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신상품뉴스모바일
슈피겐코리아, ‘슈피겐x진로’ 2번째 컬래버 패키지 출시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3.02  13:30:2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모바일 유틸리티 전문기업 슈피겐코리아(192440, 대표 김대영)가 갤럭시S20 시리즈 출시를 기념해 국내 최대 종합주류기업 ‘하이트진로’와 두 번째 컬래버레이션을 진행한다.

   
 
슈피겐코리아는 지난해 10월 아이폰11 국내 출시일에 맞춰 ‘원조와 원조의 만남’이라는 콘셉트 하에 원조 소주 브랜드 진로와 아이폰11 한정판 컬래버 패키지를 선보여 소비자들로부터 폭발적인 반응을 불러일으켰다. 패키지 출시 당일에는 선착순 이벤트에 참여하기 위해 가로수길 매장 앞에 수많은 인파가 몰렸고 행사 시작 10분 만에 준비된 물량이 모두 소진되는 기록을 세우기도 했다.

슈피겐은 품절 이후에도 진로 컬래버 패키지에 대한 소비자들의 재출시 요청이 지속되자 진로와 두 번째 컬래버레이션을 기획하게 됐다. 그동안 슈피겐 공식 SNS 채널 및 Q&A 게시판을 통해 갤럭시 기종까지 확대해 달라는 문의가 쇄도해 이번 기획에서는 아이폰11 시리즈에 이어 갤럭시S20·S20+·S20 울트라 기종을 새롭게 선보인다.

   
 
두 번째 컬래버 패키지는 차세대 전략 플래그십 스마트폰인 갤럭시S20 시리즈 판매 시점에 맞춰 출시됐다. 첫 번째 컬래버레이션에서는 투명 케이스에 진로이즈백 컬러와 두꺼비 캐릭터를 활용해 뉴트로 감성을 강조했다면 두 번째 컬래버레이션에서는 친근함을 부각한 점이 특징이다. 슈피겐은 진로의 시그니처 캐릭터인 두꺼비 얼굴을 전면에 내세운 귀여운 디자인으로 2030세대를 공략할 계획이다.

이번 컬래버 패키지 키트에는 하이트 진로의 두꺼비 캐릭터를 활용해 케이스, 스트랩, 와펜 스티커, 진로이즈백 소주잔으로 구성됐다. 가격은 25,900원이다.

두 번째 컬래버 패키지는 3월 2일부터 통신사 공식 온라인몰에서 우선적으로 만나볼 수 있으며 이후 순차적으로 판매채널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추가 판매처는 슈피겐 공식 인스타그램 및 페이스북에서 확인 가능하며 슈피겐 직영 오프라인 매장인 선정릉점, 가로수길점, 안양점에서 전시된 제품을 체험해볼 수 있다.

슈피겐코리아 국봉환 국내총괄 사업부문장은 “지난 아이폰11 진로 컬래버 패키지에 대한 뜨거운 성원과 재출시에 대한 끊임없는 요청에 힘입어 진로와 두 번째 컬래버레이션을 기획하게 되었다”라며 “슈피겐은 앞으로도 고객의 소리에 귀 기울이며 고객 니즈에 맞는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고자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MZ세대 골린이, ‘술’기로운 골프생활에 ‘푹’ 빠지다
2
에이징씨씨씨 겨울 아이템 ‘무스탕’ 무신사 랭킹 1위 등극
3
올해 연말도 '홈파티=밀키트' 공식 이어진다...연말연시 홈파티 책임지는 식품업계 신제품
4
하이엔드 패션 골프 웨어 '[V12] 브이트웰브' 현대백화점 판교점 오픈
5
사랑하는 이를 위한 선물 '스토리지는 어떠신가요'
6
썸에이지, 모바일 게임 ‘영웅’ 출시 7주년 맞이 업데이트 실시
7
노트북 시장의 대세로 떠오른 'NVMe M.2 SSD' 나에게 맞는 제품은?
8
디앤디, 팬리스 X570 게이밍 메인보드 '애즈락 X570S PG 립타이드' 출시
9
Adjust, '이커머스 앱 보고서' 발표... 인앱 매출 성장세에 따른 연말연시 모바일 중심 쇼핑 트렌드 분석
10
단계적 일상회복 시작... 고객 마음 사로잡는 ‘기업 프로모션 BIG 3’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