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디지털
CES 2021 막내려... “기술 업계 최대 규모의 디지털 이벤트 역사 남겨”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1.15  10:07:3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사상 최초 전체 디지털로 진행된 CES® 2021이 기술 업계 최대 규모의 디지털 이벤트로의 역사를 남기며 성공리에 막을 내렸다. 스타트업부터 기술 대기업까지 다양한 규모에 걸쳐 2,000개에 다다르는 참관사가 올해 CES에 참여해 더 나은 미래를 향한 차세대 혁신을 공개했다.

미소비자기술협회® (Consumer Technology Association®; CTA)가 주관한 100% 디지털 CES 2021에는 여러 신제품 소식과 글로벌 업계 리더의 키노트, 디지털 할리우드, 총 100시간이 넘는 컨퍼런스 프로그램 등 다채로운 콘텐츠가 펼쳐졌다.

게리 샤피로(Gary Shapiro) CTA 회장 겸 CEO는 “전 세계 테크 업계가 100% 디지털 CES 2021에 모여 혁신을 공유하고 서로 연결되며 비즈니스를 수행했다. CES를 통해 팬데믹이 혁신 곡선을 가파르게 하고, 업계에 리질리언스와 혁신 정신을 가져왔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차세대 홈, 엔터테인먼트에서 일어난 혁신과 5G, 차량기술, AI, 디지털 헬스의 발전, 그 밖에도 CES 2021에서 보여준 여러 기술이 밝은 미래를 향한 길을 열어줬다”고 밝혔다.

CES 2021은 1월 11일 미디어만을 위한 미디어데이로 막을 열었다. 보쉬, 캐논, 캐터필러, 하이센스, 인텔, LG전자, 메르세데스-벤츠, 파나소닉, 삼성전자, 소니 등 19개사가 최신 소식과 신제품을 선보인 미디어데이는 특히 ‘홈’에 집중됐다. 집에서의 일과 건강, 엔터테인먼트를 개인화하는 혁신과 통신, 모빌리티에서의 최신 기술을 엿볼 수 있었다.

700여개에 달하는 스타트업을 포함해 거의 2,000개에 다다르는 참관사가 37개국에서 CES 2021에 참여했다. 인텔, LG전자, 파나소닉, 삼성전자, 소니와 같은 기술 공룡은 물론, AARP, 브릿지스톤(Bridgestone), 캐터필러, 인디 오토노머스 챌린지, 존 디어(John Deere), 로레알, 모엔(Moen), 프록터 앤 겜블 등 비(非) 기술 기업도 대거 참여했다. 에이수스(ASUS), 바이오인텔리센스(BioIntelliSense), 보세(Bose), 소노 모터스(Sono Motors)와 볼보 펜타(Volvo Penta)는 올해 처음으로 CES에 참여했다.

CTA에서 CES를 담당하는 카렌 춥카(Karen Chupka) EVP는 “올해 업계가 CS 2021에 디지털로 모였다. CES는 기업이 발표하고, 제품을 출시하며 참가자와 연결되도록 하는 매개가 됐다. 100% 디지털 형식은 기술 업계 대화의 장에 새로운 바람을 일으켰다”고 말했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K7 Computing, K7 Ultimate Security Infiniti Edition 출시
2
제이투엠, 소상공인 대상 마케팅 비용 지원사업 추진
3
게이밍 그래픽카드의 정석 '이엠텍 지포스 RTX 3060 STORM X Dual OC'
4
전 세계 160개국에 진출한 ‘포에버 알로에 베라 겔’ 국내 첫 선 NS홈쇼핑 라이브 런칭쇼 출시
5
퓨어스토리지, 새로운 퓨리티 소프트웨어 및 3세대 플래시어레이//C 출시하며 업계 리더십 강화 나선다
6
전문가를 위한 프로세서 'AMD 라이젠 스레드리퍼 PRO 3000WX 시리즈'
7
지원아이앤씨, 안드로이드 9.0 OS 품은 제로베젤 디자인 50형 UHD TV 1천 대 판매 기념 할인 판매
8
‘DK모바일: 영웅의 귀환’, CBT 일정 공개
9
유니씨앤씨, 화사한 봄날에 어울리는 JBL PULSE4 럭키투데이 이벤트 진행
10
그라비티, 모바일 RPG ‘라그나로크: 라비린스’ 사전예약 페이지 3일 전격 오픈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