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탭
뉴스라이프
발렌타인데이 과도한 단맛 섭취, 발기부전 유발힌다?
이준문 기자  |  jun@newst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2.14  14:13:4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2월 14일 발렌타인데이는 여성이 좋아하는 남성에게 초콜릿을 통해 마음을 표현하는 날로, 초콜릿, 케이크, 캔디 등 다양한 간식들을 마음껏 즐길 수 있는 날이다. 이러한 단맛은 뇌를 자극해서 세로토닌을 분비하기 때문에 행복감과 심리적으로 편안함을 느끼게 해준다. 그래서인지 초콜릿을 먹고 나면 스트레스가 해소된다는 기분을 받기도 한다.

사람들은 발렌타인데이처럼 특별한 날이 아니더라도 평소 스트레스를 받을 때에는 단 음식을 찾게 되는 경우가 많다. 우리의 신체는 스트레스를 받을 때 스트레스 호르몬인 코르티솔을 분비하는데, 이 코르티솔이 단 음식에 대한 욕구를 증가시키게 된다. 실제로 단 음식을 먹을 경우 코르티솔이 감소하게 되는 효과를 보이기도 한다. 그래서 우리는 단 음식을 먹으면 스트레스가 일정 부분 해소되는 것으로 느끼게 되는 것이다.

하지만 이러한 단 음식을 너무 자주 섭취하게 될 경우 오히려 스트레스를 유발할 수 있으며 신체에 굉장히 좋지 않은 영향을 끼치게 된다. 특히 남성들의 경우에는 잦은 과당 섭취는 발기부전을 불러올 수 있다는 점을 염두에 두어야 한다.

또한 단 음료나 음식에 다량 함유되어 있는 액상과당의 경우 비만과 당뇨를 유발하는 물질이기 때문에 너무 많이, 너무 자주 섭취하게 될 경우에는 건강을 해치기가 쉽다. 액상과당은 옥수수 전분에 인위적으로 과당을 첨가하여 만들어진 물질로 설탕보다 체내흡수가 빠르고 단맛이 설탕의 1.4배 가량 높다고 알려져 있다. 이러한 액상과당을 과하게 섭취할 경우 음경의 혈관을 이완시켜 발기를 하도록 유도하는 물질인 산화질소의 생산을 방해하게 되어 발기부전을 유발할 수 있다.

또한 액상과당이 함유된 음식을 너무 자주 먹는다면 과당이 빠르게 체내에 흡수되면서 혈당이 치솟게 되고, 이로 인해 당뇨병에 발생할 수 있는 위험이 높아지게 된다. 아담스비뇨기과 이무연 원장은 “당뇨병은 그 자체로도 치명적이지만, 남성의 발기부전의 발생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질환이므로 주의해야 한다”며 “당뇨병은 발기를 돕는 물질인 산화질소의 생성과 활성화를 막으며, 음경혈관에 직접적인 장애를 유발하여 발기부전을 일으키게 된다”고 설명했다.

따라서 아무리 스트레스를 받는다고 해도 과도하게 단 음식, 특히 액상과당이 다량 함유된 음료와 디저트는 피하는 것이 발기부전을 예방하는 것에 도움을 줄 수 있다. 또한 이미 발기부전이 진행되어 이러한 예방책 만으로는 해결이 어려울 경우, 비뇨기과와 같은 의료기관에 방문하여 의료진 상담을 받아보는 것이 좋다.

이준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작지만 강한 실속형 메인보드 'ECS DURATHON2 B365H5-M16 코잇'
2
천재교육, 에듀테크 외연 확대 위한 교육용 실감형 콘텐츠 플랫폼 에듀XR 론칭
3
폭스바겐,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투아렉 R' 제네바 모터쇼에서 최초 공개
4
생활맥주, '인생맥주·해운대 페일에일' 등 페일에일 2종 출시
5
아카마이, “2년 간 금융 업계서 발생한 API 공격 약 5억 건” 발표
6
㈜유니룩스-㈜와스코, 신형 콘덴싱 건조기 유통·판매 협력 위한 MOU 체결
7
STCOM, PALIT RTX2080 SUPER Gamingpro OC 구매 인증 이벤트 진행
8
미리 준비하는 봄맞이 원피스 스타일링 꿀팁
9
버즈폴, 위내시경 인공지능 솔루션 개발 및 공동 사업화 진출
10
마이크로닉스, Quanta 시리즈와 하드랙 합본 출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신로34길 10 영남빌딩 5층 504호  |  대표전화 : 070-7527-041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자00408  |  등록년월일 : 2013년 4월 15일
발행인 : (주)이노엠앤엠 이준문  |  편집인 : 이준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준문
Copyright © 2013 뉴스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newstap.co.kr