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라이프
뱅크샐러드 마이데이터로 카드 추천받으면 70만 원까지 아낀다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3.09.07  09:27:2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뱅크샐러드(대표 김태훈)가 마이데이터 기반 카드 비교·추천 서비스로 카드를 추천받은 고객의 혜택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연 최대 70만 원까지 절약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소비 구간별로 최대 혜택 금액 차이를 보였는데, △100만 원 미만은 18만 원 △100만 원 이상 200만 원 미만은 36만 원 △200만 원 이상 300만 원 미만은 45만 원 △300만 원 이상 400만 원 미만은 65만 원 △400만 원 이상 500만 원 미만은 70만 원까지 혜택을 볼 수 있었다.

뱅크샐러드의 카드 비교·추천 서비스는 마이데이터 기술을 통해 고객의 소비 내역을 실시간으로 분석하고, 시중의 카드 상품 데이터를 일일이 비교해 카드값을 최대로 절약할 수 있는 카드를 맞춤형으로 추천하는 서비스다.

뱅크샐러드는 개인의 소비 습관과 연회비, 적립할 수 있는 포인트까지 시뮬레이션 기술로 분석해 고객 혜택을 높일 수 있는 카드를 추천하고 있으며, 130여 개가 넘는 시중의 카드 상품을 비교해 정보를 제공한다.

또한 30개 이상의 세분화된 카테고리 유형의 필터링을 통해 상황별로 가장 혜택을 높일 수 있는 카드를 추천하는 기능도 선보이고 있다. 온라인쇼핑, 편의점, 배달, 디지털구독 등 요즘의 소비 키워드나 아웃백, 스타벅스, 애플페이 등 트렌드가 반영된 구체적인 키워드로도 필터링이 가능하다.

현재 뱅크샐러드는 매월 최신화된 캐시백 이벤트까지 함께 제공하고 있다. 카드별로 최대 13만 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으며, 9월 주요 이벤트 카드로는 롯데카드 LOCA 365 카드, LOCA LIKIT 카드 등이 있다.

뱅크샐러드는 카드 비교·추천 서비스에서 마이데이터와 캐시백으로 서비스 차별화를 가져가며 월 카드 발급량이 작년 대비 2배 이상 증가해 올해 7월 최고치를 경신하기도 했다.

뱅크샐러드 관계자는 “현재 타 플랫폼은 캐시백 정보만 주로 제공하는 것에 비해 뱅크샐러드는 마이데이터로 소비 습관까지 분석해서 고객 혜택을 극대화하고 있어 고객의 카드 발급 만족도가 상대적으로 매우 높다”며 “앞으로도 온라인 카드 중개 시장에서 차별화된 서비스로 경쟁력을 가져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뱅크샐러드의 맞춤형 카드 비교추천 서비스를 통해 돈 아끼는 카드를 발급 받을 수 있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큐소닉, 지마켓 / 옥션 2월 디지털 빅세일! 삼성 모니터 최대 26% 할인
2
에스라이즈, 얇고 가볍지만 강력한 14인치 게이밍 노트북 ‘HP 오멘 14 슬림’ 런칭
3
더조인, 모바일 가상화 보안 솔루션 ‘J-VMP’ 국제 CC인증 획득
4
성인 전체의 비만율 40% 육박, 성인 남성 2명 중 1명은 비만
5
인텔 공인대리점 3사, '신학기를 응원해요!' 인텔 정품 CPU 퀴즈 프로모션 실시
6
아인스시스템, 가성비의 사무용 ‘HP 27인치 일체형PC’ 특가 판매
7
MZ세대 사로잡은 얼그레이酒, 하이볼에 이어 막걸리까지 등장
8
설 직후 세뱃돈 소비에 이어폰, PC부품, 콘솔게임 등 거래액 크게 증가
9
유라(JURA), 21일 밤 8시 프리즘 라이브 방송 진행...가정용 커피 머신 최대 25% ↓
10
뱅앤올룹슨, 신학기 맞이 최대 17% 할인하는 ‘백 투 스쿨’ 프로모션 진행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