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라이프
코카-콜라사 스프라이트, ‘워터밤 서울 2024’ 참여해 강렬한 상쾌함 전한다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4.06.19  15:19:4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코카-콜라사의 세계 1등 사이다 브랜드 스프라이트가 오는 7월 5~7일 3일간 경기 고양시 킨텍스 야외 글로벌 스테이지에서 펼쳐지는 ‘워터밤 서울 2024’에 타이틀 후원사로 참여해 뜨거운 여름의 열기를 쿨하게 날려줄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워터밤 서울 2024’는 여름의 뜨거운 열기를 시원하게 날려버릴 수 있는 초대형 워터 페스티벌이다. 스프라이트는 매년 ‘워터밤 서울 2024’에 후원사로 참여하며 참가자들에게 쿨하고 상쾌한 브랜드 경험을 선사해왔다.

특히 올해에는 스프라이트 써머 모델로 활약하고 있는 ‘워터밤 여신’ 권은비가 ‘워터밤 서울 2024’에 함께 한다. 스프라이트 써머 캠페인의 모델인 권은비는 ‘워터밤 서울 2024’ 참가자들과 함께 특별한 ‘스프라이트 타임’을 진행하며 뜨거운 열기를 시원하고 상쾌하게 날려줄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워터밤 서울 2024’에는 초호화 라인업의 퍼포먼스와 더불어 참가자들을 위한 다양한 어트랙션과 참여형 이벤트가 예고돼 있다. 메인 스프라이트 존에는 자이언트 스프라이트 캔을 배치해 시원한 물줄기를 쏟아 냄으로써 무대 앞에서의 생생한 경험이 극대화되도록 할 계획이다. ‘스프라이트 디스펜서 존’에서는 시원하게 쏟아지는 물줄기를 통해 공연을 즐기는 참가자들이 열기를 시원하게 식히고, 강렬한 스프라이트 샤워 경험을 오감으로 체험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현장에서만 느낄 수 있는 특별한 추억과 경험을 사진으로 남길 수 있는 다양한 포토존도 만나볼 수 있다.

다양한 F&B존도 눈여겨볼 만하다. 스프라이트는 참가자들이 더위를 상쾌하게 날릴 수 있도록 스프라이트 제품 샘플링을 진행하고, 여러 메뉴의 F&B를 만나볼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코카-콜라사 관계자는 “올해도 스프라이트는 초대형 워터 페스티벌을 통해 스프라이트만의 강렬한 시원함과 상쾌함을 전하기 위해 ‘워터밤 서울·부산 2024’ 타이틀 후원사로 참여하게 됐다”며, “다이나믹한 프로그램과 더욱 강력하게 돌아온 스프라이트 샤워로 잊을 수 없는 상쾌함을 경험해 보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스프라이트는 뜨거운 더위를 쿨하게 식혀줄 모델로 차은우에 이어 권은비를 발탁하고, 디지털 광고 영상과 메이킹 필름을 공개하는 등 다양한 써머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무더위 극복 위한 활력 충전… 제약업계, 여름 건강 시장 공략 나서
2
에이블리, ‘헬시플레저’ 트렌드 겨냥 ‘릴레이 디저트 팝업스토어’ 진행
3
디월트, 갤럭시용 액세서리 대거 선봬... 뛰어난 내구성 강조
4
누구나 바라던 찐 가성비 어항 케이스 '앱코 U20M 큐빅 미니'
5
알체라, ‘솔루션 바우처’ 공급기업 선정... 온디바이스 AI 서비스 개발 지원
6
생활공작소, 최근 출시한 퍼퓸 핸드워시로 ‘글로우픽 베스트 신제품’ 선정
7
한올바이오파마, 최고사업개발책임자 겸 법무책임자 슬라빈스키 박사 영입... “글로벌 사업 드라이브”
8
파라다이스 호텔 부산, 여름 맞아 ‘더 비치 라운지’ 오픈
9
줌, 업무 효율 높이는 노코드 워크플로우 빌더 ‘워크플로우 자동화(Workflow Automation)’ 베타 출시
10
큐소닉, 오늘의집 7월 ‘삼성 브랜드 위크’ 최대 17% 할인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