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모바일
SK텔레콤, 설 연휴 스팸·스미싱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법 공개
인형민 기자  |  news@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02.02  10:46:5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유영상)은 스팸 및 스미싱, 보이스피싱 사기 피해가 늘어나는 설 연휴를 앞두고 고객의 주의를 당부했다.

통신사에서 2021년 스미싱 의심 URL이 포함된 문자를 차단한 건수가 1~3월에 연간 사례의 64%가 넘을 만큼 집중되는 현상을 보였다. 이는 2021년 월평균 건수의 2.6배가 넘는 스미싱 시도가 1~3월에 발생한 셈이다.

   
▲ SK텔레콤이 설 연휴 스팸·스미싱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법을 공개했다.

SKT는 2021년 설이 2월 12일이었던 것을 고려하면 신년 초와 설을 전후해 스미싱 사기 시도가 집중됐다며, 이는 신년 새해 인사와 명절 택배가 많아지는 시기적 특성을 이용하는 것으로 추정된다고 분석했다.

실제 최근 정부 발표에 따르면, 2021년 20만여 건의 스미싱 신고와 차단 건수 중 택배를 많이 주고받는 신년 초와 설 등의 시기를 악용한 사례가 17만5000여 건으로 전체의 87%를 차지하는 것으로 분석되기도 했다.

특히 최근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각종 스미싱 사기 문자가 늘어날 것으로 예측했다. 국민지원금 및 손실보상금 대상자 확인을 유도하거나 코로나19 피해 보상을 위한 특별 대출 상품을 미끼로 이용자를 속이는 경우가 발생하고 있다.

이와 함께 신년을 맞아 지인의 새해 인사를 가장한 문자를 보내거나, 설 선물을 택배로 배송했으니 확인하라고 유도하는 사기 사례도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SKT는 최근 스팸·스미싱·보이스피싱 범죄 집단이 조직화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가족과 금융기관은 물론, 수사기관까지 사칭하는 사례가 늘어나고 악성 앱을 잘못 설치한 개인의 정보를 유출하거나 전화를 가로채 사기에 이용하는 경우도 보고되고 있어 각별한 주의가 요망된다고 강조했다.

◇경찰청 제공, 최근 범죄 주요 사례별 대응 방법

·대출 사기형: 금융회사를 사칭해 저리 대출, 기존 대출금 상황, 재난지원금 신청, 소상공인 특별 대출 등을 안내하는 문자를 받았을 경우

문자메시지를 이용한 대출 안내 또는 신청 독려 문자를 받을 경우, 문자메시지에 포함된 전화번호 또는 안내된 회신번호로 연락하지 않는 것이 바람직하다. 만일, 통화했더라도 상대방이 카카오톡 등 SNS나 문자메시지로 보내온 인터넷주소(URL)를 클릭하거나 앱(App)을 설치한 후 대출 신청을 요구하면 절대 응하지 말아야 피해를 막을 수 있다. 특히 앱을 설치하면 휴대폰이 악성 앱에 감염될 수도 있다. 금융 전문가들은 은행과 카드사 등의 금융서비스가 필요할 경우, 본인이 직접 금융사를 찾아가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권고한다.

·지인 사칭형: 가족이나 지인을 사칭해 문자메시지로 휴대폰 고장 또는 분실을 이유로 개인정보 또는 현금 송금, 선물하기 등을 요구하는 경우

가족이나 지인이 사고를 당하거나 휴대폰이 고장이 나 친구나 주변 지인 휴대폰으로 연락한다며 ‘긴급한 상황에 부닥쳤다’는 문자를 받을 경우, 해당 가족이나 지인에게 직접 연락을 취해 메시지 내용이 맞는지 확인한 후 대응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급한 마음에 상대방이 요구하는 신분증·은행 계좌정보·송금 요청 등에 응하면 자칫 피해를 볼 우려가 있다.

·정부 사칭형: 검찰 등 수사기관을 사칭해 범죄에 연루됐다고 접근하는 경우

검찰·경찰 등 수사기관과 금융감독원은 어떠한 경우에도 금전 이체를 요구하거나 개인의 금융거래 정보를 수집하지 않는다고 공식적으로 밝히고 있다. 수사기관이라며 개인의 금전 이체나 금융거래 정보를 요구하는 전화를 받을 경우, 해당 기관의 공신력 있는 전화번호 등을 이용해 사실 여부를 확인한 후 대응해야 한다.

·악성 앱 설치형: 택배 주소지 확인, 건강보험공단, 정부지원금, 신체검사, 교통 범칙금 납부 등을 가장해 출처를 알 수 없는 앱 설치 또는 인터넷 주소(URL) 클릭을 유도할 경우

문자메시지를 통해 인터넷 주소(URL)와 출처를 알 수 없는 앱(App.) 설치를 유도하는 문자메시지는 절대로 클릭하면 안 되며, 앱(App) 설치 시 모바일 백신을 활용해 즉시 삭제해야 한다.

◇피해가 걱정될 경우 대처 방법

금융 피해 등이 의심되는 일이 발생하면 즉시 해당 금융사 고객센터, 경찰청, 금융감독원으로 문의해 계좌의 지급 정지 등을 신청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에서도 스팸·스미싱에 대해 신고할 수 있으며, SKT는 이와 별도로 고객의 스팸 등에 의한 사기 피해에 즉시 대응하기 위해 자체 신고 접수와 대응 채널도 운영하고 있다. 스팸 등의 의심 문자를 전달하면, SKT에서 해당 문자를 분석해 시스템에서 차단하는 등의 조치를 취할 수 있다.

SKT가 제공하는 통화 앱 T전화 기능을 이용하는 것도 피해를 사전에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된다. T전화는 전화 수발신 및 전화번호 검색 시 해당 번호의 스팸 유형을 이용자에게 보여주고, ‘OO은행 고객센터’ 정보도 표시해 준다. T전화에서 상호 확인이 불가능하거나 정보가 없는 전화번호로는 수발신을 주의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또한 SKT가 무료로 제공하는 T스팸 필터링 앱을 다운로드받아 기본적인 스팸과 스미싱 번호를 차단하고, 이용자 스스로 수발신을 원하지 않는 전화번호는 직접 차단 등록을 할 수도 있다. T스팸 필터링 앱은 문자·번호·국번 기준으로 차단할 수 있고 원하지 않는 문자열도 차단할 수 있다. 앱은 원스토어, 앱스토어 및 구글플레이 스토어에서 다운로드받을 수 있다.

이와 함께 통신사·금융사·정부기관 등이 발송하는 스팸 및 스미싱, 보이스피싱 등의 주의를 당부하는 안내 문자를 미리 꼼꼼하게 읽어보고 숙지하는 습관도 중요하다. 아울러 스마트폰에 스미싱 문자를 탐지할 수 있는 백신을 설치하는 것도 피해를 예방하는 방법이 될 수 있다.

◇SKT, 스팸·스미싱 문자 및 보이스피싱 차단 노력

SKT의 T전화 앱에는 고위험 및 보이스피싱 피해 신고가 많은 번호로 걸려 오는 전화를 자동으로 차단해주는 ‘안심 차단’ 기능이 있다. 또한 전화를 받기 전 스팸·보이스피싱 번호 여부를 미리 알려주는 ‘안심 벨소리’ 기능과 고위험 번호로 오는 전화는 자동으로 녹음해주는 ‘안심 녹음’ 기능을 제공해 고객의 금융 안전을 지킬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꾸준히 펼치고 있다.

또한 SKT는 딥러닝 기반의 지능형 차단 시스템을 도입해 스팸 및 스미싱 문자에 대응하고 있으며, 다중 스팸 필터링 시스템도 적용하고 있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과 협업해 데이터를 공유하고 스팸 문자에 대응하는 것은 물론, 국내 이동통신사 중 유일하게 음성 스팸 차단 시스템을 운영하는 등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SKT는 국내 유일의 금융권 보안 전문기관인 금융보안원과 공동으로 보이스피싱 적극적인 대응을 위해 보이스피싱용 가로채기 번호 등 보이스피싱 번호 차단 시스템을 가동하고 있다. 그뿐만 아니라 서울경찰청과 보이스피싱으로 인한 범죄 피해 예방을 목적으로 MOU를 체결하고, 경찰에 전국 단위로 신고되는 보이스피싱 범죄 번호를 SKT가 전달받아 해당 번호에 대한 SKT 고객의 수발신을 차단하는 활동을 하고 있다.

인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헬스케어 서비스 기업 ㈜정션메드, ‘구급키트 케어봄’ 텀블벅 크라우드펀딩 진행중
2
삼성전자, '2022 고아웃 캠프' 참가... '더 프리스타일' 브랜드 체험존으로 주목 받아
3
호텔업계, 무더위·비 피해 즐기는 이색 호캉스 풍성
4
공진원, 2022 한국소비자 베스트 브랜드대상 1위 수상
5
제이씨현온비즈(주), 메타쿨 RF45 캠핑용 냉장고 출시 기념 라이브 행사 실시
6
야놀자, ‘제주여행도 야놀자해’ 기획전 진행
7
팔방미인 외장SSD 'KLEVV R1 Portable SSD' 국내 정식 출시
8
콩가텍, 기능 안전 시장 진출을 위한 대규모 투자 진행
9
인텍앤컴퍼니, ASUS 인기 모니터·공유기 ‘오늘의집’ 포토 리뷰 작성 이벤트 진행
10
'포켓몬고 Fest 2022' 현장 이벤트에 울트라비스트 등장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