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라이프
한국파마, 뇌전증조〮증 치료제 ‘디발프로서방정’ 퍼스트제네릭 출시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4.03.04  08:28:2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전문의약품 제조기업 ㈜한국파마(대표이사 박은희, 032300)가 뇌전증조〮증 치료 및 편두통 예방에 처방되는 디발프로엑스나트륨의 퍼스트제네릭 ‘디발프로서방정’ 500mg 출시에 이어 250mg 저함량 제품을 발매한다고 4일 밝혔다.

디발프로엑스나트륨(Divalproex sodium)의 성분은 발프로산(valproic acid)과 발프로산나트륨(valproate sodium)의 배위 화합물 형태로, 발프로산 단일제와는 차이가 존재한다. 실제 다수 유럽 국가에서는 발프로산나트륨 형태만 양극성 장애 적응증으로 인정받고 있으며 국내에서도 뇌전증, 양극성 장애 조증 치료, 편두통 예방 등 다양한 적응증을 가진 약물은 디발프로엑스나트륨이 유일하다.

아이큐비아(IQVIA)에 따르면 국내 디발프로엑스나트륨 함유 제제의 시장 규모는 연간 약 100억원으로 추산된다. 해당 시장은 생동성 시험 등 기술적 진입 장벽이 높아 향후에도 높은 수익성이 지속될 것이란 전망이다.

한국파마의 ‘디발프로서방정’은 국내 최초로 생동성 시험 성공해 제네릭 허가를 획득한 제품이다. 회사는 ‘디발프로서방정’을 통해 국내 뇌전증조〮증 치료제 시장을 공격적으로 점유해 나갈 방침이다.

한국파마 관계자는 “‘디발프로서방정’은 두가지 함량으로 발매되어 처방 및 복용 등 편의성을 제공할 수 있는 제품”이라며, “특히 회사의 주력 분야인 정신신경계 의약 분야에서 뇌전증조〮증 치료제 퍼스트제네릭이 발매된 건 괄목할 만한 성과이며 향후 지속적으로 해당 분야 제품군을 강화해 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1974년 창립된 한국파마는 정신신경계 의약품에 주력해 지속 성장해 왔다. 소아 자폐스펙트럼 장애 치료제 국내 독점 판권 확보, 마약류 의약품 오남용 위험을 줄인 ADHD 치료제 메티듀어(Methylphenidate) 도입 등을 통해 CNS 전문 제약사로서 입지를 다지고 있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다크플래쉬, 기본에 충실한 4포트 USB 3.0 허브 DHUB20 시리즈 2종 출시
2
ABC마트, 물가안정 프로젝트 ‘제14회 게라지 세일’ 실시
3
듀얼파워로 365일 걱정 뚝! 24포트 기가비트 유선 공유기 ‘ipTIME T24000NS
4
미쉐린 가이드, 베트남 다낭으로 영역 확장
5
더네이쳐홀딩스, 내셔널지오그래픽 어패럴 ‘EARTH BASED’ 캠페인 영상 온에어
6
‘더 밝아진 레트로 키보드’...마이크로닉스, WIZMAX W101P V2 출시
7
H&M, 한국 디자이너 로크와 콜라보레이션 서울 이벤트 진행
8
엔비디아, 구글 클라우드와 협력 강화로 AI 개발 엔진 가속
9
코렐, 봄맞이 프로모션 진행
10
월드비전, 자립준비청년 위한 ‘낭만청년단’ 1기 모집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