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라이프
애스턴마틴, 신형 밴티지 GT3로 르망 24시 출전... 통산 20번째 클래스 우승 목표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4.06.13  08:04:4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영국 럭셔리 스포츠카 브랜드 애스턴마틴의 신형 밴티지 GT3가 이번 주말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내구 레이스 ‘르망 24시(the 24 Hours of Le Mans)’에 20번째 클래스 우승을 목표로 출전한다.

   
 

애스턴마틴 신형 밴티지 GT3는 올해 초 실버스톤에서 공개됀 밴티지 로드카와 기계적 구조를 공유한다. 애스턴마틴의 검증된 본딩 알루미늄 샤시를 기반으로 강력한 트윈 터보 4.0리터 V8 엔진을 탑재했다. 르망 24시에는 올해 새로 도입된 LMGT3 클래스에 2대가 출전할 예정으로, 탄탄하게 토대를 다져 2025년에는 발키리 AMR-LMH(Valkyrie AMR-LMH)로 최상위 클래스에 복귀하고자 한다.

   
▲ (좌측부터) HoR(Heart of Racing) 이안 제임스, 다니엘 만치넬리, 알렉스 리베라스 / 디스테이션 레이싱(D’station Racing) 마르코 소렌센, 에르완 바스타드, 호시노 사토시

이번 르망 24시에는 애스턴마틴의 FIA 세계내구레이스 챔피언십(WEC, World Endurance Championship) 파트너팀인 디스테이션 레이싱(D’station Racing)과 HoR(Heart of Racing)이 애스턴마틴을 대표해 참가한다. 레이스에는 총 9개의 GT 제조사가 참여하며, 이는 역대 최고 기록이다.

디스테이션 레이싱은 이달 초 후지이 토모노부(Tomonobu Fujii, 일본)와 찰리 패그(Charlie Fagg)가 스즈카에서 열린 슈퍼 GT 시리즈 GT300 클래스 우승을 차지하며 신형 밴티지 GT3의 첫 국제전 승리라는 역사를 만들었다. 후지이 노모노부는 팀의 매니징 디렉터로서 애스턴마틴 전속 드라이버이자 FIA 세계내구레이스 챔피언십 우승 3회, 2022 르망 클래스 위너인 마르코 소렌센(Marco Sørensen, 덴마크)이 이끄는 팀을 감독한다.

마르코 소렌센은 르망에 처음 출전하는 에르완 바스타드(Erwan Bastard, 프랑스)와 777번 차량에 탑승한다. 에르완 바스타드는 GT4 유럽 시리즈와 GT4 프랑스 시리즈에서 타이틀을 차지한 바 있다. 팀 대표인 호시노 사토시(Satosh Hoshino, 일본)는 지난해 바레인 8시간(the 8 Hours of Bahrain) 시즌 피날레에서 2위를 차지한 후 처음으로 FIA WEC에 모습을 드러낸다.

2025년 하이퍼카 클래스에서 애스턴마틴 발키리 AMR-LMH를 운영하게 될 HoR은 이번 시즌에는 개막전 카타르 1812㎞ 레이스(Qatar 1812㎞)에서 2위를 차지하며 LMGT3 시대를 시작했다. 지난 해 르망 데뷔전에서 기록한 6위보다 발전한 모습을 보여줄 것을 목표한다. 팀 대표 이안 제임스(Ian James, 영국)를 중심으로 포뮬러 챔피언 다니엘 만치넬리(Daniel Mancinelli, 영국)와 IMSA 레이스 우승자 알렉스 리베라스(Alex Riberas, 스페인)가 함께 출전한다.

FIA 세계내구레이스 챔피언십 네 번째 라운드인 르망은 그 길이와 난이도 때문에 더블 포인트를 제공한다. 팀 챔피언십에서 3위를 차지하고 있는 HoR과 5위에 올라있는 디스테이션 레이싱에게는 시즌 말에 선두로 올라설 수 있는 절호의 기회다.

애스턴마틴의 내구레이싱은 르망과 깊은 인연이 있다. 애스턴마틴은 로버트 뱀포드(Robert Bamford)와 라이오넬 마틴(Lionel Martin)이 애스턴마틴을 설립한지 15년 만에 르망의 라 사르트 서킷에서 레이싱을 시작했다. 1928년 AM415 인터내셔널 2대로 데뷔하고 3년 후, 어거스트 세자르 베르텔리(Augustus Cesare Bertelli)와 모리스 하비(Maurice Harvey)가 인터내셔널로 1.5리터 클래스에서 첫 승리를 거뒀다. 인터내셔널은 1932년과 33년에도 클래스 우승을 차지했으며, 1930년대에 울스터(Ulster)로 두 번 더 우승하면서 애스턴마틴은 세계 대전 이전 르망의 대표 제조사 중 하나로 자리매김했다.

세계 2차 대전으로 인해 경기가 열리지 않은 1940년부터 1948년을 지나, 1949년 경기가 재개됨에 따라 애스턴마틴 역시 서킷으로 돌아왔다. 1950년대에는 3리터 클래스에서 여섯 번 우승을 차지했고, 1951년에는 DB2로 1, 2, 3위를 모두 휩쓸었다. 애스턴마틴 레이싱의 황금기는 1959년 캐롤 셸비(Carroll Shelby)와 로이 살바도리(Roy Salvadori)가 DBR1으로 종합 우승을 차지하며 절정에 달했다. 르망에서 애스턴마틴을 선보인 스타로는 짐 클락(Jim Clark), 스털링 모스 경(Sir Stirling Moss), 피터 콜린스(Peter Collins), 잭 브라밤 경(Sir Jack Brabham), 캐롤 셸비, 로이 살바도리, 토니 브룩스(Tony Brooks), 필 힐(Phil Hill), 존 서티스 경(Sir John Surtees), 이네스 아일랜드(Innes Ireland), 그레이엄 힐(Graham Hill), 브루스 맥라렌(Bruce McLaren)이 있다.

21세기에 들어 애스턴마틴은 다시 GT 제조사로서 명성을 얻었다. 2006년 GT1 클래스 포디움에 오르며 레이스에 복귀하고, 2007년에는 다렌 터너(Darren Turner), 리카르드 리델(Rickard Rydell), 데이비드 브라밤(David Brabham)이 V12 엔진을 탑재한 DBR9으로 코르벳을 제치고 우승을 차지했다. 애스턴마틴 레이싱은 다음 해에도 다시 승리했다.

2012년 시작된 WEC 시대에 이르러서 애스턴마틴은 밴티지로 5번의 클래스 우승을 차지했다. V8 밴티지 GTE는 2014년 니키 씸(Nicki Thiim), 크리스티안 폴센(Kristian Poulsen), 데이비드 하이네마이어 핸슨(David Heinemeier Hansson)으로 구성된 덴마크 팀으로 GTE Am 클래스에서 우승했다. 2017년, 조니 아담(Jonny Adam, 영국)은 경쟁사인 코르벳을 마지막 랩에서 추월해, 팀 동료인 데이비드 터너, 다니엘 세라(Daniel Serra, 브라질)과 함께 드라마틱한 GTE Pro 클래스 우승을 차지했다. 특히 데이비드 터너는 르망 레이스에 15회 출전해 3회 우승하며 애스턴마틴의 가장 성공적인 르망 레이서로 알려졌다.

밴티지 GTE는 2018년 르망 데뷔 후 2020년 2개 클래스에서 우승을 거두는 성과를 보였다. 알렉스 린(Alex Lynn, 영국), 막심 마틴(Maxime Martin, 벨기에), 해리 틴크넬(Harry Tincknell, 영국)은 르망 레이스의 전통인 ‘일요일 아침 브레이크 교체’ 없이 페라리를 제치고 승리를 거뒀고, TF스포츠의 살리 요룩(Salih Yoluc, 터키), 조니 아담과 찰리 이스트우드와 함께 GTE Am 클래스를 정복했다. TF스포츠는 2022년 벤 키팅(Ben Keating, 미국), 엔리케 차베스(Henrique Chaves, 포르투갈), 마르코 소렌센과 함께 다시 우승했다.

지난 해, TF 스포츠가 르망 100주년 대회이다 애스턴마틴의 르망 53번째 출전에서 올랐다. 이로써 르망에서 GTE 시대를 마무리하고 새로운 LMGT3 클래스의 시작을 준비하게 됐다. 밴티지 GT3는 르망에서 달릴 28번째 애스턴마틴의 샤시와 엔진의 조합으로, 애스턴마틴에게 있어 르망만큼 성공적인 대회도, 애스턴마틴의 DNA는 경쟁에 최적화 되어있음을 입증할 대회도 없다.

애스턴마틴의 내구스포츠 총책임자 아담 카터(Adam Carter)는 “르망 24시 레이스는 모터스포츠 분야에서 가장 상징적인 레이스 중 하나인 만큼 애스턴마틴의 레이싱 역사와 깊은 관련이 있는 것이 당연하다”며, “2025년 발키리 AMR-LMH 하이퍼카와 최상위 클래스 복귀를 위해 준비하고 있으며, 올해는 파트너팀인 디스테이션 레이싱, HoR이 신형 밴티지 GT3의 르망 데뷔를 맡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이번 르망 24시는 애스턴마틴의 이름으로 참가하는 54번째 르망으로, 그 동안 르망에서 우승하기 위해서는 단순한 속도 이상의 성능, 지속적인 기술력, 인내심 등이 필요하다는 것을 배웠다”며 “이 모든 배움을 토대로 애스턴마틴이 20번째 클래스 우승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올해 르망 LMGT3 클래스에는 23대의 차량이 출전하며, 이는 올해 WEC 시즌에서 가장 큰 규모다. 프랑스 현지 시간으로 6월 8일에서 9일까지 진행된 검차와 공식 테스트로 일정이 시작됐다. 12일과 13일 진행되는 공식 연습과 예선에 이어 6월 15일 토요일 15시(한국 시간 22시) 레이스가 시작된다. 자세한 정보는 WEC 공식 사이트와 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무더위 극복 위한 활력 충전… 제약업계, 여름 건강 시장 공략 나서
2
에이블리, ‘헬시플레저’ 트렌드 겨냥 ‘릴레이 디저트 팝업스토어’ 진행
3
알체라, ‘솔루션 바우처’ 공급기업 선정... 온디바이스 AI 서비스 개발 지원
4
"베스트셀러 원서로 읽어볼까"… 올여름 문학 원서 15.1% 판매 증가
5
생활공작소, 최근 출시한 퍼퓸 핸드워시로 ‘글로우픽 베스트 신제품’ 선정
6
줌, 업무 효율 높이는 노코드 워크플로우 빌더 ‘워크플로우 자동화(Workflow Automation)’ 베타 출시
7
다크플래쉬 어항케이스 DS900, 2024년 상반기 다나와 히트브랜드 PC케이스 부분 선정
8
크로스오버존, 인기 모니터 5종 대상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7월 특가전 실시
9
서린씨앤아이, 하이트 Y70 인피니트 디스플레이 업그레이드 킷 예약 판매 진행
10
에스앤아이코퍼레이션, 부산국제금융센터(BIFC)에 전기차 화재 진압 솔루션 도입…부산광역시 공공기관 중 최초 도입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