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GLOBAL디지털/라이프
하이센스, EISA 어워드 수상하며 TV 기술 분야의 새로운 이정표 달성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8.21  10:17:5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하이센스(Hisense)의 최고급 TV 65U8GQ가 홈시어터(Home Theatre)의 디스플레이 영상(Display Video) 부문에서 최고의 EISA FAMILY 제품으로 선정됐다. EISA는 65U8GQ의 기술적 특징, 다재다능성 및 가격에 합당한 가치를 높이 인정했다. 그뿐만 아니라, 65U8GQ는 영화관 팬 및 비디오 게임 팬 모두로부터 우수하다는 평가를 받아, 양측 수요를 모두 충족할 완벽한 솔루션으로 자리 잡았다.

EISA는 전체 소비자 가전 부문에서 전문 미디어를 대표한다. EISA는 29개국 61개의 전문지로 구성된 유일한 연합으로, 40년 이상에 걸쳐 최고의 제품에 상을 수여해왔다. EISA는 업계 내 발전 경향을 보여주는 제품에 상을 수여한다. EISA는 기술, 품질, 디자인 및 성능을 향한 하이센스의 열정을 인정했다.

   
▲ EISA FAMILY TV 2021-2022 HISENSE 65U8GQ

하이센스 65U8GQ는 양자점 패널 풀-어레이 로컬 디밍(Full-Array Local Dimming) 기술을 특징으로 하는 65인치 ULED TV다. 65U8GQ에는 인상적이고 사용법이 간단한 VIDAA U5 스마트 OS가 설치됐다. 이 OS는 알렉사와 구글 비서의 음성 제어 기능을 통해 TV 경험을 향상시킨다.

EISA 심사위원단은 "이제 영화 팬들은 돌비 비전(Dolby Vision)과 HDR10+에서도 4K HDR 콘텐츠를 영화처럼 즐길 수 있을 것"이라며 "진심으로 인상적인 TV인 65U8GQ는 가격도 매력적"이라고 언급했다.

   
 

하이센스는 세계적인 평가 기관으로부터 연속해서 상과 인정을 받았고, 이를 통해 기술과 제품 개발을 향한 열정에서도 찬사를 받고 있다.

2021년 하이센스 TV는 독일에서 가장 영향력 있고 명망 높은 평가기관인 Weka Media Video의 역사에서 최고 점수인 88점을 받았다. 특히 화질 성능에서는 94점을 받았다.

올 1~7월, ULED TV U7과 U8의 전 세계 매출은 전년 대비 86% 증가했고, 판매량은 전년 대비 57% 증가했다. 그 결과, 2021년 전반기 하이센스 그룹의 TV 판매량(하이센스 및 도시바)은 일본에서 1위를 기록했다. 하이센스 TV는 호주에서 판매량 2위를 기록했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PC 게임 패스’ 받자, MSI 지포스 RTX 40 시리즈 행사 진행해
2
3만 5천원 증정! MSI 지포스, 라데온 그래픽카드 구매하면 스팀코드 쏜다
3
유니씨앤씨,11번가 삼성 갤럭시북3 프로 NT960XFT-A51A 긴급공수 진행
4
65인치 거대 게이밍 모니터 등장? 144Hz 디지털TV ‘더함 스마트 65 UHD VRR144Hz 구글 시네마TV Real 120Hz’
5
일렉트로룩스, 공식몰 2주년 기념 프로모션 진행
6
2023 블랙프라이데이 인기 품목은 '패션 및 전자기기'
7
이엠텍, ASUS TUF Gaming AX6000 출시 기념 이벤트, 런칭 기념 할인 및 7일간 경품이 와르르
8
더샘, 올리브영 ‘오특’ 진행… ‘컨실러 펜슬 7컬러 기획세트’ 할인
9
메이크업 툴 브랜드 리얼테크닉스, 12월 올영세일 참여...최대 56% 할인
10
95프로블럼, ‘네고왕 인연’ 개그맨 홍현희 모델 발탁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