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라이프
야놀자, 대명소노그룹과 전략적 업무협약 체결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2.23  12:03:5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글로벌 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총괄대표 이수진)가 대명소노그룹(대표이사 김정훈)과 전략적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양사는 지난 22일(월)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야놀자 사옥에서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 협약식에는 김종윤 야놀자 부문 대표, 유태완 대명소노그룹 경영기획 부사장, 김태흥 대명소노그룹 세일즈마케팅 부사장 등 주요 인사가 참석했다.

   
▲ 왼쪽부터 김종윤 야놀자 부문 대표, 유태완 대명소노그룹 경영기획 부사장

이번 협약은 각 사의 인프라와 전문성을 결합해 효과적인 호텔 운영 방안을 모색하고, 호스피탈리티 업계의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먼저, 야놀자는 대명소노그룹이 향후 위탁 운영하는 호텔, 리조트에 자체 개발한 와이플럭스(Y FLUX) 등 클라우드 기반 호텔 관리 솔루션을 공급해 차별화된 고객 경험을 제공한다. 대명소노그룹은 야놀자의 솔루션 도입 업체들을 대상으로 다년간 쌓은 경험과 노하우를 활용해 효율적인 운영을 지원하고, 위탁 운영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서준혁 대명소노그룹 대표는 “대명소노그룹은 위탁경영을 핵심 사업 중 하나로 적극 추진하고 있다"면서, "이번 업무 협약이 진정한 글로벌 호스피탈리티 전문 기업으로 도약하는데 성공적인 발판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김종윤 야놀자 부문 대표는 “야놀자의 혁신적인 기술력에 대명소노그룹의 풍부한 경험을 더해 시장 경쟁력을 강화하고자 협력 관계를 구축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글로벌 1위 클라우드 기반 호스피탈리티 솔루션 기업으로서 다양한 파트너사와 협력하며 업계의 디지털 전환을 이끌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야놀자는 전 세계 170여 개국 2만 6천여 개 고객사에 서비스를 제공하는 글로벌 1위 클라우드 기반 호스피탈리티 솔루션 기업이다. 지난 2017년부터 선제적으로 여가 산업에 적용 가능한 SaaS 플랫폼을 개발하고, 가람, 씨리얼, 이지테크노시스(eZee Technosys), 산하정보기술 등 국내외 대표 PMS 기업들을 인수해 원천 기술을 확보했다. 지난해 11조 6천억 원 규모의 글로벌 B2B 거래액을 기록한 데 이어, 올해는 자체 개발한 전 세계 최초의 완전 통합된 호텔 자동화 솔루션 와이플럭스의 글로벌 론칭을 추진하며 시장의 기술혁신을 선도하고 있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지포스 RTX3060에 어울리는 합리적인 구성의 PC 조합은?
2
RTX 30 시리즈의 합리적 선택 ‘GIGABYTE G7 KC’ 게이밍 노트북
3
K7 Computing, K7 Ultimate Security Infiniti Edition 출시
4
'ADATA XPG DDR4-3200 SPECTRIX D50 RGB 화이트'가 대중의 마음 홀린 이유는?
5
이제 봄 시작…본격 보습 및 안티에이징 케어 시작할 때
6
대한산악연맹, 26일 정기총회 및 회장 취임식 개최
7
착한 가격에 멋과 안정성이 더해진 '컴이지 CPU 쿨러 3인방'
8
전 세계 160개국에 진출한 ‘포에버 알로에 베라 겔’ 국내 첫 선 NS홈쇼핑 라이브 런칭쇼 출시
9
퓨어스토리지, 새로운 퓨리티 소프트웨어 및 3세대 플래시어레이//C 출시하며 업계 리더십 강화 나선다
10
조텍 ‘ZOTAC CUP 리그오브레전드 커뮤니티 리그’ 진행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