비교해 반응 속도가 무척 빨라 FPS 게임에 적합하다는 의견이 많았다"라며, "무엇보다 옹PC방이 ASUS 프리미엄 게이밍 존의 1호점으로 선정됐다는 사실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 그만큼 옹PC방의 인지도가 많이 올라왔다는 뜻일 것이다. 앞으로도 다양한 투자를 통해 소비자들에게 최상의 시설로 보답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ASUS 코리아는 현재 PC방을 대상으로 한정 수량 특가 판매 형식으로 ASUS의 게이밍 모니터 VG248QE, VG278HV, MG278Q를 공급하고 있다. 해당 제품을 구매한 PC방에 한해 X배너 및 LED 배너, 스테인레스 현판 등 다양한 샵 데코레이션 아이템을 지원한다.

[관련기사]

홍진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MSI 노트북×몬스터 헌터 20주년 기념 콜라보 게이밍 노트북 출시
2
디오리진, 오리지널 IP ‘헬그라운드’ 웹툰화 돌입.. ‘모범택시’ 까를로스 작가와 협업
3
멋과 실용성을 모두 잡은 미니타워 '잘만 P30 Air BTF'
4
한국엡손, 홈시네마용 프로젝터 패키지 기획전 진행…”최대 19% 할인”
5
종근당건강, ‘닥터케어 당코치 제로’ 반값 할인 프로모션 실시
6
’최적화된 공기 흐름’... 마이크로닉스, 겜디아스 탈로스 E3 메쉬 케이스 출시
7
LF 보리보리, 가정의 달 맞이 통 큰 혜택.. 쑥쑥데이 프로모션 실시
8
터틀비치, 초경량 무선 게이밍 마우스 버스트 II 에어(BURST II Air) 2종 국내 출시
9
잘만, 어항케이스의 정석 'P30' 새로운 색상으로 출시
10
SAP 코리아, AI 기반 공급망 혁신 세미나 개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