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신상품뉴스컴퓨팅
서린씨앤아이, 13.5mm 대형 유닛 탑재한 게이밍 이어셋 매드캣츠 E.S 프로 플러스 출시
홍진욱 기자  |  honga@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3.13  12:45:3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컴퓨터 관련 주요 부품 수입 유통 전문 업체 서린씨앤아이(대표: 전덕규 www.seorincni.co.kr)가 종합 게이밍 기어 전문 기업인 매드캣츠(MadCatz, www.madcatz.com)의 게이밍 이어셋 제품인 E.S 프로(PRO) 플러스(PLUS)를 공식 출시했다.

   
 
E.S 프로 플러스는 이어폰 규격에 탈착형 마이크를 함께 제공하는 이어셋 형태의 제품으로 귀 전체를 덮는 풀 사이즈 헤드폰이나 헤드셋 제품 대비 가벼운 무게를 갖고 있으면서도 머리와 귀에 피로감을 주지 않기 때문에 장기간 사용에도 피로도가 낮다. 또한, 귀 전체와 머리 위를 덮지 않기 때문에 곧 다가올 여름철 높은 기온에도 사용상에 부담이 적다.

매드캣츠 E.S 프로 플러스는 이어셋 제품으로는 드문 13.5mm 의 대형 유닛을 탑재하고 있다. 이는 보다 풍부한 음역대 재생을 지원하게 되어 사운드 플레이가 중요한 FPS 장르나 현장감과 몰입감을 중시하는 MMORPG, ADV, AOS 장르 등에서 최적의 게이밍 환경을 제공한다.

   
 
E.S 프로 플러스의 마이크는 선명한 음성 전달을 위한 듀얼 마이크 방식을 채택하고 있다. 탈부착이 가능한 고감도 마이크는 실내 게이밍 환경에서, 케이블과 연결된 인라인 컨트롤러에 내장된 마이크는 다양한 모바일 기기 등을 야외에서 연결하여 사용할 때 활용도가 높다. 아울러 이 인라인 컨트롤러에는 볼륨 조절과 마이크 음소거 버튼이 슬라이드 방식의 버튼으로 적용되어 있어 직관적 사용이 가능하다.

기본적으로 인이어 형태의 구조를 갖고 있는 E.S 프로 플러스는 3가지 사이즈의 이어팁과 탈부착이 가능한 이어훅을 기본 제공한다. 이는 이용자 저마다 귀의 모양과 크기 등이 다르기에 인체공학적 설계를 바탕으로 장시간 이용에도 편안한 착용감을 지속시켜 준다.

   
 
아울러 E.S 프로 플러스는 제품 본 품 외에도 장거리 여행이나 장기간 보관이 용이하도록 전용 파우치를 함께 제공해 제품의 오염이나 손상을 방지할 수 있다.

E.S 프로 플러스는 3.5mm 규격의 커넥터 연결을 지원하며, 20Hz 부터 20KHz 대역의 응답 주파수를 갖고 있다. 연결 가능한 케이블 길이는 1.5미터 이며, 케이블 구조는 y 자 비대칭 형이다.

[관련기사]

홍진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PC 업계 화타를 아시나요 'PC 마스터 이성희 대표'
2
가격과 성능의 조화 'MSI 지포스 GTX 1660 SUPER 벤투스 S OC D6 6GB'
3
9만원대 와이파이6 지원 유무선 공유기 ‘ipTIME AX2004BCM’
4
FPS게임에 최적화된 고성능 게이밍 노트북 ‘GIGABYTE AORUS 7 KB i7 WIN10 (SSD 512GB)’
5
우월한 유전자를 이어받은 'AMD 라이젠 3000 XT' 시리즈
6
휴이온, 21.5인치 펜 디스플레이 2종 출시
7
노키아, 세대를 뛰어넘는 획기적인 데이터센터 OS와 툴 발표 ... 자동화, 적응력, 확장력 ‘비교불가’
8
STCOM, AI 연산의 최적화된 초소형 싱글 보드 컴퓨터인 ASUS 팅커 엣지 R (Tinker Edge R) 출시
9
고사양 CPU를 위한 필수품 '쿨맥스 AID W360/W240'
10
이노스, '와이투스 시리즈 스마트 Ai 크롬캐스트' 출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