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라이프
뷰티 플랫폼 화해, 1분기 매출액 151억원…전년 동기比 57% 증가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4.04.23  11:52:1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뷰티 플랫폼 화해의 운영사 버드뷰(대표 이웅)는 올 1분기 연결기준 매출액 151억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보다 57% 증가한 수치다.

   
 

올 1분기 세금·이자·감가상각 전 영업이익(EBITDA)도 전년 동기 대비 61% 적자 폭을 개선하며 실적 반등의 기대감을 높였다.

화해는 인디 브랜드를 발굴하고 성장을 가속화하는 브랜드 액셀러레이션 플랫폼(Brand Acceleration Platform·BAP)으로 역할을 확대하며 성장 동력을 확보했다. BAP는 브랜드의 콘텐츠 확보, 노출 및 인지도 증대, 구매 전환을 일으키는 비즈니스 도구를 제공해 브랜드의 빠른 성장을 지원한다. 지난 해 8월 론칭 이후 12개 브랜드가 참여, 올 상반기에도 브랜드 모집이 100% 완료되며 이는 광고 매출 증가로 이어졌다.

이외에도 화해배송, ONLY화해 등 직매입 상품 확대로 인해 입점 브랜드가 빠르게 늘면서 커머스 매출이 증가했다. 입점 브랜드는 전년 동기 대비 54% 늘었으며 직매입 매출은 같은 기간 158% 성장했다. 신규 고객 유입도 46% 증대됐다.

또한 자회사 비플레인의 올 1분기 해외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40% 증가하며 화해 브랜드 매출 비중의 40%를 차지했다. 현재 중국, 베트남, 노르웨이, 프랑스 등 20여 개 국가에 진출했으며 전 세계 왓슨스 500여 개 매장을 비롯해 아마존, 티몰, 큐텐, 쇼피 등 글로벌 이커머스에 공식 브랜드관을 운영 중이다. 특히 올 1분기는 전년 동기보다 중국은 2배, 베트남은 4배, 유럽 시장은 5배 이상 매출이 늘며 성장세가 두드러졌다.

비플레인은 화해 플랫폼의 공정성과 신뢰도를 바탕으로 인큐베이팅 플랫폼으로서의 가능성을 검증하기 위해 자회사를 통해 만들어졌으며, 화해 플랫폼에 종속된 PB가 아닌 독립된 브랜드로 국내외 다양한 채널에서 성장해나가고 있다.

화해는 올해 비용 효율화와 다양한 사업 부문별 실적 상승세를 이어가 흑자 전환에 속도를 낼 방침이다. 매출액도 연간 40% 이상 증가를 예상하고 있다.

버드뷰 이웅 대표는 “소비자와 브랜드 성장을 연결하는 뷰티 브랜드 액셀러레이션 플랫폼으로서의 역할을 강화하면서 모든 부문에서 매출 성장세를 만들고 있는 것이 고무적”이라며 “화해에서 인큐베이팅해 독립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비플레인의 두드러진 해외 성과는 화해가 만들고 있는 브랜드 성장 생태계의 가능성과 확장성을 보여준다”고 말했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멋과 실용성을 모두 잡은 미니타워 '잘만 P30 Air BTF'
2
종근당건강, ‘닥터케어 당코치 제로’ 반값 할인 프로모션 실시
3
한국엡손, 홈시네마용 프로젝터 패키지 기획전 진행…”최대 19% 할인”
4
’최적화된 공기 흐름’... 마이크로닉스, 겜디아스 탈로스 E3 메쉬 케이스 출시
5
LF 보리보리, 가정의 달 맞이 통 큰 혜택.. 쑥쑥데이 프로모션 실시
6
터틀비치, 초경량 무선 게이밍 마우스 버스트 II 에어(BURST II Air) 2종 국내 출시
7
잘만, 어항케이스의 정석 'P30' 새로운 색상으로 출시
8
SAP 코리아, AI 기반 공급망 혁신 세미나 개최
9
다크플래쉬, 유무선 기계식 키보드 GD87 밀크브라운 컬러 출시
10
MSI, 30% 성능 향상 UMPC '클로' 바이오스 업데이트 발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