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라이프
예일(YALE) X 북튜버 ‘겨울서점’ 협업...'책’을 통한 브랜드 비전 확대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4.05.29  07:24:2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사람들의 '자아실현 완성'을 목표로 다양한 비전을 제시하는 커뮤니티형 브랜드 예일(YALE)이 책을 사랑하며 이야기를 나누는 것을 즐기는 작가이자 북튜버인 '겨울서점'과 함께한 컬렉션을 공개했다.

   
 

예일은 '댄댄 북클럽'이라는 북클럽 커뮤니티를 운영하며, 배경, 인종, 나이, 성별, 사회 경제적 수준에 관계없이 누구나 똑같은 지혜를 얻을 수 있는 매개체로서 '책'을 제안하고 있다. '댄댄 북클럽'은 책을 통해 다양한 사람들의 견해를 들으며 생각의 폭을 넓히고, 모임을 통해 책에 대한 의견을 나누며 독서의 새로운 가치를 전달하고 있다. 더 나아가 예일은 추후 교육과 도서 지원으로 확대하며, 예일을 입는 모든 사람들이 자아실현을 이루고 더욱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사는 라이프스타일 커뮤니티형 브랜드로서의 비전을 확대할 계획이다.

겨울서점은 책을 사랑하며 이야기를 나누는 것을 즐기는 북튜버이자 작가로, 다양한 독서 리뷰, 작가 인터뷰, 독서 팁 등을 다루며 독서의 이유와 즐거움을 알려주는 대한민국의 대표 북튜버이다. 또한, 새롭게 출간된 책부터 고전 문학까지 다양한 장르의 도서를 소개하고, 깊이 있는 리뷰를 통해 독자들과 소통하는 두터운 팬층을 보유하고 있다.

   
 

‘책’이라는 매개체를 통한 예일과 겨울서점의 만남은 '책을 통한 도파민 극복’이라는 주제를 다룬다. 미디어를 통해 보고, 듣고, 즐기는 것들이 과연 우리의 스트레스를 해소할 수 있는가에 대한 고민에서 시작되며, 책을 통해 잠시나마 본인을 되찾는 시간을 갖고자 하는 목적이다.

브랜드 예일 관계자는 "이번 겨울서점과의 협업을 통해 최근 디지털 자극을 멀리하고 아날로그 라이프와의 균형을 찾으려는 '도파민 디톡스'를 독서를 통해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된 것 같다"라며 "앞으로 예일은 단순히 제품을 판매하는 것이 아닌 북클럽 커뮤니티를 통해 독서의 즐거움과 지혜의 창을 넓히고, 더 나아가 사람들에게 자신을 찾는 시간과 자아실현을 돕기 위해 다양한 가치를 선보이는 브랜드로 나아갈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예일과 겨울서점과 함께하는 북토크 모집은 예일 공식 홈페이지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겨울서점과 함께하는 컬렉션은 무신사와 29cm, 예일 공식 홈페이지에서 5월 27일부터 만나볼 수 있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뱅크샐러드 ‘샐러드게임’ 1회차 5000명 참여 … 인당 평균 14만 원 절약
2
크로스오버존, 24인치 IPS TYPE-C 모니터 8만2천원 특가 판매
3
에이원아이엔티, 리버스(역방향)팬 포함 스톰 인피니티 쿨링팬 신제품 3종 출시
4
‘카드캡터 체리: 추억의 열쇠’, 국내 앱마켓 인기 게임 차트 1위 등극
5
하이센스, 100인치 ULED TV 기술로 UEFA 유로 2024 시청 경험 향상
6
이엠텍, 7월 7일까지! 티몬 디지털 페어! SAPPHIRE 라데온 RX 그래픽카드 시리즈 역대급 할인 프로모션 진행
7
HNIX, 차세대 3D 콘텐츠 인재 육성한다… 성남성일정보高와 산학협력 MOU 체결
8
볼수록 눈이 즐거운 고성능 게이밍 모니터 ‘비트엠 Newsync X27F200 DCI-P3 게이밍 화이트’
9
㈜에스라이즈, 견고함에 휴대성까지 챙긴 'ASUS 터프 게이밍 A14' 네이버 신상 위크 단독 런칭!
10
한세엠케이 버커루, ‘드래곤 아트웍 티셔츠’ 출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