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신상품뉴스라이프
디월트, 3단계 수압 조절로 최상의 작업 효율성을 자랑하는 ’20V MAX 브러쉬리스 고압세척기’ 출시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4.05.16  10:57:3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스탠리블랙앤데커코리아(대표 홍성완)의 전문가용 프리미엄 전동공구 ‘디월트’가 최대 3단계까지 조절 가능한 수압으로 자동차 세차, 건물 바닥 및 외벽 청소와 같은 주택 관리 등 다양한 환경에서 최상의 작업 효율성을 자랑하는 ‘20V MAX 브러쉬리스 고압세척기(DCMPW1600)’를 출시했다.

   
▲ 20V MAX 브러쉬리스 고압세척기

‘20V MAX 브러쉬리스 고압세척기(DCMPW1600)’는 강력한 수압으로 야외 먼지에 노출된 현장의 묵은 때 제거에 효과적이다. 특히, 3단계 부스트모드는 최대 110Bar의 수압으로 최대 10분간 지속된 후 기존 모드로 자동 복구되며, 해당 모드로 바로 연속 사용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고성능 브러쉬리스 모터 탑재로 발열 현상을 줄였으며, 완충된 ‘20V MAX 12Ah 플렉스볼트 프리미엄 배터리(DCB612)’ 2개 장착 시 최대 1시간 동안 사용할 수 있어 장시간 작업에 최적이다.

우수한 내구성과 긴 제품 수명도 강점이다. 알루미늄 펌프를 장착한 ‘20V MAX 브러쉬리스 고압세척기(DCMPW1600)’는 피로하중에 대한 저항성이 높고, 쉽게 부식되지 않는 장점이 있어 오랜 기간 사용이 가능하다. 또한, 야외 작업 시 흙, 자갈 등과 같은 험준한 도로 표면에도 이동이 편리하고, 외부 충격을 견딜 수 있는 견고한 고무바퀴를 장착해 내구성을 극대화했다.

해당 신제품은 다양한 액세서리 구성품을 기본으로 제공한다. 수도 연결이 어려운 상황에도 물 분사가 가능한 자흡 호스(최대 길이 3m)를 제공해 열악한 작업 환경에도 손쉽게 작업이 가능하다. 두 가지 타입의 노즐도 기본으로 제공해 작업자 니즈에 맞게 조립해 사용할 수 있으며, 본체 내 액세서리 보관 공간까지 갖춰 구성품의 분실 위험을 줄였다.

디월트 제품 담당자는 “건조하고 더워지는 날씨에 미세먼지 및 꽃가루, 공사 현장에서 날리는 흙먼지 등으로 인해 더러워진 주택 외벽, 자동차 등을 말끔히 세척할 수 있는 고압세척기를 출시했다”며, “강력한 파워를 기본으로 갖췄음에도 작업자 필요에 따라 수압 조절이 가능해 활용도가 높을 것으로 예상되며, 앞으로도 작업 현장 니즈에 최적화된 제품을 선보일 것”이라고 전했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덱스터크레마, 더 드럼 어워즈 마케팅 APAC 등 국제 광고제 휩쓸어 한국타이어 초개인화 마케팅 성과
2
이엠텍, 티몬에서 만나는 특가! 6월 티몬 메가디지털 세일 진행
3
크로스오버존, 40인치 나노IPS 5K 모니터가 65만원 특가 판매
4
"로지텍G와 오롤리데이가 당신의 일상을 행복으로 채워드립니다"
5
AMD, 새로운 라데온 게임 번들 이벤트 실시...그래픽 카드 구매 시 2종의 무료 게임 제공
6
STCOM, XFX 라데온 RX 7700 XT & 7800 XT 시리즈 그래픽카드 구매자 대상 게임 번들 행사 진행
7
테팔, 무더위 갈아버릴 ‘썸머 테팔 블렌더 위크’ 행사 진행
8
MSI 게이밍 핸드헬드 '클로' 일렉트로마트 역대급 할인···최대 30만원 혜택
9
크로스오버존, 24인치 광시야각 FHD 모니터 무결점 7만원 특가 판매
10
게이밍PC에 활력을 ‘ZOTAC GAMING 지포스 RTX 4070 Ti SUPER Trinity’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