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라이프
Z세대 72%, 임원 승진 욕심 있다… “주 6일 근무도 괜찮아”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4.06.14  16:29:4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진학사 캐치의 조사 결과 Z세대 72%는 임원 승진 욕심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임원 승진을 원하는 이유는 높은 연봉과 보너스였다.

AI매칭 채용콘텐츠 플랫폼 캐치가 Z세대 1,978명을 대상으로 ‘주 6일제 임원으로 승진’ vs ‘주 4일제 사원으로 남기’에 대해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그 결과, ‘임원으로 승진’을 선택한 비중이 54%로 더 높게 나타났다. ‘사원으로 남기’는 46%였다.

또, Z세대의 72%는 ‘임원 승진 욕심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승진을 희망하는 이유는 ‘높은 연봉과 보너스’가 61%로 가장 높았다. 이어서 ‘능력에 대한 인정’이 25%, ‘리더십 등 개인 역량 발전’이 8%였고, 이외에 △사내외 큰 영향력(3%) △큰 의사결정 권한(3%) 순이었다.

반대로, ‘임원 욕심이 없다(28%)’라고 답한 경우에는 이유로 ‘워라밸 실현의 어려움(32%)’을 가장 많이 꼽았다. 이어서 ‘성과에 대한 압박’이 18%로 뒤를 이었고, ‘치열한 경쟁에 대한 거부감(17%)’과 ‘업무 성과 외 인맥 등 관리(17%)’가 비슷하게 나타났다. ‘높은 직급과 명예에 관심 없음(14%)’ 등의 의견도 있었다.

한편, Z세대가 생각하는 임원에 대한 이미지는 긍정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임원 하면 떠오르는 인상으로 ‘긍정적’이라고 답한 비중이 50%로 가장 많았고, ‘긍정적이지도 부정적이지도 않다’가 37%, ‘부정적이다’라고 답한 비중은 13%에 불과했다.

진학사 캐치 김정현 부문장은 “높은 책임과 업무 강도로 임원 승진을 기피할 것이라는 기존 인식과 다르게 Z세대 중에서도 이를 희망하는 경우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라며 “특히 큰 보상을 받을 수 있고, 성장의 기회라는 점에서 선호하는 것으로 보인다”라고 언급했다.

AI매칭 채용플랫폼 캐치는 구직자들에게 ‘대기업, 중견기업, 상위 10% 중소기업’ 중심의 채용공고를 제공하며 효율적인 취업 준비를 돕고 있다. 또한, 기업에는 캐치만의 상위권 신입 및 경력 풀을 통해 퀄리티 높은 인재 채용을 지원하고 있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서린씨앤아이, 프렉탈디자인 인기 PC케이스 시리즈 지정 할인 행사 실시
2
'MSI 클로 인증샷 이벤트' 일렉트로마트·코스트코 13개 지점서 진행
3
무더위 극복 위한 활력 충전… 제약업계, 여름 건강 시장 공략 나서
4
풀무원다논, 열대과일 담아 달콤 상큼하게 즐기는 '액티비아 망고&패션후르츠' 출시
5
에이블리, ‘헬시플레저’ 트렌드 겨냥 ‘릴레이 디저트 팝업스토어’ 진행
6
지클릭커, 무선으로 더욱 편리해진 '오피스프로 인체공학 펜타 무선 키보드 마우스 세트' 출시
7
누구나 바라던 찐 가성비 어항 케이스 '앱코 U20M 큐빅 미니'
8
한올바이오파마, 최고사업개발책임자 겸 법무책임자 슬라빈스키 박사 영입... “글로벌 사업 드라이브”
9
생활공작소, 최근 출시한 퍼퓸 핸드워시로 ‘글로우픽 베스트 신제품’ 선정
10
샥즈, ‘오픈핏 에어 X 잔망루피’ 한정판 에디션 출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