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라이프
오상자이엘 자회사, 외교부와 공조해 코로나19 진단키트 수출 성사 밝혀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3.26  15:02:5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오상자이엘(대표이사 이극래) 자회사인 오상헬스케어는 외교부와 긴밀한 공조를 통해 모로코 정부에 코로나19 진단키트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최근 국내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인 대유행)으로 세계 각국은 코로나19 방역과 진단키트 확보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전 세계에서 국내 진단키트의 우수성이 호평을 받으면서 한국정부에 코로나19 진단키트 지원요청이 쇄도하고 있다. 한국정부는 현재까지 47개국으로부터 진단키트 지원 요청을 받은 상태이다.

   
 
오상헬스케어 관계자는 “최근 외교부과 긴밀이 협력해 전세계 60여개국과 협의하던 중, 주한 모로코 대사가 직접 방문해 빠르게 계약이 성사된 것”이라며 “회사는 금일 모로코와 10만명 분량의 공급계약 체결과는 별도로 1만명 분량의 진단키트를 인도적 차원에서 무상공급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특별히 이번 수출건은 외교부와 협력해 아프리카 거주 우리 국민들을 귀국시키는 특별기편으로 모로코 정부가 직접 가져가는 방안이 논의 중이며, 오상헬스케어는 외교부와 함께 다른 국가 대사관들과도 키트공급을 협의중이다.

최근 오상헬스케어는 외교부 알선으로 루마니아 국영기업과 200만명 분량의 코로나19 진단키트 수출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외교부는 오상헬스케어의 우수한 제품성능과 공급가능한 생산능력을 모두 고려하여 결정한 것으로 보인다. 이 회사 관계자는 “최소 국내 코로나19 진단키트가 세계적인 호평을 받으면서 전 세계 60여 개국에서 수출문의를 받고 있으며 추가 대량수주에도 공급에 문제가 없도록 생산능력 확충을 완료해 놓은 상태”라고 밝혔다.

한편, 오상헬스케어는 국내 식약처 수출허가 및 유럽인증(CE-IVD)을 획득을 통해 코로나19 진단키트의 정확도와 기술력에 대해 이미 검증을 받은 상태이다. 각종 성인병 및 바이러스 질병진단 의료기기 전문업체로 정부가 선정한 월드클래스 300 히든챔피언 강소기업이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미용 및 성형 정보 앱 '바비톡', 누적 가입자 360만명 돌파
2
가격과 성능, 화질까지 모두 달라진 'AMD 라데온 RX5600 XT'
3
그들이 만들면 다르다 '갤럭시 HOF OC Lab DDR4 16G PC4-32000'
4
AMD, COVID-19 HPC 펀드로 코로나19 연구 위한 슈퍼컴퓨팅 클러스터 지원 나선다
5
더샘 더마 플랜, 영국 ‘비건 소사이어티’ 인증 획득
6
국내 최대 컴퓨터 그래픽스 컨퍼런스 '코리아 그래픽스 2020' 10일 온라인 개최
7
에스씨엠생명과학, 혁신 신약 개발로 세계적 세포치료제 전문 기업 도약
8
한국카처, 가볍게 쓱쓱 무선 물걸레청소기 ‘FC 3d 코드리스’ 출시
9
지멘스, ODB 데이터 교환 포맷 확장 통해 디지털 트윈 전반에 전자제조 정보 흐름 추가
10
탐험 경영 모바일 게임 <폴아웃 쉘터 Online> 6월 1일 국내 서비스 시작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