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라이프
덱스터스튜디오 자회사 라이브톤, 영화 <파묘>로 백상예술대상 예술상 수상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4.05.10  06:29:2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덱스터스튜디오 자회사 라이브톤이 백상예술대상 예술상을 차지하며 콘텐츠 기술 강자로서 위세를 드러냈다.

콘텐츠 전문 기업 덱스터스튜디오[206560]의 음향전문 자회사 라이브톤(대표이사 최태영)이 제60회 백상예술대상 영화부문 예술상을 수상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시상식은 영화 <파묘> 음향 디자인을 책임진 김병인 사운드 슈퍼바이저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김병인 슈퍼바이저는 “제가 파묘 음향 작업에 한창 열중하던 당시 장재현 감독님과 김태성 음악감독님께서 이러다 상 받겠다고 농담을 하셨는데 그게 백상으로 이뤄져서 너무나 놀랍다”며 “특히 사운드 작업으로 백상 무대에 올라 예술상을 받게 돼 큰 영광”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그는 “무엇보다 라이브톤 동료들의 도움으로 영광을 이룰 수 있었다”며 “라이브톤 최태영 대표님과 모든 팀원에게 감사하고 여러분들의 노력을 기억하겠다”고 기쁨을 나눴다.

<파묘>는 거액의 돈을 받고 수상한 묘를 이장한 풍수사·장의사·무속인들에게 벌어지는 기이한 사건을 담은 오컬트 미스터리 영화다. 올해 첫 천만 관객 돌파 흥행작으로 누적 관객수가 1188만명에 달한다. 국내 최초 오컬트 장르 천만 영화라는 기념비적 기록을 세워 화제를 모은바 있다.

라이브톤은 작품 완성도를 위해 많은 공을 들였다고 설명했다. 초기 제작 단계부터 관객들에게 생동감 넘치는 극장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돌비애트모스 사운드를 도입했다. 기괴한 존재의 특성을 살리고자 사방에 설치된 스피커로 교차 혼합식 사운드가 들리도록 디자인했다.

라이브톤 최태영 대표는 “이 영화는 그룹사가 시너지를 내 호평을 받은 사례로 라이브톤의 음향과 모회사 덱스터스튜디오의 영상 색보정이 만나 디테일을 높인 작품”이라며 “앞으로도 우리 회사의 기술력과 예술성을 활용해 한국 영화 산업 발전에 기여할 좋은 콘텐츠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파묘>는 예술상과 더불어 감독상(장재현), 최우수연기상(김고은), 신인연기상(이도현)까지 4관왕을 차지했다. 더불어 라이브톤과 덱스터스튜디오가 각각 음향과 색보정을 맡은 또 다른 작품 <서울의 봄> 역시 영화 대상(김성수 감독), 작품상, 최우수연기상(황정민)을 수상해 3관왕에 올랐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덱스터크레마, 더 드럼 어워즈 마케팅 APAC 등 국제 광고제 휩쓸어 한국타이어 초개인화 마케팅 성과
2
이엠텍, 티몬에서 만나는 특가! 6월 티몬 메가디지털 세일 진행
3
크로스오버존, 40인치 나노IPS 5K 모니터가 65만원 특가 판매
4
"로지텍G와 오롤리데이가 당신의 일상을 행복으로 채워드립니다"
5
AMD, 새로운 라데온 게임 번들 이벤트 실시...그래픽 카드 구매 시 2종의 무료 게임 제공
6
STCOM, XFX 라데온 RX 7700 XT & 7800 XT 시리즈 그래픽카드 구매자 대상 게임 번들 행사 진행
7
테팔, 무더위 갈아버릴 ‘썸머 테팔 블렌더 위크’ 행사 진행
8
MSI 게이밍 핸드헬드 '클로' 일렉트로마트 역대급 할인···최대 30만원 혜택
9
크로스오버존, 24인치 광시야각 FHD 모니터 무결점 7만원 특가 판매
10
게이밍PC에 활력을 ‘ZOTAC GAMING 지포스 RTX 4070 Ti SUPER Trinity’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